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텔의 28코어 제온 W-3175X는 일반 사용자를 위해 만들어진 것은 아니다. 물론 인텔은 제온 W-3175X를 강력한 하이엔드 CPU라고 홍보하고 있다. "헤비한 쓰레드 애플리케이션과 작업을 처리하도록 설계된 인텔의 제온 W-3175X는 ...
애플의 최근 수익 경고를 빌려오기라도 한 듯, 인텔은 중국 시장의 부진을 4분기 실적이 월스트리트의 기대치를 만족하지 못한 이유 중 하나로 제시했다. 인텔의 4분기는 보통 매출 기록을 달성하는 기간이다. 하지만 인텔은 중국, 클라우드 컴퓨팅 고객의 ...
맥의 미래는 애플 자체 설계 CPU일지 몰라도, 맥의 현재는 인텔이다. 애플은 시스템 보안과 암호화, 기타 잡다한 기능을 맡아 처리하는 T2 칩을 맥에 추가하는 등 독자적인 영역을 점차 넓히는 중이다. 그렇다 해도 올해 애플이 출시하는 대부분, 또는 ...
인텔 전임 CEO가 불미스러운 일로 물러난 지 벌써 7개월이 지났다. 하지만 아직도 이 500억 달러짜리 회사의 수장을 맡을 사람이 누구인지 아무런 암시도 징후도 없는 상태이다. 언론에 외부 인사의 이름이 줄줄이 거론된 마이크로소프트의 CEO 물색과 ...
PC는 지난 몇 년 동안 부활하고 있으며 CES에서의 소식으로 미루어볼 때, 2019년에도 그런 움직임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AMD, 인텔, 엔비디아는 모두 블록버스터급 기조연설을 통해 다양한 내용을 발표했다. 모니터는 더 이상 단순한 27인치 크 ...
2019.01.15
인텔이 CES 기조 연설에서 데스크톱 프로세서 6종을 발표할 때 구체적인 사항은 공개된 바 없다. 이제 새로운 칩이 F 시리즈이며 통합 GPU가 포함되지 않은 제품이라는 것이 알려졌다. 아마도 이 제품을 구입하지 않고 넘어가는 사용자가 많을 것이다. ...
2019.01.15
애플이 맥 용 자체 CPU와 GPU를 만들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현재의 T2프로세서는 빙산의 일각일 뿐이며, A12X 같은 것을 발전시켜 맥북 등에 적용할 것이라고 말이다. 파워 대 성능 비(power to performance ratio)나, ...
인텔 코어 마이크로프로세서의 차세대 주력 제품은 아이스레이크이며, 올해 연말이면 델을 비롯한 주요 PC 업체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을 것이다. 인텔의 공식 발표 내용이다. 인텔은 CES 2019 기조연설에 10나노 아이스레이크(Ice Lake) 칩을 ...
복합적인 컴퓨팅 워크로드가 일반화되고 무어의 법칙이 한계에 부딪히면서 컴퓨터 프로세서를 만드는 방식을 다시 생각해야 할 시점이다. 앞으로 2~3년 동안 새로운 복합형 프로세서가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이다. 이들 프로세서는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는 범용 ...
새로운 전략을 공개하고 과거의 실수를 바로잡는 인텔 아키텍처 데이(Architecture Day) 행사를 둘러싼 온갖 상징이 이보다 더 많을 수는 없다. 인텔은 트랜지스터 공동 발명자이자 1968년 인텔을 창업한 로버트 노이스의 고택에서 업계 애널리스 ...
최신 CPU에 구식 코어를 사용한다는 비난을 받던 인텔이 새로운 10나노 서니 코브(Sunny Cove) 코어를 공개했다. 더 빠른 싱글 쓰레드와 멀티 쓰레드 성능에 새로운 명령어 세트로 속도가 크게 향상됐다. 서니 코브 코어는 내년 출시될 인텔의 ...
지난 일주일의 화두는 퀄컴 PC 칩의 미래였다. 이제 현재로 돌아올 시간이다. 2019년 3분기 스냅드래곤 8cx가 출시될 때까지 매장과 온라인에서 인텔 모바일 CPU 제품군에 맞서 경쟁할 주역은 스냅드래곤 835와 850이다. 검증된 인텔 칩, 또 ...
앤시스는 열 시뮬레이션에서 다양한 파일 포맷을 통합해 데이터 교환을 용이하게 하는 열 모델 교환의 표준을 공개했다.  이로써 앞으로 전자부품 제조업체와 그 고객은 서로 다른 열 시뮬레이션 툴셋에서 설계 모델을 쉽게 공유할 수 있으며, 제조업...
2018.12.06
인텔 옵테인 SSD 905P는 올초 출시된 900P의 후속제품이다. 900P보다 더 빠르며, 작은 파일의 연속 처리 성능은 그 어떤 M.2 PCIe/NVMe 드라이브보다 뛰어나다. 단점은 말 그대로 ‘후들후들’한 가격이다. ...
사람들은 AMD 대 인텔, AMD 대 엔비디아를 놓고 논쟁하기를 좋아한다. 문제는 이들을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할 수 있는 경우가 흔치 않다는 점이다.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가 가능하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우연찮게 에이서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 ...
  1. “28코어 CPU의 아찔한 성능” 인텔 제온 W-3175X 벤치마크 리뷰

