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든 벨이라는 이름과 라이프로깅은 동의어나 다름없다. 벨은 전설적인 엔지니어이자 명예 연구원으로 최근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은퇴했다. 벨은 2000년부터 목에 카메라를 걸고 다니기 시작했다. 그냥 카메라가 아니라 30초마다 자동으로 사진을 촬영 ...
  1. 글로벌 칼럼 | 라이프로깅은 죽었다… "지금은"

  2. 2016.04.06
  3. 고든 벨이라는 이름과 라이프로깅은 동의어나 다름없다. 벨은 전설적인 엔지니어이자 명예 연구원으로 최근 마이크로소프트에서 은퇴했다. 벨은 2000년부터 목에 카메라를 걸고 다니기 시작했다. 그냥 카메라가 아니라 30초마다 자동으로 사진을 촬영...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