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구글 I/O 행사에서 CEO 순다 피차이는 인공지능이 미용실을 예약하는 과정을 시연했다. 듀플렉스(Duplex)라는 이름의 이 기능은 인공지능이라 이야기하지 않았더라면 사람끼리의 대화로 생각할 수도 있을 정도로, 상대방의 말을 이해하는 능력, 맥 ...
챗봇을 둘러싼 기업들의 관심이 날로 뜨거워지고 있다. 사람의 개입없는 고객 인터랙션이 가능할지 반신반의했던 시기는 이미 지나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빠르게 발전하는 머신러닝과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챗봇은 기업의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수행하는 가장 ...
시리에게 새로운 수장이 생겼다. 애플은 3일 시리를 담당할 새로운 수장으로 구글 어시스턴트 개발에 참여했던 존 지안안드레아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그가 구글을 떠난다고 발표된 지 몇 시간 만이다. 지안안드레아는 2010년 구글의 연구 및 개발팀에 ...
2018.04.05
구글의 미래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중심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 부분은 확실하다. 또한 구글이 다른 어떤 것보다도 가상 비서에 계속 중점을 두고, 또 다른 모든 것을 연결하는 고리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에 잊어버리지도 않는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
이번 달 애플까지 늦게나마 스마트 스피커를 내놓게 되면서, 스마트 어시스턴트의 현 상황에 대한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리고 이와 함께 이들 기업이 무엇을 위해 이처럼 스마트 스피커 시장에 공을 들이고 있는가에 대한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다. ...
여느 해와 마찬가지로 한해가 시작할 때마다 IT 업계를 떠들썩하게 만드는 행사가 바로 CES다. 국제전자제품박람회로 번역되는 CES는 매년 1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데, 올해에는 1월 9일부터 12일까지 4일동안 많은 화제를 남기며 막을 내렸다 ...
이제 가상비서의 세상이다. 운영체제는 그 속에서 살고 있을 뿐이다. 올해 CES에서는 흥미로운 일이 일어났다. 이목이 쏠렸던 인텔의 키노트나 해가 지나도 바뀌지 않는 TV, 심지어 스트립댄스를 추는 로봇도 아니다(솔직히 로봇의 폴댄스는 약간 흥미 ...
애플이 CES에 참여한 적은 없지만, 한때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도 행사 전체를 지배하곤 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전시 부스는 아이폰 전용으로 만든 시계와 케이스, 스피커, 꿈 같은 컨셉 기기들로 가득 찼고, 애플의 차세대 제품에 대한 이야기로 활기 ...
구글이 자사 AI를 모든 가전 제품에 널리 퍼트리는 데 진지하게 임하고 있다는 것을 의심하지 말기 바란다. 이번 CES 2018에서 구글은 레노버, JBL, LG, 소니의 신형 스마트 디스플레이를 발표했다. 다른 협력업체들이 출시한 스마트 스피커와 스 ...
애플이 iOS용 시리를 소개하면서 음성이 사용자와 기술의 상호작용에서 주요한 수단으로 부상한지도 6년이 지났다. 그 사이 구글 어시스턴트와 알렉사는 수많은 서비스와 스마트홈 기기를 관리하기 위한 핵심 요소로 견고한 기반을 다졌고, 코타나는 PC의 필수 ...
2018.01.03
아마존 알렉사와 애플 시리,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구글 어시스턴트 등 다양한 음성 인식 가상 비서가 스마트폰부터 앱, 스피커, 냉장고까지 전방위로 확산하고 있다. 영화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의 할이나 <아이언맨>의 자비스 ...
아마존 에코가 처음 발매된 지 3년이 다 되어간다. 에코에 탑재된 알렉사 외에도 시장에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애플 시리 등 음성 명령으로 사용자 경험을 확대하는 인공지능 비서가 여럿 나와 있다. 스마트폰, 가전제품에서 PC, 자동 ...
지난 1월 CES에서 아마존은 알렉사와 에코의 통합, 연동 제품을 쏟아내며 구글을 놀라게 했는데, 이번 IFA에서는 구글이 그때의 신세를 갚으려는 것 같다. 구글은 구글 어시스턴트를 내장했거나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되는 다양한 서드파티 신제품을 발표했 ...
인공 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AI)이 인간을 대체할 것이라고 두려워할 것이 아니라 AI가 어떻게 우리에게 도움이 될지를 기대해야 한다. 이상적인 미래를 상상해 보면 AI 가상 비서는 우리가 무엇을 하는지, 어디로 가는지 ...
필자는 가트너의 기술 하이프 사이클 개념을 좋아한다. 새로운 기술이 잔뜩 부풀려져 급등하고, 실망감의 기압골로 떨어진 다음, 서서히 상승해 정상에 오를 때까지 꽃을 피우는 과정을 그려본다. 물론 모든 기술이 이런 발전 주기를 완주하는 것은 아니며, 각 ...
  1. 토픽브리핑 | 구글 어시스턴트의 진화로 본 ‘불편한 진실’

