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11.10

“2015년 전세계 3D 프린터 출하량 2배 증가”...가트너

편집부 | ITWorld
가트너에 따르면, 전세계 3D 프린터 출하량은 2014년 10만 8,150대에서 2015년 21만 7,350대로 증가할 전망이다. 2015년부터 3D 프린터의 출하량이 매년 두 배 이상 증가하면서 2018년도에는 230만 대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트너의 리서치 부사장인 피트 바실리에르는 “올해 3D 프린터 시장이 변곡점에 도달하면서, 첫 발명 이후 30년 동안 미미했던 3D 프린터의 연간 성장률이 2015년부터 극적으로 높아질 것”이라며, “2018년 3D 프린터 판매량 추정치는 전세계 총 잠재 시장의 일부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소비자 시장에서 1,000달러 미만의 3D 프린터 도입이 증가함에 따라, 2018년까지 3D 프린터 시장을 구성하는 7가지 기술 가운데 재료 압출(Material Extrusion) 기술이 3D 프린터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소비자용 3D 프린터 시장의 주요 동인은 저렴한 가격, 개선된 성능, 글로벌 공급의 확장 등이다. 기업용 3D 프린터 시장의 경우, 시제품 제작과 제조가 가능한 3D 프린팅 기술과 더불어 저렴한 가격, 향상된 품질, 넓어진 재료 선택권 등이 주요 동인이 될 것이다.

3D 프린터의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사용된 기술과 출하량, 기타 시장 요소에 의해 결정된다. 다수의 스타트업과 소기업들이 500달러 미만의 소비자 프린터를 구매하면서 재료압출 기술 지출액을 주도할 것이나, 제품 생산, 간접 비용 및 서비스, 영업, 판매 채널 구축, 연구개발비 등을 충당할 정도의 수익성이 있을지는 미지수다.

반대로, 지향에너지 퇴적(DED: Directed-Energy Deposition)과 분말베드 용융결합(Powder Bed Fusion) 등의 기술을 공급하는 업체의 경우 해당 기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기존 판매 가격을 유지할 것이며, 가격 경쟁 외의 방식으로 기업 구매자를 유치,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재료압출 기술의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2015년 7억 8,900만 달러에서 2018년 69억 달러로 증가할 전망이다. 액층 광중합(Vat photopolymerization)과 재료분사(Material Jetting) 기술이 소비자 및 기업 시장에서 널리 수용되면서, 동기간 전체 3D 프린터 시장의 총 사용자 지출액은 16억 달러에서 134억 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보이며 전체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3D 프린터의 평균판매단가(Average Selling Price, ASP) 역시 기술과 기타 시장 요소에 따라 차이가 난다. 각각의 시장은 기기 구성, 제품 가격, 구매자 요구를 포함, 서로 다른 역학구조를 가지기 때문이다.

2015년부터는 기기와 바로 연결해서 프린트 할 수 있는 ‘플러그-앤드-프린트(plug and print)’ 기술이 소비자 3D 프린터 시장의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초보자용(entry-level) 재료압출 프린터 제조업체들은 단순한 형태의 플러그-앤드-프린트 기술을 자사 프린터에 탑재 중이다.

자동 베드 레벨링(automated bed leveling)과 가열 제작 챔버(heated build chamber) 등의 기술도 보다 간편한 3D 프린터 설치와 작동을 지원함으로써, 소비자가 쉽게 3D 제품을 생산하도록 돕는다. 이에 따라, 2016년까지 1,000달러 미만의 3D 프린터 가운데 10%가 플러그-앤드-프린트 기술을 갖추게 될 것이다. editor@itworld.co.kr


2014.11.10

“2015년 전세계 3D 프린터 출하량 2배 증가”...가트너

편집부 | ITWorld
가트너에 따르면, 전세계 3D 프린터 출하량은 2014년 10만 8,150대에서 2015년 21만 7,350대로 증가할 전망이다. 2015년부터 3D 프린터의 출하량이 매년 두 배 이상 증가하면서 2018년도에는 230만 대를 상회할 것으로 예상된다.

가트너의 리서치 부사장인 피트 바실리에르는 “올해 3D 프린터 시장이 변곡점에 도달하면서, 첫 발명 이후 30년 동안 미미했던 3D 프린터의 연간 성장률이 2015년부터 극적으로 높아질 것”이라며, “2018년 3D 프린터 판매량 추정치는 전세계 총 잠재 시장의 일부일 뿐”이라고 설명했다.

소비자 시장에서 1,000달러 미만의 3D 프린터 도입이 증가함에 따라, 2018년까지 3D 프린터 시장을 구성하는 7가지 기술 가운데 재료 압출(Material Extrusion) 기술이 3D 프린터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소비자용 3D 프린터 시장의 주요 동인은 저렴한 가격, 개선된 성능, 글로벌 공급의 확장 등이다. 기업용 3D 프린터 시장의 경우, 시제품 제작과 제조가 가능한 3D 프린팅 기술과 더불어 저렴한 가격, 향상된 품질, 넓어진 재료 선택권 등이 주요 동인이 될 것이다.

3D 프린터의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사용된 기술과 출하량, 기타 시장 요소에 의해 결정된다. 다수의 스타트업과 소기업들이 500달러 미만의 소비자 프린터를 구매하면서 재료압출 기술 지출액을 주도할 것이나, 제품 생산, 간접 비용 및 서비스, 영업, 판매 채널 구축, 연구개발비 등을 충당할 정도의 수익성이 있을지는 미지수다.

반대로, 지향에너지 퇴적(DED: Directed-Energy Deposition)과 분말베드 용융결합(Powder Bed Fusion) 등의 기술을 공급하는 업체의 경우 해당 기술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면서 기존 판매 가격을 유지할 것이며, 가격 경쟁 외의 방식으로 기업 구매자를 유치, 유지할 수 있을 것이다.

재료압출 기술의 최종 사용자 지출액은 2015년 7억 8,900만 달러에서 2018년 69억 달러로 증가할 전망이다. 액층 광중합(Vat photopolymerization)과 재료분사(Material Jetting) 기술이 소비자 및 기업 시장에서 널리 수용되면서, 동기간 전체 3D 프린터 시장의 총 사용자 지출액은 16억 달러에서 134억 달러로 늘어날 것으로 보이며 전체 시장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3D 프린터의 평균판매단가(Average Selling Price, ASP) 역시 기술과 기타 시장 요소에 따라 차이가 난다. 각각의 시장은 기기 구성, 제품 가격, 구매자 요구를 포함, 서로 다른 역학구조를 가지기 때문이다.

2015년부터는 기기와 바로 연결해서 프린트 할 수 있는 ‘플러그-앤드-프린트(plug and print)’ 기술이 소비자 3D 프린터 시장의 성장을 주도할 것이다. 초보자용(entry-level) 재료압출 프린터 제조업체들은 단순한 형태의 플러그-앤드-프린트 기술을 자사 프린터에 탑재 중이다.

자동 베드 레벨링(automated bed leveling)과 가열 제작 챔버(heated build chamber) 등의 기술도 보다 간편한 3D 프린터 설치와 작동을 지원함으로써, 소비자가 쉽게 3D 제품을 생산하도록 돕는다. 이에 따라, 2016년까지 1,000달러 미만의 3D 프린터 가운데 10%가 플러그-앤드-프린트 기술을 갖추게 될 것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