2015.10.22

인텔코리아,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공식 발표

편집부 | ITWorld
인텔코리아(www.intel.com)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코드명: 스카이레이크) 제품군을 국내에 공식 발표했다.

6세대 인텔 코어 제품군은 4.5W에서 91W까지 폭넓은 소비전력 옵션과 뛰어난 제품 확장성을 제공한다. 제조업체들은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초소형 PC인 컴퓨트 스틱, 2in1, 노트북, 올인원 데스크톱에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에 이르기까지 개인의 디지털 라이프를 보다 풍요롭게 해줄 새롭고 다양한 디자인의 디바이스를 제작할 수 있게 됐다.



22일 공개 행사에는 삼성, 레노버, HP, MS, 에이서, 에이수스, 주연테크, TG삼보, 대우루컴즈, 늑대와여우, 에이텍, 프리플로우 등 12개 국내외 주요 제조업체들이 함께 했다. 국내 PC시장 소비자들을 위해 올인원, 고성능 데스크톱, 2in1, 초슬림 노트북 등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에 기반한 30종 이상의 최신 시스템도 선보였다.

6세대 인텔 코어는 전력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인텔의 14nm 공정 기술에 새로운 스카이레이크 마이크로아키텍처 기반으로 개발됐으며, 평균 5년 된 구형 컴퓨터 대비 2.5배 이상의 성능, 3배의 배터리 수명, 그리고 30배 향상된 그래픽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무선 환경을 위한 인텔 WiDi(Wireless Display), 3D 공간 인식이 가능한 인텔 리얼센스(Intel RealSense) 카메라, 무선 충전 기술, 강력한 보안 기능 등을 통해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가능하게 하며, 코타나 및 헬로 등 윈도우 10의 새로운 기능도 활용한다. 몰입형 게임 및 4K 콘텐츠를 위해 실감나고 화려한 비주얼 성능도 함께 구현한다.

인텔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제품군을 통해 2년만에 데스크톱 전체 라인업을 새롭게 출시했다. 이로써 2in1및 태블릿을 위한 코어M 프로세서를 코어 m3, m5 및 m7로 세분화하고,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용 인텔 제온 E3 프로세서를 추가하는 등 동일한 아키텍처 상에서 다앙한 제품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폭넓은 라인업의 6세대 코어 출시와 더불어 현재 윈도우 10 무료 업그레이드가 진행 중인 만큼 향상된 컴퓨팅 성능과 새로운 기능을 원하는 국내 소비자들의 PC 교체 수요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텔코리아 권명숙 사장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는 뛰어난 확장성과 성능, 전력효율성 및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통해 인텔이 지금까지 보여준 기술 혁신에 있어 가장 괄목할 만 성과를 이뤄냈다”며, “향후 인텔코리아는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6세대 인텔 코어 탑재 시스템들을 선보이며, 새로운 디자인과 성능, 차세대 컴퓨팅 경험을 누리길 원하는 국내 소비자의 기대에 적극 부응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5.10.22

인텔코리아,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공식 발표

편집부 | ITWorld
인텔코리아(www.intel.com)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코드명: 스카이레이크) 제품군을 국내에 공식 발표했다.

6세대 인텔 코어 제품군은 4.5W에서 91W까지 폭넓은 소비전력 옵션과 뛰어난 제품 확장성을 제공한다. 제조업체들은 프로세서를 기반으로 초소형 PC인 컴퓨트 스틱, 2in1, 노트북, 올인원 데스크톱에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에 이르기까지 개인의 디지털 라이프를 보다 풍요롭게 해줄 새롭고 다양한 디자인의 디바이스를 제작할 수 있게 됐다.



22일 공개 행사에는 삼성, 레노버, HP, MS, 에이서, 에이수스, 주연테크, TG삼보, 대우루컴즈, 늑대와여우, 에이텍, 프리플로우 등 12개 국내외 주요 제조업체들이 함께 했다. 국내 PC시장 소비자들을 위해 올인원, 고성능 데스크톱, 2in1, 초슬림 노트북 등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에 기반한 30종 이상의 최신 시스템도 선보였다.

6세대 인텔 코어는 전력효율성을 높이기 위해 인텔의 14nm 공정 기술에 새로운 스카이레이크 마이크로아키텍처 기반으로 개발됐으며, 평균 5년 된 구형 컴퓨터 대비 2.5배 이상의 성능, 3배의 배터리 수명, 그리고 30배 향상된 그래픽 성능을 제공한다.

또한 무선 환경을 위한 인텔 WiDi(Wireless Display), 3D 공간 인식이 가능한 인텔 리얼센스(Intel RealSense) 카메라, 무선 충전 기술, 강력한 보안 기능 등을 통해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가능하게 하며, 코타나 및 헬로 등 윈도우 10의 새로운 기능도 활용한다. 몰입형 게임 및 4K 콘텐츠를 위해 실감나고 화려한 비주얼 성능도 함께 구현한다.

인텔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 제품군을 통해 2년만에 데스크톱 전체 라인업을 새롭게 출시했다. 이로써 2in1및 태블릿을 위한 코어M 프로세서를 코어 m3, m5 및 m7로 세분화하고,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용 인텔 제온 E3 프로세서를 추가하는 등 동일한 아키텍처 상에서 다앙한 제품 라인업을 갖추게 됐다. 폭넓은 라인업의 6세대 코어 출시와 더불어 현재 윈도우 10 무료 업그레이드가 진행 중인 만큼 향상된 컴퓨팅 성능과 새로운 기능을 원하는 국내 소비자들의 PC 교체 수요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인텔코리아 권명숙 사장은 “6세대 인텔 코어 프로세서는 뛰어난 확장성과 성능, 전력효율성 및 새로운 사용자 경험을 통해 인텔이 지금까지 보여준 기술 혁신에 있어 가장 괄목할 만 성과를 이뤄냈다”며, “향후 인텔코리아는 파트너들과의 협력을 기반으로 다양한 6세대 인텔 코어 탑재 시스템들을 선보이며, 새로운 디자인과 성능, 차세대 컴퓨팅 경험을 누리길 원하는 국내 소비자의 기대에 적극 부응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