  2. 2018.05.25
  3. 최근 구글 I/O 행사에서 CEO 순다 피차이는 인공지능이 미용실을 예약하는 과정을 시연했다. 듀플렉스(Duplex)라는 이름의 이 기능은 인공지능이라 이야기하지 않았더라면 사람끼리의 대화로 생각할 수도 있을 정도로, 상대방의 말을 이해하는 능력, 맥...

  4. “인공지능 시대의 총아”비즈니스 챗봇의 현황과 전략 - IDG Deep Dive

  5. 2018.05.21
  6. 챗봇을 둘러싼 기업들의 관심이 날로 뜨거워지고 있다. 사람의 개입없는 고객 인터랙션이 가능할지 반신반의했던 시기는 이미 지나갔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빠르게 발전하는 머신러닝과 인공지능 기술을 기반으로 챗봇은 기업의 고객 커뮤니케이션을 수행하는 가장...

  7. 애플, 구글 출신의 AI 전문가 영입… 시리 통합이 첫 과제 될듯

  8. 2018.04.05
  9. 시리에게 새로운 수장이 생겼다. 애플은 3일 시리를 담당할 새로운 수장으로 구글 어시스턴트 개발에 참여했던 존 지안안드레아를 영입했다고 밝혔다. 그가 구글을 떠난다고 발표된 지 몇 시간 만이다. 지안안드레아는 2010년 구글의 연구 및 개발팀에 ...

  10. IDG 블로그 | 자체 아마존을 만들고 있는 구글의 어시스턴트 전략

  11. 2018.03.23
  12. 구글의 미래는 구글 어시스턴트를 중심으로 발전하고 있다. 이 부분은 확실하다. 또한 구글이 다른 어떤 것보다도 가상 비서에 계속 중점을 두고, 또 다른 모든 것을 연결하는 고리 역할을 하고 있기 때문에 잊어버리지도 않는다. 하지만 많은 사람들이 ...

  13. 글로벌 칼럼 | 아마존, 구글, 애플의 가상 비서 경쟁, 진짜 목적은?

  14. 2018.02.20
  15. 이번 달 애플까지 늦게나마 스마트 스피커를 내놓게 되면서, 스마트 어시스턴트의 현 상황에 대한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다. 그리고 이와 함께 이들 기업이 무엇을 위해 이처럼 스마트 스피커 시장에 공을 들이고 있는가에 대한 다양한 분석이 나오고 있다. ...

  16. 토픽 브리핑 | CES 2018을 장악한 스마트 홈의 플랫폼 "가상 비서"

  17. 2018.01.19
  18. 여느 해와 마찬가지로 한해가 시작할 때마다 IT 업계를 떠들썩하게 만드는 행사가 바로 CES다. 국제전자제품박람회로 번역되는 CES는 매년 1월 미국 라스베가스에서 개최되는데, 올해에는 1월 9일부터 12일까지 4일동안 많은 화제를 남기며 막을 내렸다...

  19. IDG 블로그 | CES 2018, 포스트 운영체제 시대의 서막

  20. 2018.01.12
  21. 이제 가상비서의 세상이다. 운영체제는 그 속에서 살고 있을 뿐이다. 올해 CES에서는 흥미로운 일이 일어났다. 이목이 쏠렸던 인텔의 키노트나 해가 지나도 바뀌지 않는 TV, 심지어 스트립댄스를 추는 로봇도 아니다(솔직히 로봇의 폴댄스는 약간 흥미...

