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1.23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 Vs. iOS 9 “앱 권한 설정 비교”…승자는 누구?

Nick Mediati | Greenbot
소셜 미디어를 통해 수많은 개인 정보가 공개되고 있지만, 여전히 많은 사용자들이 개인 정보 보호를 중시하고 있다. 멀리 갈 것도 없이 스포티파이를 보자. 스포티파이는 지난 9월 스포티파이 앱이 사진과 연락처, 전화기 센서 데이터 접근을 요청할 수 있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개인 정보 보호 정책 변경으로 큰 혼란을 부르는 실수를 저질렀다.

앱 권한의 설정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이 점을 염두에 두고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와 iOS 9의 앱 권한 승인 기능을 자세히 비교했다. 앱 권한 승인 기능이란 앱이 특정 정보에 접근하는 이유를 알려주는 기능이다.

사용자의 정보를 더 많이 앱에 제공하는 운영체제는 둘 중 어느 것일까? 손쉽게 권한 설정을 바꿀 수 있는 운영체제, 사용자 친화성이 높은 운영체제는 어느 것일까? 비교 결과 한 운영체제가 다른 것을 앞서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 그러나 둘 모두 개선의 여지가 많은 점이 아쉽다.

투명성
모바일 앱은 설치 전에 앱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어야 한다. iOS와 안드로이드 모두 앱 권한 승인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한다. 그러나 접근법에 작은 차이가 있다.

먼저 유사점을 설명하면,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iOS 앱 스토어 모두 앱 판매자의 개인 정보 보호정책으로 가는 링크를 제공한다. 또한, 미극 캘리포니아 주 등 일부 지역에서는 앱스토어에서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공개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애플은 인앱 구매가 포함 또는 포함되지 않은 앱이라는 정보만 제공할 뿐 승인과 관련된 정보를 많이 제공하지 않는다.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읽어야 앱 설치 후 앱이 필요로 하는 권한을 파악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는 설치 전에 앱이 어떤 기능이 접근을 요청하는지 상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반면 구글 플레이는 설치 버튼을 누르기 전에 승인에 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플레이 스토어의 앱 페이지를 아래로 스크롤 해 권한 세부정보를 찾아 앱에 필요한 기능과 정보를 알 수 있다. 단점이라면 해당 권한이 필요한 이유를 한눈에 찾을 수 없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전문 용어가 가득한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자세히 읽어야 한다.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 업데이트를 반영한 앱이 개인 정보 접근을 최초로 요청할 경우 나타나는 화면.

이전 안드로이드 버전의 경우 앱을 다운로드 받을 때 권한 승인과 관련된 세부정보가 표시된다. 그러나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에 맞춰 만들어진 앱은 처음 접근을 요청할 때 카메라나 마이크 등의 특정 기능, 또는 연락처, 사진 등의 특정 데이터에 대한 접근 승인을 요청할 것이다. 애플의 iOS와 유사한 방식이다.

승자: 안드로이드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는 설치 전에 더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고, 다운로드한 앱을 사용할 때 승인 여부를 묻는 장점이 있다. 앱에 특정 기능이나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해준다면 금상 첨화겠지만, 구글은 개발자에게 정보 제공에 대한 판단을 맡기고 있다.

iOS 앱 스토어는 다운로드 전 상세 정보가 부족한 편이다. 애플은 스토어 내 앱에 더 엄격한 조건을 부과해 앱이 접근하는 정보나 기능에서 초래될 위험을 낮춘다. 이 부분은 이번 비교의 대상이 아니다.

권한 승인 설정 경험
한 번 승인한 앱이 위치 정보나 특정 기능에 접근하지 못하게 생각이 바뀔 수도 있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 설정 앱을 통해 권한 변경이 가능하다.

iOS 9에서의 개인 정보 설정

iOS는 설정 앱 상단에 개인 정보 보호 옵션이 있다. 설정>개인 정보 보호에서 앱의 액세스 권한을 승인 및 조정할 수 있다. iOS 개인 정보 보호 설정에서 진단 및 사용 내용이나 광고 관련 설정을 바꿀 수도 있다. 한 장소에서 쉽게 개인 정보 보호와 관련된 설정을 변경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안드로이드는 두드리기 동작을 1~2번 더 해야 앱 권한 승인 설정 메뉴를 찾을 수 있다. 설정>애플리케이션으로 들어가 우측 상단의 기어 모양 아이콘에서 앱 권한 메뉴를 두드린다. 또는 설정>애플리케이션에서 설정을 바꾸고 싶은 앱의 이름을 찾아 앱 권한을 두드린다. 후자는 선택한 앱, 전자는 모든 앱을 대상으로 권한을 바꾼다.

