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tring(9) "알렉사" 알렉사 - ITWorld Korea
아마존 에코가 처음 발매된 지 3년이 다 되어간다. 에코에 탑재된 알렉사 외에도 시장에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애플 시리 등 음성 명령으로 사용자 경험을 확대하는 인공지능 비서가 여럿 나와 있다. 스마트폰, 가전제품에서 PC, 자동 ...
일반 소비자용 10인치 태블릿의 세계에는 기본적으로 두 가지 제품이 있다. 고급 제품 쪽에는 애플의 9.7인치 아이패드가 있고, 보급형 제품 쪽에는 아마존의 파이어 HD 10이 있다. 하지만 아마존의 최신 태블릿은 이 경계를 무색하게 만드는 시도를 하 ...
LG전자는 다양한 가전 제품에 스마트홈 기능을 추가하는 데 있어 아주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독일 베를린 IFA 전시회에서 LG전자는 2017년에 생산된 모든 제품에는 와이파이가 탑재될 것이며, 이번 전시회에서는 스마트 냉장고, 에어컨, 세탁기, ...
지난해부터 아마존의 알렉사는 사용자 삶의 일부로 자리잡기 시작했다. 필자는 에코(Echo) 스피커를 책상에 두고 사용하고 있으며, 침실에 2대의 닷(Dot) 스피커를 사용한다. 휴대폰에서도 알렉사를 많이 사용하며, 아직 정식 출시되지 않은 알렉사가 탑 ...
아마존 알렉사가 에코(Echo)를 벗어났다. 베를린에서 열린 IFA에서 소개된 홈 어시스턴트(Home Assistant)라는 액세서리 덕분에 레노버 탭 4(Lenovo Tab 4)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홈 어시스턴트는 스피커 독으로 ...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의 기술 제휴 소식이 전해졌다. 코타나와 알렉사가 서로를 불러낼 수 있게 되면 하만 카돈 인보크(Invoke) 같은 제품을 사야하는 이유가 있을까? 있다. 바로 스카이프다. 수요일, 스마트폰 운영체제에 내장되지 않은 디지털 ...
코타나와 알렉사의 관계가 경쟁자에서 친구로 변했다.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의 디지털 비서는 올해 말 완전 호환을 목표로 협력한다고 발표했다. 양사 간 협력이 이루어지면, 윈도우 10 PC에서 코타나로 마이크로소프트 모바일 코타나 앱을 사용하고, ...
“오케이 구글, 집으로 전화를 걸어.” 구글 홈 스피커에서 조작 없이 목소리로 명령하는 기능이 지난 5월 I/O에서 처음 발표된 후 미국과 캐나다 사용자를 대상으로 무료 제공되기 시작했다. 수요일부터 구글 홈에서는 ...
아마존 알렉사(Amazon Alexa) 플랫폼이 승승장구하고 있다. 보이스봇(Voicebot)에 따르면, 보유한 스킬(기능)이 2월 1만 개에서 1만 5,000여 개로 늘었다. 대단하게 들릴지 모르겠다. 그러나 현실은 조금 미묘하다. 보유한 스킬의 9 ...
알렉사가 안드로이드를 만난다. HTC U11 사용자들은 5월 출시 이후 아마존 인공 비서 알렉사가 U11에 탑재될 것임을 알고 있었고, 이제 마침내 스마트폰에 아마존 AI 도우미를 설치할 수 있게 됐다. 음성 인식 이후 안드로이드 폰 세계에서 일어난 ...
2017.07.19
애플이 스마트 스피커를 출시할 것이라는 예측은 오래 전부터 있었다. 그리고 이번 WWDC 2017을 통해 홈팟이 모습을 드러냈다. 구글 홈과 아마존 에코를 잡기 위한 대항마다. 시리 기반 스피커 홈팟의 제1 용도를 애플은 고급 음악 감상 기기로 ...
2017.06.26
목요일 마이크로소프트는 스카이프 앱의 리디자인 주요 사항을 발표했다. 주요 목표는 사용자들이 개선된 소셜 네트워크를 널리 사용하고, 유용한 봇을 대거 추가해 각종 아이디어와 GIF를 제안하는 것이다. 여전히 스카이프는 친구들과 채팅할 수 있는 앱 ...
구글 홈, 아마존 에코 등 스마트 기기를 제어하는 방법이 많이 알려져 있지만, 아직 스마트 가전의 보급 범위는 넓지 않다. 스마트 전구에 수백 달러, 신제품 스마트 오븐에 수천 달러를 쓰는 것은, 특히 음성 제어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 구매하는 경우에는 ...
아마존의 알렉사, 애플의 시리,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 같은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개발자들이 주목하고 있다. 기업들이 고객들을 위한 앱에 이 기술을 적용하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컨설팅 업체 소우트워크(ThoughtWork)가 최근 발표한 테크놀로지 레이더(Technology Radar) 보고서에 따르면,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자연어 처리가 업계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학습과 개선이 가능한...
마이크로소프트의 서드파티용 코타나 툴 키트 발표가 지연되고 있다. 한창 경쟁이 치열한 가상비서 시장에서 마이크로소프트가 뒤처질 수도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해 12월 코타나 스킬 키트(Cortana Skills Kit ...
  1. 토픽 브리핑 | 영화 속 인공지능 비서를 아직 만날 수 없는 이유

