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01.26

“키보드여 안녕” 포스트 키보드의 시대를 이끌 미래형 입력장치

Glenn McDonald | InfoWorld
1907년대 크리스토퍼 레이섬 숄즈가 쿼티(QWERTY) 키보드를 발명할 때만 하더라도 자신의 디자인이 150년간 영속해서 디지털 시대를 맞이할 것이라고는 상상하지 못했을 것이다. 정말 대단한 일이다. 빠른 변화는 첨단 시대에서 컴퓨터 키보드는 그 탄생의 순간에서부터 지금까지 입력 장치를 지배해왔다. 이 왕좌를 노리는 장치가 일부 있기는 했지만, 일반적인 컴퓨터 환경에서 키보드는 여전히 대단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물론, 어릿광대에 비유해볼 수 있는 마우스도 있다.

최근 들어서야 키보드의 입지가 흔들리기 시작했다. 음성인식과 동작 제어 등의 부문에서 혁신을 거듭하는 새로운 기술이 그 가능성을 열고 있다. 오늘은 “포스트 키보드 시대”를 열어줄 새로운, 또는 기존의 기술에 관해 살펴보고자 한다.

마법의 반지, 스마트 글래스, 사람의 마음을 읽는 입력장치의 출현으로 키보드의 부흥 시대는 황혼기를 맞이한 듯 하다. 잘 가라, 나의 친구, 손목 터널 증후군이여! editor@itworld.co.kr 

Credit: Walt Disney Studios
2015.01.26

“키보드여 안녕” 포스트 키보드의 시대를 이끌 미래형 입력장치

Glenn McDonald | InfoWorld
1907년대 크리스토퍼 레이섬 숄즈가 쿼티(QWERTY) 키보드를 발명할 때만 하더라도 자신의 디자인이 150년간 영속해서 디지털 시대를 맞이할 것이라고는 상상하지 못했을 것이다. 정말 대단한 일이다. 빠른 변화는 첨단 시대에서 컴퓨터 키보드는 그 탄생의 순간에서부터 지금까지 입력 장치를 지배해왔다. 이 왕좌를 노리는 장치가 일부 있기는 했지만, 일반적인 컴퓨터 환경에서 키보드는 여전히 대단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 물론, 어릿광대에 비유해볼 수 있는 마우스도 있다.

최근 들어서야 키보드의 입지가 흔들리기 시작했다. 음성인식과 동작 제어 등의 부문에서 혁신을 거듭하는 새로운 기술이 그 가능성을 열고 있다. 오늘은 “포스트 키보드 시대”를 열어줄 새로운, 또는 기존의 기술에 관해 살펴보고자 한다.

마법의 반지, 스마트 글래스, 사람의 마음을 읽는 입력장치의 출현으로 키보드의 부흥 시대는 황혼기를 맞이한 듯 하다. 잘 가라, 나의 친구, 손목 터널 증후군이여! editor@itworld.co.kr 

Credit: Walt Disney Studios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