마시멜로우에서는 모든 앱의 카메라 접근 권한을 한 번에 설정할 수 있지만, 설정에서 찾기가 어렵다.

관리의 유연성 측면에서는 안드로이드가 우수하다. 예를 들어 SMS 메시지를 발신 및 수신할 수 있는 앱을 선택할 수 있다. iOS에서는 불가능한 부분이다. 안드로이드는 기본 SMS 앱을 바꿀 수 있다. 그러나 iOS는 애초 그렇게 할 수 없도록 되어 있다. 간단히 말해 '유연성'을 원한다면 안드로이드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승자: iOS
이유는 단순성이다. 설정 메뉴를 이곳 저곳 찾을 필요 없이, 한 장소에서 개인 정보 보호 권한을 설정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의 개인 정보 보호와 권한 승인 설정은 마시멜로우에서 크게 개선이 되기는 했지만, iOS와 비교하면 혼란스러운 편이다. 향후 안드로이드가 향후 설정 앱에 앱 권한과 개인 정보 보호를 설정할 수 있는 별도 항목을 만들기를 기대해본다.

사용자 친화성
권한에 대한 알림과 설정이 유용하게 쓰이려면 쉽게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 또 중요한 정보가 누락되어 있어서는 안 된다.

안드로이드는 앱 권한에 관해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제공한다. 그러나 iOS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설명이 '기술적'인 편이다. 컴퓨터를 잘 알고 있다면 안드로이드가 제공하는 앱 권한에 대한 상세 정보를 문제 없이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NFC나 '스티키 브로드캐스트’ 등을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유용성이 떨어지는 정보다.

마시멜로우는 앞선 안드로이드 버전보다 더 명확하면서도 쉽게 앱 권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최소한 '내용의 골자'를 이해할 수 있다는 의미다.

iOS는 안드로이드만큼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다. 그러나 개인 정보 보호에 쉬운 용어를 사용하고 있고, 필요할 경우 추가 설명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설정>개인 정보 보호>사진으로 들어가면 사진에 '사진 촬영 시간과 장소 등 다른 정보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음'이라는 설명이 있다. 즉 미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을 개인 정보 보호 문제에 관심을 갖도록 도와준다.

'아이폰에 저장된 사진은 촬영된 시간 및 장소 등 중요한 개인 정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라는 추가 정보를 제공하는 iOS.

또 많은 앱들이 설정>개인 정보 보호>위치 서비스에서 앱에 위치 정보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하고 있다. 모든 앱이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것은 아니며, 또 설정 앱 깊이 숨겨져 있어 유용하지 않을 수도 있다. 정보가 앱이 맨 처음 데이터 접근을 요청할 때 표시되지 않는다는 점도 정보의 유용성을 떨어뜨린다.

승자: iOS
친화성과 쉬운 설명이 iOS가 승리한 이유다. 그러나 애플에도 개선의 여지가 많아, 확실한 승자라고는 할 수 없다. 안드로이드와 비교할 때 애플은 어려운 기술 용어들을 적게 사용하며, 필요할 경우 추가 설명을 제공한다. 그러나 정보가 숨겨져 있어 유용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이 있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에서 앱 권한 관련 기능을 크게 개선했다. 그러나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

앱 권한 승인: 결론
iOS의 장점은 친화성, 단순한 앱 권한 승인 설정 인터페이스, 안드로이드의 장점은 사전에 권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또, 안드로이드는 유연성과 상세한 설명이 장점이고, iOS는 손쉽게 찾을 수 있는 장소에서 개인 정보 보호와 권한을 설정할 수 있고, 쉽게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으로 평가됐다.

개인 정보 보호 및 보안 도구는 크게 봐서 사용하기 쉽고 단순해야 유용하다. 이런 점에서 iOS가 경쟁력을 갖고 있지만 이것은 확실한 절대 우위는 아니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 앱 권한 관리에 있어 기능 차이가 크지 않으며, 특히 안드로이드는 새로운 운영체제인 마시멜로우에서 큰 진전을 보였다. 향후에도 구글이 안드로이드 N 운영체제에서 더욱 개선된 점이 많이 등장하기를 기대해 본다. editor@itworld.co.kr  


2015.11.23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 Vs. iOS 9 “앱 권한 설정 비교”…승자는 누구?

Nick Mediati | Greenbot
소셜 미디어를 통해 수많은 개인 정보가 공개되고 있지만, 여전히 많은 사용자들이 개인 정보 보호를 중시하고 있다. 멀리 갈 것도 없이 스포티파이를 보자. 스포티파이는 지난 9월 스포티파이 앱이 사진과 연락처, 전화기 센서 데이터 접근을 요청할 수 있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 개인 정보 보호 정책 변경으로 큰 혼란을 부르는 실수를 저질렀다.