  2. 2017.09.22
  3. 아마존 에코가 처음 발매된 지 3년이 다 되어간다. 에코에 탑재된 알렉사 외에도 시장에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애플 시리 등 음성 명령으로 사용자 경험을 확대하는 인공지능 비서가 여럿 나와 있다. 스마트폰, 가전제품에서 PC, 자동차까지 작동 대상도 점점 확장됐다. 그러나 곧잘 실수를 저지르고, 간단한 반복 주문만 처리하는 일반 사용자 대상 인공지능 비서 제품들은 공상과학 영화와는 거리가 멀다. 가장 근본적인 이유는 자연어나 맥락 기...

  4. 아마존 파이어 HD 10, “150달러로 아이패드 자리 넘본다”

  5. 2017.09.20
  6. 일반 소비자용 10인치 태블릿의 세계에는 기본적으로 두 가지 제품이 있다. 고급 제품 쪽에는 애플의 9.7인치 아이패드가 있고, 보급형 제품 쪽에는 아마존의 파이어 HD 10이 있다. 하지만 아마존의 최신 태블릿은 이 경계를 무색하게 만드는 시도를 하고 있다. 아마존의 최신 10인치 파이어 HD 태블릿은 전작과 비교해 거의 모든 요소에서 큰 폭의 개선을 이루었다. 우선 화면 해상도를 기존의 720p에서 1080p 풀 HD(01900&time...

  7. LG전자, 자체 가전제품에 대해 구글 어시스턴트와 아마존 알렉사 모두 지원

  8. 2017.09.07
  9. LG전자는 다양한 가전 제품에 스마트홈 기능을 추가하는 데 있어 아주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독일 베를린 IFA 전시회에서 LG전자는 2017년에 생산된 모든 제품에는 와이파이가 탑재될 것이며, 이번 전시회에서는 스마트 냉장고, 에어컨, 세탁기, 그리고 잔디깍기 기계 등을 선보이고 있다고 말했다. Credit: Martyn Williams/IDG 또한 구글 어시스턴트(Google Assistant)와 아마존 알렉사(Amazon Ale...

  10. IDG 블로그 | “코타나와 알렉사가 대화를 한다고?” 사용자들의 관심이 없는 이유

  11. 2017.09.05
  12. 지난해부터 아마존의 알렉사는 사용자 삶의 일부로 자리잡기 시작했다. 필자는 에코(Echo) 스피커를 책상에 두고 사용하고 있으며, 침실에 2대의 닷(Dot) 스피커를 사용한다. 휴대폰에서도 알렉사를 많이 사용하며, 아직 정식 출시되지 않은 알렉사가 탑재된 자동차도 테스트했었다. 집의 보안 시스템과 연결되어 있으며, Audible.com에서 책을 읽어주기도 하고, 꽤 괜찮은 농담도 던진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는 조금 다르다. 윈도우 컴퓨터에 탑재...

