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3.04.26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 향후 5년후에 3배로 증가 예상

John P. Mello Jr. | TechHive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의 게임 다운로드 수는 향후 5년 내에 3배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같은 움직임은 콘솔 게임 시장에 중대한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주니퍼 리서치는 2017년까지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다운로드 수는 641억 회로, 210억 회의 다운로드 수를 보이는 2012년의 3배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의 빠른 성장은 무료 게임과 높은 하드웨어 사양, 스마트폰의 확산이 주요 동인이라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클라우드 기술을 이용해 다양한 플랫폼이 등장하고, 정교한 게임의 수가 증가하면서 게이머들의 기본 화면이 모바일로 이동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하드웨어의 메모리 양이 증가하는 것은 소비자들이 더 많은 게임을 자신의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특히 무료 게임은 2017년까지 전체적으로 시장을 지배하게 될 것이며, 다운로드 횟수의 7%만이 구매하기 위해 돈을 지불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개발자들은 이 같은 상황을 우려하고 있지만, 보고서를 작성한 주니퍼 리서치는 앱 구매를 통해 콘텐츠에서 무료 게임을 제공하는 것은 다운로드 전에 돈을 지불하는 엔터테인먼트보다 더 높은 수익성을 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니퍼의 애널리스트 시안 로우랜드는 “개발자들은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며, “게임 유료 다운로드는 소비자가 한번 지불하고 개발자는 다시 보지 않지만, 앱 구매는 더 많은 옵션이 있기 때문에, 이를 통해 사람들은 더 많은 돈을 소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급증하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시장에서 휴대용 게임기 시장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보고 있다. 모바일 게임으로 이 시장이 사라지지는 않겠지만, “닌텐도가 자사 매출이 닌텐도 3DS의 14%, Wii U는 27%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는 것을 보면, 스마트폰과 태블릿의 영향을 부인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다.

스트래티지 애널리스틱스의 수석 애널리스트인 지아 우는 “닌텐도의 콘솔 플랫폼은 캐주얼 게이머에 맞춰 만들어진 제품이기 때문에 모바일 게임 매니아에게는 고통스러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아 우는 “콘솔에서 캐주얼 게임을 즐겼던 사람들은 현재 모바일 기기에서 게임을 즐기고 있다”며, “확실히 닌텐도 시장이 영향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소니와 마이크로소프트는 하드코어 게이머 시장과 거실 엔터테인먼트 시장에 집중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미치는 영향력이 작다”고 덧붙였다.

급성장하고 있는 모바일 게임 시장은 다른 방법으로 콘솔 게임 업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우는 콘솔 게임이 모바일 게임처럼 보이기 위한 움직임을 보일 것으로 예측했다.

지아 우는 “모바일 모델의 장점은 쉽게 게임을 골라 시작할 수 있고, 재미있다는 것이지만, 콘솔의 하드코어 게임은 그와 정반대”라며, “지금 이순간에도, 큰 스튜디오에서조차 모바일 게임을 배우려고 하고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3.04.26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 향후 5년후에 3배로 증가 예상

John P. Mello Jr. | TechHive
스마트폰과 태블릿에서의 게임 다운로드 수는 향후 5년 내에 3배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이같은 움직임은 콘솔 게임 시장에 중대한 영향을 끼칠 것으로 보인다.

주니퍼 리서치는 2017년까지 모바일 게임 시장에서 다운로드 수는 641억 회로, 210억 회의 다운로드 수를 보이는 2012년의 3배 이상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밝혔다. 또 모바일 게임 다운로드 수의 빠른 성장은 무료 게임과 높은 하드웨어 사양, 스마트폰의 확산이 주요 동인이라고 설명했다.

보고서는 클라우드 기술을 이용해 다양한 플랫폼이 등장하고, 정교한 게임의 수가 증가하면서 게이머들의 기본 화면이 모바일로 이동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하드웨어의 메모리 양이 증가하는 것은 소비자들이 더 많은 게임을 자신의 스마트폰과 태블릿에 다운로드 받을 수 있다는 것을 의미하기도 한다.

특히 무료 게임은 2017년까지 전체적으로 시장을 지배하게 될 것이며, 다운로드 횟수의 7%만이 구매하기 위해 돈을 지불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일부 개발자들은 이 같은 상황을 우려하고 있지만, 보고서를 작성한 주니퍼 리서치는 앱 구매를 통해 콘텐츠에서 무료 게임을 제공하는 것은 다운로드 전에 돈을 지불하는 엔터테인먼트보다 더 높은 수익성을 보일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니퍼의 애널리스트 시안 로우랜드는 “개발자들은 더 많은 돈을 벌 수 있는 기회가 생겼다”며, “게임 유료 다운로드는 소비자가 한번 지불하고 개발자는 다시 보지 않지만, 앱 구매는 더 많은 옵션이 있기 때문에, 이를 통해 사람들은 더 많은 돈을 소비하고 있다”고 말했다.

또한 급증하는 스마트폰과 태블릿 시장에서 휴대용 게임기 시장에 영향을 미칠 것이라고 보고 있다. 모바일 게임으로 이 시장이 사라지지는 않겠지만, “닌텐도가 자사 매출이 닌텐도 3DS의 14%, Wii U는 27%까지 떨어질 것으로 전망하고 있는 것을 보면, 스마트폰과 태블릿의 영향을 부인하기는 어렵다”고 덧붙였다.

스트래티지 애널리스틱스의 수석 애널리스트인 지아 우는 “닌텐도의 콘솔 플랫폼은 캐주얼 게이머에 맞춰 만들어진 제품이기 때문에 모바일 게임 매니아에게는 고통스러울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지아 우는 “콘솔에서 캐주얼 게임을 즐겼던 사람들은 현재 모바일 기기에서 게임을 즐기고 있다”며, “확실히 닌텐도 시장이 영향을 받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소니와 마이크로소프트는 하드코어 게이머 시장과 거실 엔터테인먼트 시장에 집중하기 때문에 상대적으로 미치는 영향력이 작다”고 덧붙였다.

급성장하고 있는 모바일 게임 시장은 다른 방법으로 콘솔 게임 업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다. 우는 콘솔 게임이 모바일 게임처럼 보이기 위한 움직임을 보일 것으로 예측했다.

지아 우는 “모바일 모델의 장점은 쉽게 게임을 골라 시작할 수 있고, 재미있다는 것이지만, 콘솔의 하드코어 게임은 그와 정반대”라며, “지금 이순간에도, 큰 스튜디오에서조차 모바일 게임을 배우려고 하고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