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6.10.19

가트너,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 위한 5대 분야 선정

편집부 | ITWorld
가트너는 올랜도에서 개최되고 있는 '가트너 심포지엄/ITxpo 2016'에서, 비즈니스를 재구성할 뿐 아니라 사람들의 삶의 방식을 바꾸는 새로운 종류의 인프라를 구축해야 한다고 밝혔다.

가트너는 2016년 전세계 IT 지출이 지난해에 비해 0.3% 감소한 3조 4,0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2017년 전세계 IT 지출 규모는 2.9% 증가해 3조 5,000억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가트너는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 부문이 지출 규모의 증가를 주도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세계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 지출은 각각 7.2%, 4.8%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는 문명 인프라 개발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가트너 수석 부사장 겸 리서치 부문 글로벌 총괄인 피터 존더가드는 “문명 인프라는 커넥티드 센서 및 디지털 인텔리전스를 통해 사람들이 사회나 디지털 세계, 물리적 세계에 참여하는 방식을 완전히 바꿀 것”이라며, “CIO는 인텔리전스 기술을 중심에 둔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하는 과정에 참여할 것으로, 이러한 플랫폼은 생태계를 구축하고 비즈니스를 연결시키며 산업 간의 경계를 허물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가트너는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이 ▲전통적 IT 시스템 ▲소비자 경험(customer experience) ▲사물인터넷(IoT) ▲인텔리전스 ▲생태계 기반 등 5개 분야로 구성된다고 밝혔다.

피터 존더가드 수석 부사장은 “각 분야는 독립적이면서도 상호 연결되어 있는 구조를 나타낸다”며, “모든 분야가 맡고 있는 역할이 있으며, 그 어느 분야도 없어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전통적 핵심 IT 시스템은 CIO들이 업무를 실행하고, 필요한 규모로 확장하는 방법이다. 이 시스템은 이미 구축된 자원을 바탕으로 한다. 데이터센터 및 네트워크와 같은 기존의 고성능 IT 시스템을 현대화해 디지털 플랫폼의 일부로 적용하는 것이다.

소비자 경험은 CIO들이 소통(connect)하고 참여(engage)하는 새로운 방식이다. 디지털 고객 경험은 고객들이 갖는 유일한 경험이 될 수 있다. 즉 고객 경험은 기업이 디지털 세상에서 고객들과 소통하는 방식을 가리킨다. 해당 분야의 개척자들은 이미 가상현실(VR) 및 증강현실(AR)과 같은 새로운 경험들이 고객 참여방식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연구하고 있다.

사물인터넷은 기업이 물리적 세상에서 감지하고 대응하는 방식을 가리킨다. 디바이스를 IoT 영역에 추가하는 손쉬운 분야부터 프로세스 및 워크플로우, 데이터 통합 등 비교적 복잡한 영역을 모두 아우른다. 실제로 기업의 2/3는 IoT를 수용하기 위해 기존의 IT 시스템을 다시 개편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텔리전스는 시스템이 분석 및 학습을 통해 자체적인 의사결정을 내리는 방식을 가리킨다. CIO들은 전통적 데이터 관리와 데이터 사이언스, 데이터 인텔리전스 등으로 시작한다. 알고리즘이 실행 방식을 결정한다. 인공지능(AI)은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이 기반인 새로운 종류의 인텔리전스다.

생태계 기반은 기업이 디지털 세상에서 하나의 기관으로써 상호작용하는 방식에 해당된다. 생태계의 수용범위는 의사결정을 내리는 역량을 초월하므로 CIO들은 고객, 파트너, 인접 산업뿐만 아니라 심지어 경쟁업체들과 소통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해야 한다고 업체는 설명했다. 생태계는 선형적인 가치 공급 사슬을 지닌 전통적 비즈니스를 네트워크화된 디지털 생태계로 변화시킨다고 덧붙였다. editor@itworld.co.kr


2016.10.19

가트너,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 위한 5대 분야 선정

편집부 | ITWorld
가트너는 올랜도에서 개최되고 있는 '가트너 심포지엄/ITxpo 2016'에서, 비즈니스를 재구성할 뿐 아니라 사람들의 삶의 방식을 바꾸는 새로운 종류의 인프라를 구축해야 한다고 밝혔다.