  13. “에코를 떠난 아마존 알렉사” 레노버, 태블릿으로 알렉사 사용할 수 있는 스피커 독 공개

  14. 2017.09.04
  15. 아마존 알렉사가 에코(Echo)를 벗어났다. 베를린에서 열린 IFA에서 소개된 홈 어시스턴트(Home Assistant)라는 액세서리 덕분에 레노버 탭 4(Lenovo Tab 4)에서도 사용할 수 있게 됐다. 홈 어시스턴트는 스피커 독으로 레노버 탭 4 혹은 탭 4 플러스를 연결한 후, 모든 알렉사의 기능을 이 태블릿에서 이용할 수 있다. 오디오나 음성 명령 인식 및 전달, 알렉사와의 커뮤니케이션 등을 모두 처리한다. 홈 어시스턴트는 10월...

  16. 코타나와 알렉사 협력, '스카이프' 가능성 더 커진다

  17. 2017.08.31
  18.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의 기술 제휴 소식이 전해졌다. 코타나와 알렉사가 서로를 불러낼 수 있게 되면 하만 카돈 인보크(Invoke) 같은 제품을 사야하는 이유가 있을까? 있다. 바로 스카이프다. 수요일, 스마트폰 운영체제에 내장되지 않은 디지털 비서 코타나와 알렉사,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 두 진영 간의 파트너십이 발표돼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마이크로소프트 대변인은 아마존과 마이크로소프트가 각각 윈도우 10을 실행하는 4억 대 이상의 PC로 ...

  19. "경쟁자에서 친구로" MS 코타나·아마존 알렉사 올해 말 목표로 기술 협력

  20. 2017.08.31
  21. 코타나와 알렉사의 관계가 경쟁자에서 친구로 변했다. 마이크로소프트와 아마존의 디지털 비서는 올해 말 완전 호환을 목표로 협력한다고 발표했다. 양사 간 협력이 이루어지면, 윈도우 10 PC에서 코타나로 마이크로소프트 모바일 코타나 앱을 사용하고, 아마존 에코를 통해 코타나에 액세스하거나 HTC U11, 화웨이 메이트 9 같은 알렉사 지원 스마트폰으로 알렉사의 인공지능을 활용할 수 있다. 그러나 이때는 “코타나, 알렉사를 불러”라...

  22. 구글 홈, 북미에서 발신 전화 기능 출시 "발신자 표시 빠져"

  23. 2017.08.17
  24. “오케이 구글, 집으로 전화를 걸어.” 구글 홈 스피커에서 조작 없이 목소리로 명령하는 기능이 지난 5월 I/O에서 처음 발표된 후 미국과 캐나다 사용자를 대상으로 무료 제공되기 시작했다. 수요일부터 구글 홈에서는 연락처에 있는 미국, 캐나다 사용자에게 음성으로 전화를 걸 수 있다. 그러나 빠진 것이 하나 있는데, 수신자가 발신자의 번호나 정보를 확인할 수 없다는 것이다. 수신자는 “알 수 없음”...

  25. “기능이 있어도 찾질 못하네” 너무 똑똑해서 문제인 아마존 알렉사

  26. 2017.07.20
  27. 아마존 알렉사(Amazon Alexa) 플랫폼이 승승장구하고 있다. 보이스봇(Voicebot)에 따르면, 보유한 스킬(기능)이 2월 1만 개에서 1만 5,000여 개로 늘었다. 대단하게 들릴지 모르겠다. 그러나 현실은 조금 미묘하다. 보유한 스킬의 99.999%를 모르는 아마존 에코 고객이 절대 과반수에 달하기 때문이다. 더 심각한 것은 어떤 스킬인지 찾을, 또는 발견할 방법이 없는 것이다. 아마존은 알렉사 데브 데이(Alexa Dev Days) ...

