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11.17

획기적 리튬 배터리 기술, 3~5년 내 온다

Jared Newman | PCWorld
획기적인 스마트폰 배터리 기술이 예고되고 있다. 1주일 간 동작하고 15분 만에 충전된다면 어떨까?
 
아이폰 4S의 배터리 누수 문제가 눈길을 끌었던 가운데, 보다 개선된 스마트폰 배터리에 대한 요구도 절실해지고 있다.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각각 있다. 좋은 소식은 15분 충전으로 1주일 간 이용할 수 있는 획기적 기술이 마련되고 있다는 것이다. 나쁜 소식은 현실화되기까지 3~5년은 기다려야 한다는 것이다.
 
노스웨스터 대학의 연구진이 다루는 주제는 흔히 사용되는 리튬이온 배터리다. 단 그래핀 시트 사이의 실리콘 클러스터 레이어링을 통해 리튬을 더욱 집약시키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과거에도 카본 기반의 그래핀 시트를 대체하기 위해 실리콘을 활용하는 연구는 진행되어 왔었다. 그거나 과거의 접근방식은 수축과 확장이 과도했기 때문에 용량을 감소시키는 파편화 현상이 나타났었다. 이번 연구는 그래핀 사이의 실리콘 샌드위칭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연구진에 따르면 그래핀 사이에 미세 구멍을 뚫어 리튬이 실리콘 사이를 빠르게 이동하고 저장될 수 있도록 함으로써 한번에 두가지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연구는 신물질을 이용하는 대신, 기존의 리튬이온 배터리에 기초하는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는 평가다. 현존하는 스마트폰이 사용하는 배터리 타입을 획기적으로 개선시켰다는 점에서 실용화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아이폰 6S가 등장하는 시점 경에는 실용화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editor@itworld.co.kr


2011.11.17

획기적 리튬 배터리 기술, 3~5년 내 온다

Jared Newman | PCWorld
획기적인 스마트폰 배터리 기술이 예고되고 있다. 1주일 간 동작하고 15분 만에 충전된다면 어떨까?
 
아이폰 4S의 배터리 누수 문제가 눈길을 끌었던 가운데, 보다 개선된 스마트폰 배터리에 대한 요구도 절실해지고 있다.
 
좋은 소식과 나쁜 소식이 각각 있다. 좋은 소식은 15분 충전으로 1주일 간 이용할 수 있는 획기적 기술이 마련되고 있다는 것이다. 나쁜 소식은 현실화되기까지 3~5년은 기다려야 한다는 것이다.
 
노스웨스터 대학의 연구진이 다루는 주제는 흔히 사용되는 리튬이온 배터리다. 단 그래핀 시트 사이의 실리콘 클러스터 레이어링을 통해 리튬을 더욱 집약시키는 방안을 강구하고 있다.
 
과거에도 카본 기반의 그래핀 시트를 대체하기 위해 실리콘을 활용하는 연구는 진행되어 왔었다. 그거나 과거의 접근방식은 수축과 확장이 과도했기 때문에 용량을 감소시키는 파편화 현상이 나타났었다. 이번 연구는 그래핀 사이의 실리콘 샌드위칭을 통해 문제를 해결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
 
연구진에 따르면 그래핀 사이에 미세 구멍을 뚫어 리튬이 실리콘 사이를 빠르게 이동하고 저장될 수 있도록 함으로써 한번에 두가지 문제를 모두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연구는 신물질을 이용하는 대신, 기존의 리튬이온 배터리에 기초하는 있다는 점에서 주목할 만하다는 평가다. 현존하는 스마트폰이 사용하는 배터리 타입을 획기적으로 개선시켰다는 점에서 실용화 가능성이 높다는 것이다. 아이폰 6S가 등장하는 시점 경에는 실용화될 수 있기를 기대해본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