가트너는 2016년 전세계 IT 지출이 지난해에 비해 0.3% 감소한 3조 4,000억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했다. 2017년 전세계 IT 지출 규모는 2.9% 증가해 3조 5,000억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했다.

가트너는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 부문이 지출 규모의 증가를 주도할 것으로 전망했다. 전세계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 지출은 각각 7.2%, 4.8%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 소프트웨어와 IT 서비스는 문명 인프라 개발에 핵심적인 역할을 하게 될 것이다.

가트너 수석 부사장 겸 리서치 부문 글로벌 총괄인 피터 존더가드는 “문명 인프라는 커넥티드 센서 및 디지털 인텔리전스를 통해 사람들이 사회나 디지털 세계, 물리적 세계에 참여하는 방식을 완전히 바꿀 것”이라며, “CIO는 인텔리전스 기술을 중심에 둔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을 구축하는 과정에 참여할 것으로, 이러한 플랫폼은 생태계를 구축하고 비즈니스를 연결시키며 산업 간의 경계를 허물어 줄 것”이라고 말했다.

가트너는 새로운 디지털 플랫폼이 ▲전통적 IT 시스템 ▲소비자 경험(customer experience) ▲사물인터넷(IoT) ▲인텔리전스 ▲생태계 기반 등 5개 분야로 구성된다고 밝혔다.

피터 존더가드 수석 부사장은 “각 분야는 독립적이면서도 상호 연결되어 있는 구조를 나타낸다”며, “모든 분야가 맡고 있는 역할이 있으며, 그 어느 분야도 없어서는 안 된다”라고 말했다.

전통적 핵심 IT 시스템은 CIO들이 업무를 실행하고, 필요한 규모로 확장하는 방법이다. 이 시스템은 이미 구축된 자원을 바탕으로 한다. 데이터센터 및 네트워크와 같은 기존의 고성능 IT 시스템을 현대화해 디지털 플랫폼의 일부로 적용하는 것이다.

소비자 경험은 CIO들이 소통(connect)하고 참여(engage)하는 새로운 방식이다. 디지털 고객 경험은 고객들이 갖는 유일한 경험이 될 수 있다. 즉 고객 경험은 기업이 디지털 세상에서 고객들과 소통하는 방식을 가리킨다. 해당 분야의 개척자들은 이미 가상현실(VR) 및 증강현실(AR)과 같은 새로운 경험들이 고객 참여방식을 어떻게 변화시키는지 연구하고 있다.

사물인터넷은 기업이 물리적 세상에서 감지하고 대응하는 방식을 가리킨다. 디바이스를 IoT 영역에 추가하는 손쉬운 분야부터 프로세스 및 워크플로우, 데이터 통합 등 비교적 복잡한 영역을 모두 아우른다. 실제로 기업의 2/3는 IoT를 수용하기 위해 기존의 IT 시스템을 다시 개편해야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인텔리전스는 시스템이 분석 및 학습을 통해 자체적인 의사결정을 내리는 방식을 가리킨다. CIO들은 전통적 데이터 관리와 데이터 사이언스, 데이터 인텔리전스 등으로 시작한다. 알고리즘이 실행 방식을 결정한다. 인공지능(AI)은 머신러닝(machine learning)이 기반인 새로운 종류의 인텔리전스다.

생태계 기반은 기업이 디지털 세상에서 하나의 기관으로써 상호작용하는 방식에 해당된다. 생태계의 수용범위는 의사결정을 내리는 역량을 초월하므로 CIO들은 고객, 파트너, 인접 산업뿐만 아니라 심지어 경쟁업체들과 소통할 수 있는 역량을 강화해야 한다고 업체는 설명했다. 생태계는 선형적인 가치 공급 사슬을 지닌 전통적 비즈니스를 네트워크화된 디지털 생태계로 변화시킨다고 덧붙였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