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1.08

레드햇, 아시아 태평양 지역 기업에 IaaS 솔루션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제공

편집부 | ITWorld
레드햇(www.redhat.com)은 호주, 중국, 홍콩, 한국, 싱가포르 등의 아시아 태평양(APAC) 지역 기업들에게 IaaS(서비스형 인프라) 솔루션인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Red Hat OpenStack Platform)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핵심적인 비즈니스 영역에서 오픈 기술을 보다 안전하고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레드햇은 유연하고 확장성 있는 현대적 클라우드 도입이 가능한 솔루션들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프라이빗 또는 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를 위해 설계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ed Hat Enterprise Linux)의 엔터프라이즈급 백본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오픈스택 커뮤니티 코드에 기반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가용성 및 성능의 저하없이 IT 보안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면서 민첩하게 확장하고 고객의 요구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지 테스트를 거쳐 인증을 받았다.

고객들은 다양한 미션 크리티컬한 영역에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해 하이브리드 및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구현한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고객들은 롯데정보통신, 캐피탈온라인 데이터 서비스, 카고스마트, 캐세이퍼시픽 항공, 인슈어런스 오스트레일리아, 마이리퍼블릭, STT 커넥트 등이다.

롯데정보통신은 IT 서비스 기업으로, 롯데정보통신은 비즈니스를 성장시키고 IT 자원을 통합하며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해 미래에 대비하고자 했다. 롯데정보통신은 레드햇 세프 스토리지와 통합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해 프라이빗 및 퍼블릭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롯데정보통신은 향후 5년 동안의 총소유비용(TCO)을 절감하고 민첩성과 안정성을 크게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콩에 기반을 둔 카고스마트는 운송 업체와 화물 터미널의 운송 안정성 향상, 운송비 절감, 운영 간소화 등을 지원하는 글로벌 운송 관리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공급한다. 운송 네트워크 정보에 대한 고객의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카고스마트는 운영 비용 감소는 물론, 운영 효율성 향상 및 예약 매출 극대화를 위해 IaaS 이니셔티브인 '네트워크 최적화 엔진(Network Optimization Engine, NOE)'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이 프로젝트를 지원할 안정적인 IT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카고스마트는 레드햇 클라우드폼즈(Red Hat CloudForms)를 확대 적용하고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했다. 이를 통해 카고스마트는 비즈니스 사용자의 요구사항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하고 가상머신(VM)을 보다 효과적으로 관리하며 새로운 셀프 서비스 역량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레드햇 APAC 기술 총괄 프랭크 펠드먼은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레드햇 오픈스택 기술과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의 역량이 결합돼 오픈 프라이빗 또는 퍼블릭 클라우드를 구축 및 관리할 수 있는 안전하고 확장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며,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에 기반한 솔루션을 선택함으로써, 기업들은 운영 환경을 위한 안정적인 플랫폼을 유지함과 동시에 빠른 속도의 오픈소스 혁신이 제공하는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11.08

레드햇, 아시아 태평양 지역 기업에 IaaS 솔루션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 제공

편집부 | ITWorld
레드햇(www.redhat.com)은 호주, 중국, 홍콩, 한국, 싱가포르 등의 아시아 태평양(APAC) 지역 기업들에게 IaaS(서비스형 인프라) 솔루션인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Red Hat OpenStack Platform)을 제공했다고 밝혔다.

핵심적인 비즈니스 영역에서 오픈 기술을 보다 안전하고 쉽게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레드햇은 유연하고 확장성 있는 현대적 클라우드 도입이 가능한 솔루션들을 제공한다고 설명했다.

프라이빗 또는 퍼블릭 클라우드 인프라를 위해 설계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Red Hat Enterprise Linux)의 엔터프라이즈급 백본을 기반으로 개발됐다. 오픈스택 커뮤니티 코드에 기반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가용성 및 성능의 저하없이 IT 보안 요구사항을 충족시키면서 민첩하게 확장하고 고객의 요구에 신속하게 대응할 수 있는 지 테스트를 거쳐 인증을 받았다.

고객들은 다양한 미션 크리티컬한 영역에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해 하이브리드 및 프라이빗 클라우드를 구현한다. 아시아 태평양 지역의 고객들은 롯데정보통신, 캐피탈온라인 데이터 서비스, 카고스마트, 캐세이퍼시픽 항공, 인슈어런스 오스트레일리아, 마이리퍼블릭, STT 커넥트 등이다.

롯데정보통신은 IT 서비스 기업으로, 롯데정보통신은 비즈니스를 성장시키고 IT 자원을 통합하며 효율성을 향상시킬 수 있는 클라우드 플랫폼을 구축해 미래에 대비하고자 했다. 롯데정보통신은 레드햇 세프 스토리지와 통합된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해 프라이빗 및 퍼블릭 클라우드 컴퓨팅 환경을 구축했다. 이를 통해 롯데정보통신은 향후 5년 동안의 총소유비용(TCO)을 절감하고 민첩성과 안정성을 크게 향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홍콩에 기반을 둔 카고스마트는 운송 업체와 화물 터미널의 운송 안정성 향상, 운송비 절감, 운영 간소화 등을 지원하는 글로벌 운송 관리 소프트웨어 솔루션을 공급한다. 운송 네트워크 정보에 대한 고객의 요구가 증가함에 따라, 카고스마트는 운영 비용 감소는 물론, 운영 효율성 향상 및 예약 매출 극대화를 위해 IaaS 이니셔티브인 '네트워크 최적화 엔진(Network Optimization Engine, NOE)'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이 프로젝트를 지원할 안정적인 IT 환경을 구현하기 위해 카고스마트는 레드햇 클라우드폼즈(Red Hat CloudForms)를 확대 적용하고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을 도입했다. 이를 통해 카고스마트는 비즈니스 사용자의 요구사항에 보다 신속하게 대응하고 가상머신(VM)을 보다 효과적으로 관리하며 새로운 셀프 서비스 역량을 강화할 수 있게 됐다.

레드햇 APAC 기술 총괄 프랭크 펠드먼은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은 레드햇 오픈스택 기술과 레드햇 엔터프라이즈 리눅스의 역량이 결합돼 오픈 프라이빗 또는 퍼블릭 클라우드를 구축 및 관리할 수 있는 안전하고 확장할 수 있는 기반을 제공한다”며, “레드햇 오픈스택 플랫폼에 기반한 솔루션을 선택함으로써, 기업들은 운영 환경을 위한 안정적인 플랫폼을 유지함과 동시에 빠른 속도의 오픈소스 혁신이 제공하는 혜택을 제공받을 수 있게 됐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