앱 권한의 설정은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졌다. 이 점을 염두에 두고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와 iOS 9의 앱 권한 승인 기능을 자세히 비교했다. 앱 권한 승인 기능이란 앱이 특정 정보에 접근하는 이유를 알려주는 기능이다.

사용자의 정보를 더 많이 앱에 제공하는 운영체제는 둘 중 어느 것일까? 손쉽게 권한 설정을 바꿀 수 있는 운영체제, 사용자 친화성이 높은 운영체제는 어느 것일까? 비교 결과 한 운영체제가 다른 것을 앞서는 것으로 결론이 났다. 그러나 둘 모두 개선의 여지가 많은 점이 아쉽다.

투명성
모바일 앱은 설치 전에 앱에 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어야 한다. iOS와 안드로이드 모두 앱 권한 승인에 필요한 정보를 제공한다. 그러나 접근법에 작은 차이가 있다.

먼저 유사점을 설명하면, 구글 플레이 스토어와 iOS 앱 스토어 모두 앱 판매자의 개인 정보 보호정책으로 가는 링크를 제공한다. 또한, 미극 캘리포니아 주 등 일부 지역에서는 앱스토어에서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공개할 것을 요구하고 있다.

애플은 인앱 구매가 포함 또는 포함되지 않은 앱이라는 정보만 제공할 뿐 승인과 관련된 정보를 많이 제공하지 않는다.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읽어야 앱 설치 후 앱이 필요로 하는 권한을 파악할 수 있다.

구글 플레이는 설치 전에 앱이 어떤 기능이 접근을 요청하는지 상세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반면 구글 플레이는 설치 버튼을 누르기 전에 승인에 관한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플레이 스토어의 앱 페이지를 아래로 스크롤 해 권한 세부정보를 찾아 앱에 필요한 기능과 정보를 알 수 있다. 단점이라면 해당 권한이 필요한 이유를 한눈에 찾을 수 없다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전문 용어가 가득한 개인 정보 보호 정책을 자세히 읽어야 한다.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 업데이트를 반영한 앱이 개인 정보 접근을 최초로 요청할 경우 나타나는 화면.

이전 안드로이드 버전의 경우 앱을 다운로드 받을 때 권한 승인과 관련된 세부정보가 표시된다. 그러나 안드로이드 6.0 마시멜로우에 맞춰 만들어진 앱은 처음 접근을 요청할 때 카메라나 마이크 등의 특정 기능, 또는 연락처, 사진 등의 특정 데이터에 대한 접근 승인을 요청할 것이다. 애플의 iOS와 유사한 방식이다.

승자: 안드로이드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는 설치 전에 더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고, 다운로드한 앱을 사용할 때 승인 여부를 묻는 장점이 있다. 앱에 특정 기능이나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해준다면 금상 첨화겠지만, 구글은 개발자에게 정보 제공에 대한 판단을 맡기고 있다.

iOS 앱 스토어는 다운로드 전 상세 정보가 부족한 편이다. 애플은 스토어 내 앱에 더 엄격한 조건을 부과해 앱이 접근하는 정보나 기능에서 초래될 위험을 낮춘다. 이 부분은 이번 비교의 대상이 아니다.

권한 승인 설정 경험
한 번 승인한 앱이 위치 정보나 특정 기능에 접근하지 못하게 생각이 바뀔 수도 있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 설정 앱을 통해 권한 변경이 가능하다.

iOS 9에서의 개인 정보 설정

iOS는 설정 앱 상단에 개인 정보 보호 옵션이 있다. 설정>개인 정보 보호에서 앱의 액세스 권한을 승인 및 조정할 수 있다. iOS 개인 정보 보호 설정에서 진단 및 사용 내용이나 광고 관련 설정을 바꿀 수도 있다. 한 장소에서 쉽게 개인 정보 보호와 관련된 설정을 변경할 수 있는 것이 장점이다.

안드로이드는 두드리기 동작을 1~2번 더 해야 앱 권한 승인 설정 메뉴를 찾을 수 있다. 설정>애플리케이션으로 들어가 우측 상단의 기어 모양 아이콘에서 앱 권한 메뉴를 두드린다. 또는 설정>애플리케이션에서 설정을 바꾸고 싶은 앱의 이름을 찾아 앱 권한을 두드린다. 후자는 선택한 앱, 전자는 모든 앱을 대상으로 권한을 바꾼다.

마시멜로우에서는 모든 앱의 카메라 접근 권한을 한 번에 설정할 수 있지만, 설정에서 찾기가 어렵다.