  2. 2019.02.01
  3. 인텔의 28코어 제온 W-3175X는 일반 사용자를 위해 만들어진 것은 아니다. 물론 인텔은 제온 W-3175X를 강력한 하이엔드 CPU라고 홍보하고 있다. "헤비한 쓰레드 애플리케이션과 작업을 처리하도록 설계된 인텔의 제온 W-3175X는 ...

  4. “험난한 2019년 시작” 인텔, 기대 못미친 실적에 물량 부족과 중국 시장 거론

  5. 2019.01.28
  6. 애플의 최근 수익 경고를 빌려오기라도 한 듯, 인텔은 중국 시장의 부진을 4분기 실적이 월스트리트의 기대치를 만족하지 못한 이유 중 하나로 제시했다. 인텔의 4분기는 보통 매출 기록을 달성하는 기간이다. 하지만 인텔은 중국, 클라우드 컴퓨팅 고객의 ...

  7. 인텔 2019 로드맵으로 엿보는 맥의 미래

  8. 2019.01.21
  9. 맥의 미래는 애플 자체 설계 CPU일지 몰라도, 맥의 현재는 인텔이다. 애플은 시스템 보안과 암호화, 기타 잡다한 기능을 맡아 처리하는 T2 칩을 맥에 추가하는 등 독자적인 영역을 점차 넓히는 중이다. 그렇다 해도 올해 애플이 출시하는 대부분, 또는 ...

  10. IDG 블로그 | 7개월째 공석인 인텔 CEO 자리의 향방

  11. 2019.01.17
  12. 인텔 전임 CEO가 불미스러운 일로 물러난 지 벌써 7개월이 지났다. 하지만 아직도 이 500억 달러짜리 회사의 수장을 맡을 사람이 누구인지 아무런 암시도 징후도 없는 상태이다. 언론에 외부 인사의 이름이 줄줄이 거론된 마이크로소프트의 CEO 물색과...

  13. “PC는 다시 세상의 중심” 놓칠 수 없는 CES 2019의 중대 발표 6가지

  14. 2019.01.15
  15. PC는 지난 몇 년 동안 부활하고 있으며 CES에서의 소식으로 미루어볼 때, 2019년에도 그런 움직임은 계속될 것으로 보인다. AMD, 인텔, 엔비디아는 모두 블록버스터급 기조연설을 통해 다양한 내용을 발표했다. 모니터는 더 이상 단순한 27인치 크...

  16. 14nm 수급 부족 완화책으로 내놓은 인텔 F 시리즈, 좋은 선택일까?

  17. 2019.01.15
  18. 인텔이 CES 기조 연설에서 데스크톱 프로세서 6종을 발표할 때 구체적인 사항은 공개된 바 없다. 이제 새로운 칩이 F 시리즈이며 통합 GPU가 포함되지 않은 제품이라는 것이 알려졌다. 아마도 이 제품을 구입하지 않고 넘어가는 사용자가 많을 것이다. ...