  22. 시리를 밀어 낸 알렉사…홈팟으로는 역부족 : CES 2018

  23. 2018.01.11
  24. 애플이 CES에 참여한 적은 없지만, 한때는 모습을 드러내지 않고도 행사 전체를 지배하곤 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전시 부스는 아이폰 전용으로 만든 시계와 케이스, 스피커, 꿈 같은 컨셉 기기들로 가득 찼고, 애플의 차세대 제품에 대한 이야기로 활기...

  25. 구글, CES에서 스마트 디스플레이 대방출…구글 어시스턴트의 야심 본격화

  26. 2018.01.09
  27. 구글이 자사 AI를 모든 가전 제품에 널리 퍼트리는 데 진지하게 임하고 있다는 것을 의심하지 말기 바란다. 이번 CES 2018에서 구글은 레노버, JBL, LG, 소니의 신형 스마트 디스플레이를 발표했다. 다른 협력업체들이 출시한 스마트 스피커와 스...

  28. “아직은 유아기, 미래는 창창” 대비가 필요한 기업 환경에서의 가상 비서

  29. 2018.01.03
  30. 애플이 iOS용 시리를 소개하면서 음성이 사용자와 기술의 상호작용에서 주요한 수단으로 부상한지도 6년이 지났다. 그 사이 구글 어시스턴트와 알렉사는 수많은 서비스와 스마트홈 기기를 관리하기 위한 핵심 요소로 견고한 기반을 다졌고, 코타나는 PC의 필수...

  31. '듣고 말하는 미래 인터페이스' 음성 인식 가상 비서의 현황과 전망 - IDG Deep Dive

  32. 2017.11.15
  33. 아마존 알렉사와 애플 시리,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구글 어시스턴트 등 다양한 음성 인식 가상 비서가 스마트폰부터 앱, 스피커, 냉장고까지 전방위로 확산하고 있다. 영화 <2001 스페이스 오디세이>의 할이나 <아이언맨>의 자비스...

  34. 토픽 브리핑 | 영화 속 인공지능 비서를 아직 만날 수 없는 이유

  35. 2017.09.22
  36. 아마존 에코가 처음 발매된 지 3년이 다 되어간다. 에코에 탑재된 알렉사 외에도 시장에는 구글 어시스턴트, 마이크로소프트 코타나, 애플 시리 등 음성 명령으로 사용자 경험을 확대하는 인공지능 비서가 여럿 나와 있다. 스마트폰, 가전제품에서 PC, 자동...

  37. 구글, 구글 어시스턴트 지원 제품으로 스마트홈 시장 정조준 : IFA

  38. 2017.08.31
  39. 지난 1월 CES에서 아마존은 알렉사와 에코의 통합, 연동 제품을 쏟아내며 구글을 놀라게 했는데, 이번 IFA에서는 구글이 그때의 신세를 갚으려는 것 같다. 구글은 구글 어시스턴트를 내장했거나 구글 어시스턴트와 연동되는 다양한 서드파티 신제품을 발표했...

  40. 글로벌 칼럼 | 말하지 않아도 가상 비서가 도와주는 세계를 원한다

  41. 2017.08.22
  42. 인공 지능(Artificial Intelligence, AI)이 인간을 대체할 것이라고 두려워할 것이 아니라 AI가 어떻게 우리에게 도움이 될지를 기대해야 한다. 이상적인 미래를 상상해 보면 AI 가상 비서는 우리가 무엇을 하는지, 어디로 가는지...

  43. 글로벌 칼럼 | 다시 실망의 기압골로 향하는 인공지능

  44. 2017.07.13
  45. 필자는 가트너의 기술 하이프 사이클 개념을 좋아한다. 새로운 기술이 잔뜩 부풀려져 급등하고, 실망감의 기압골로 떨어진 다음, 서서히 상승해 정상에 오를 때까지 꽃을 피우는 과정을 그려본다. 물론 모든 기술이 이런 발전 주기를 완주하는 것은 아니며, 각...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