관리의 유연성 측면에서는 안드로이드가 우수하다. 예를 들어 SMS 메시지를 발신 및 수신할 수 있는 앱을 선택할 수 있다. iOS에서는 불가능한 부분이다. 안드로이드는 기본 SMS 앱을 바꿀 수 있다. 그러나 iOS는 애초 그렇게 할 수 없도록 되어 있다. 간단히 말해 '유연성'을 원한다면 안드로이드를 선택하는 것이 좋다.

승자: iOS
이유는 단순성이다. 설정 메뉴를 이곳 저곳 찾을 필요 없이, 한 장소에서 개인 정보 보호 권한을 설정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의 개인 정보 보호와 권한 승인 설정은 마시멜로우에서 크게 개선이 되기는 했지만, iOS와 비교하면 혼란스러운 편이다. 향후 안드로이드가 향후 설정 앱에 앱 권한과 개인 정보 보호를 설정할 수 있는 별도 항목을 만들기를 기대해본다.

사용자 친화성
권한에 대한 알림과 설정이 유용하게 쓰이려면 쉽게 이해할 수 있어야 한다. 또 중요한 정보가 누락되어 있어서는 안 된다.

안드로이드는 앱 권한에 관해 좀 더 자세한 정보를 제공한다. 그러나 iOS와 비교하면 상대적으로 설명이 '기술적'인 편이다. 컴퓨터를 잘 알고 있다면 안드로이드가 제공하는 앱 권한에 대한 상세 정보를 문제 없이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그러나 NFC나 '스티키 브로드캐스트’ 등을 모르는 사람들에게는 유용성이 떨어지는 정보다.

마시멜로우는 앞선 안드로이드 버전보다 더 명확하면서도 쉽게 앱 권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최소한 '내용의 골자'를 이해할 수 있다는 의미다.

iOS는 안드로이드만큼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는다. 그러나 개인 정보 보호에 쉬운 용어를 사용하고 있고, 필요할 경우 추가 설명을 제공한다. 예를 들어, 설정>개인 정보 보호>사진으로 들어가면 사진에 '사진 촬영 시간과 장소 등 다른 정보가 포함되어 있을 수 있음'이라는 설명이 있다. 즉 미처 주의를 기울이지 못했을 개인 정보 보호 문제에 관심을 갖도록 도와준다.

'아이폰에 저장된 사진은 촬영된 시간 및 장소 등 중요한 개인 정보를 포함하고 있습니다'라는 추가 정보를 제공하는 iOS.

또 많은 앱들이 설정>개인 정보 보호>위치 서비스에서 앱에 위치 정보가 필요한 이유를 설명하고 있다. 모든 앱이 정보를 제공하고 있는 것은 아니며, 또 설정 앱 깊이 숨겨져 있어 유용하지 않을 수도 있다. 정보가 앱이 맨 처음 데이터 접근을 요청할 때 표시되지 않는다는 점도 정보의 유용성을 떨어뜨린다.

승자: iOS
친화성과 쉬운 설명이 iOS가 승리한 이유다. 그러나 애플에도 개선의 여지가 많아, 확실한 승자라고는 할 수 없다. 안드로이드와 비교할 때 애플은 어려운 기술 용어들을 적게 사용하며, 필요할 경우 추가 설명을 제공한다. 그러나 정보가 숨겨져 있어 유용성이 떨어진다는 단점이 있다. 구글은 안드로이드 마시멜로우에서 앱 권한 관련 기능을 크게 개선했다. 그러나 더 많은 노력이 필요하다.

앱 권한 승인: 결론
iOS의 장점은 친화성, 단순한 앱 권한 승인 설정 인터페이스, 안드로이드의 장점은 사전에 권한에 대한 정보를 제공한다는 것이다. 또, 안드로이드는 유연성과 상세한 설명이 장점이고, iOS는 손쉽게 찾을 수 있는 장소에서 개인 정보 보호와 권한을 설정할 수 있고, 쉽게 이해할 수 있다는 것이 장점으로 평가됐다.

개인 정보 보호 및 보안 도구는 크게 봐서 사용하기 쉽고 단순해야 유용하다. 이런 점에서 iOS가 경쟁력을 갖고 있지만 이것은 확실한 절대 우위는 아니다. 안드로이드와 iOS 모두 앱 권한 관리에 있어 기능 차이가 크지 않으며, 특히 안드로이드는 새로운 운영체제인 마시멜로우에서 큰 진전을 보였다. 향후에도 구글이 안드로이드 N 운영체제에서 더욱 개선된 점이 많이 등장하기를 기대해 본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