  19. 글로벌 칼럼 | 애플이 인텔 버리고 AMD로 가야 하는 이유

  20. 2019.01.14
  21. 애플이 맥 용 자체 CPU와 GPU를 만들 것이라는 소문이 돌고 있다. 현재의 T2프로세서는 빙산의 일각일 뿐이며, A12X 같은 것을 발전시켜 맥북 등에 적용할 것이라고 말이다. 파워 대 성능 비(power to performance ratio)나,...

  22. “아이스레이크부터 프로젝트 아테나까지” 인텔, CES에서 본격 10나노 시대 선언

  23. 2019.01.09
  24. 인텔 코어 마이크로프로세서의 차세대 주력 제품은 아이스레이크이며, 올해 연말이면 델을 비롯한 주요 PC 업체의 제품을 구매할 수 있을 것이다. 인텔의 공식 발표 내용이다. 인텔은 CES 2019 기조연설에 10나노 아이스레이크(Ice Lake) 칩을...

  25. 글로벌 칼럼 | 새 시대 워크로드를 위한 새로운 칩 기술

  26. 2018.12.18
  27. 복합적인 컴퓨팅 워크로드가 일반화되고 무어의 법칙이 한계에 부딪히면서 컴퓨터 프로세서를 만드는 방식을 다시 생각해야 할 시점이다. 앞으로 2~3년 동안 새로운 복합형 프로세서가 폭발적으로 성장할 것이다. 이들 프로세서는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는 범용...

  28. 서니 코브 코어 발표한 인텔, "10nm 공정 집착 버리고" 전체 과정 뜯어고친다

  29. 2018.12.13
  30. 새로운 전략을 공개하고 과거의 실수를 바로잡는 인텔 아키텍처 데이(Architecture Day) 행사를 둘러싼 온갖 상징이 이보다 더 많을 수는 없다. 인텔은 트랜지스터 공동 발명자이자 1968년 인텔을 창업한 로버트 노이스의 고택에서 업계 애널리스...

  31. “다시 고속 기어로” 인텔, 10나노 서니 코브 CPU 코어 공개

  32. 2018.12.13
  33. 최신 CPU에 구식 코어를 사용한다는 비난을 받던 인텔이 새로운 10나노 서니 코브(Sunny Cove) 코어를 공개했다. 더 빠른 싱글 쓰레드와 멀티 쓰레드 성능에 새로운 명령어 세트로 속도가 크게 향상됐다. 서니 코브 코어는 내년 출시될 인텔의 ...

  34. 인텔 vs. 스냅드래곤 : HP 엔비 x2 테스트로 알아본 속도, 배터리 시간 등

  35. 2018.12.12
  36. 지난 일주일의 화두는 퀄컴 PC 칩의 미래였다. 이제 현재로 돌아올 시간이다. 2019년 3분기 스냅드래곤 8cx가 출시될 때까지 매장과 온라인에서 인텔 모바일 CPU 제품군에 맞서 경쟁할 주역은 스냅드래곤 835와 850이다. 검증된 인텔 칩, 또...

  37. 앤시스, 열 시뮬레이션 위한 개방형 파일 포맷 개발

  38. 2018.12.06
  39. 앤시스는 열 시뮬레이션에서 다양한 파일 포맷을 통합해 데이터 교환을 용이하게 하는 열 모델 교환의 표준을 공개했다.  이로써 앞으로 전자부품 제조업체와 그 고객은 서로 다른 열 시뮬레이션 툴셋에서 설계 모델을 쉽게 공유할 수 있으며, 제조업...

  40. 인텔 905P NVMe SSD 리뷰 : 육중한 가격만큼 뛰어난 성능과 내구성

  41. 2018.11.14
  42. 인텔 옵테인 SSD 905P는 올초 출시된 900P의 후속제품이다. 900P보다 더 빠르며, 작은 파일의 연속 처리 성능은 그 어떤 M.2 PCIe/NVMe 드라이브보다 뛰어나다. 단점은 말 그대로 ‘후들후들’한 가격이다. ...

  43. AMD vs. 인텔 엔비디아 연합 : 에이서 프레데터 헬레오스 500 모델별 성능 비교

  44. 2018.11.08
  45. 사람들은 AMD 대 인텔, AMD 대 엔비디아를 놓고 논쟁하기를 좋아한다. 문제는 이들을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할 수 있는 경우가 흔치 않다는 점이다.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가 가능하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우연찮게 에이서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