  28. "어시스턴트의 호적수" 호출 단어와 손동작으로 알렉사 불러내는 HTC U11

  29. 2017.07.19
  30. 알렉사가 안드로이드를 만난다. HTC U11 사용자들은 5월 출시 이후 아마존 인공 비서 알렉사가 U11에 탑재될 것임을 알고 있었고, 이제 마침내 스마트폰에 아마존 AI 도우미를 설치할 수 있게 됐다. 음성 인식 이후 안드로이드 폰 세계에서 일어난 두 번째 큰 변화다. 알렉사를 HTC U11에 탑재하려면, 최신 버전인 1.13.651.6으로 업데이트하고, 플레이스토어에서 앱을 다운로드 받아야 한다. 찾기는 어렵지 않지만, 여기의 링크를 따라가거나...

  31. 애플 홈팟 Vs. 구글 홈 Vs. 아마존 에코 전격비교

  32. 2017.06.26
  33. 애플이 스마트 스피커를 출시할 것이라는 예측은 오래 전부터 있었다. 그리고 이번 WWDC 2017을 통해 홈팟이 모습을 드러냈다. 구글 홈과 아마존 에코를 잡기 위한 대항마다. 시리 기반 스피커 홈팟의 제1 용도를 애플은 고급 음악 감상 기기로 설명하고 있다. 그리고 많은 이들이 예상했던 대로 가격은 홈이나 에코보다 조금 높게 책정됐다. 구글 홈과 에코는 상대적으로 저렴한 가격과 음성 비서가 제공하는 일상 속 소소한 편의들을 내세우며 꽤 긍정...

  34. "스카이프에 AI를 더하면?" 전면개편된 스카이프 7월 안드로이드·iOS 먼저 출시

  35. 2017.06.02
  36. 목요일 마이크로소프트는 스카이프 앱의 리디자인 주요 사항을 발표했다. 주요 목표는 사용자들이 개선된 소셜 네트워크를 널리 사용하고, 유용한 봇을 대거 추가해 각종 아이디어와 GIF를 제안하는 것이다. 여전히 스카이프는 친구들과 채팅할 수 있는 앱이지만, 라이브 카메라 피드, 사용자 네트워크 주변의 뉴스와 정보를 전달하는 기능이 향상됐다. 그러나 가장 새로운 것은 봇과 기타 서비스를 활용한 ‘찾기’ 인터페이스다. 과거와는 달리 ...

  37. 이케아, 에코·어시스턴트·시리 전부 지원하는 스마트 전구 11달러에 출시

  38. 2017.05.24
  39. 구글 홈, 아마존 에코 등 스마트 기기를 제어하는 방법이 많이 알려져 있지만, 아직 스마트 가전의 보급 범위는 넓지 않다. 스마트 전구에 수백 달러, 신제품 스마트 오븐에 수천 달러를 쓰는 것은, 특히 음성 제어 기능을 사용하기 위해 구매하는 경우에는 충동 구매라고 보기 어렵다. 그러나 스마트 홈 구축을 고려하는 사용자를 위한 훨씬 저렴한 대안이 등장했다. 스웨덴 가구 업체 이케아는 보도 자료를 통해 곧 출시될 음성 인식 스피커나 보조 기기로 저렴...

  40. “알렉사 스타일의 인터페이스, 기업 소프트웨어 개발 희망 사항 1순위”

  41. 2017.04.04
  42. 아마존의 알렉사, 애플의 시리,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타나 같은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에 개발자들이 주목하고 있다. 기업들이 고객들을 위한 앱에 이 기술을 적용하고 싶어 하기 때문이다. 컨설팅 업체 소우트워크(ThoughtWork)가 최근 발표한 테크놀로지 레이더(Technology Radar) 보고서에 따르면,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와 자연어 처리가 업계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대화형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학습과 개선이 가능한...

  43. 마이크로소프트, 서드파티용 코타나 스킬 키트 발표 지연

  44. 2017.03.27
  45. 마이크로소프트의 서드파티용 코타나 툴 키트 발표가 지연되고 있다. 한창 경쟁이 치열한 가상비서 시장에서 마이크로소프트가 뒤처질 수도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해 12월 코타나 스킬 키트(Cortana Skills Kit)를 발표하며 올해 2월 일반에 공개될 것이라고 밝혔다. 하지만 마이크로소프트는 이미 마감 시한을 넘겼으며, 스킬 키트는 여전히 일부 협력업체만이 비공개 베타 상태로 사용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지연 이...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