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5.11.09

젠하이저, 헤드폰 ‘HE 1060/HEV 1060’ 발표

편집부 | ITWorld
젠하이저(www.sennheiser.com)는 새로운 차원의 오디오 경험을 제공하는 차세대 헤드폰 'HE 1060/HEV 1060'을 발표했다.

정전형 시스템을 채택한 새로운 헤드폰은 가장 혁신적인 기술들만 엄선해 완벽한 사운드를 추구함과 동시에 최고급의 럭셔리 소재와 최고 품질의 장인정신을 결합해 만들어졌다. 전량 독일에서 수작업으로 2016년부터 생산될 예정이며, 가격은 5만 유로 가량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HE 1060/HEV 1060은 정밀도의 궁극을 추구한 사운드 재생 능력, 탁월한 공간감, 인간이 지각할 수 있는 한계를 넘어서는 주파수 대역 등을 통해 다른 헤드폰 시스템에서는 들을 수 없는 궁극의 사운드를 재현해 낸다. 아주 미세한 음의 변화까지도 구현할 수 있는 뛰어난 해상도를 갖추고 있다.

HE 1060/HEV 1060은 진공관을 사용한 튜브 앰프(tube amplifier)와 트랜지스터 앰프(transistor amplifier)의 장점을 모두 갖춘 앰프를 개발, 사용됐다.

HE 1060/HEV 1060의 모든 부품과 소재는 최고급 헤드폰의 사운드 성능을 위해 채택됐다. 6,000개 이상의 부품들은 매우 까다로운 기준으로 선정됐으며, 뛰어난 음향 성능을 보장하기 위해 금 기화 세라믹 전극(gold-vaporized ceramic electrodes) 및 백금 기화 진동판(platinum -vaporized diaphragms) 등 매우 특별한 부품들을 사용했다. 앰프 하우징에는 미켈란젤로가 조각상 제작에 사용했던 것과 같은 소재인 이태리 카라라 대리석을 사용됐다.

젠하이저 글로벌 디자인 경영부문 총괄 올리버 버거는 "HE 1060/HEV 1060의 디자인과 모든 디테일은 완벽을 추구하는 젠하이저의 철학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며 "우리는 HE 1060/HEV 1060의 뛰어난 기술력 덕분에 디자인적인 요소에서 과장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으며, 근본에 충실한 아름다움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editor@itworld.co.kr


2015.11.09

젠하이저, 헤드폰 ‘HE 1060/HEV 1060’ 발표

편집부 | ITWorld
젠하이저(www.sennheiser.com)는 새로운 차원의 오디오 경험을 제공하는 차세대 헤드폰 'HE 1060/HEV 1060'을 발표했다.

정전형 시스템을 채택한 새로운 헤드폰은 가장 혁신적인 기술들만 엄선해 완벽한 사운드를 추구함과 동시에 최고급의 럭셔리 소재와 최고 품질의 장인정신을 결합해 만들어졌다. 전량 독일에서 수작업으로 2016년부터 생산될 예정이며, 가격은 5만 유로 가량으로 책정될 예정이다.

HE 1060/HEV 1060은 정밀도의 궁극을 추구한 사운드 재생 능력, 탁월한 공간감, 인간이 지각할 수 있는 한계를 넘어서는 주파수 대역 등을 통해 다른 헤드폰 시스템에서는 들을 수 없는 궁극의 사운드를 재현해 낸다. 아주 미세한 음의 변화까지도 구현할 수 있는 뛰어난 해상도를 갖추고 있다.

HE 1060/HEV 1060은 진공관을 사용한 튜브 앰프(tube amplifier)와 트랜지스터 앰프(transistor amplifier)의 장점을 모두 갖춘 앰프를 개발, 사용됐다.

HE 1060/HEV 1060의 모든 부품과 소재는 최고급 헤드폰의 사운드 성능을 위해 채택됐다. 6,000개 이상의 부품들은 매우 까다로운 기준으로 선정됐으며, 뛰어난 음향 성능을 보장하기 위해 금 기화 세라믹 전극(gold-vaporized ceramic electrodes) 및 백금 기화 진동판(platinum -vaporized diaphragms) 등 매우 특별한 부품들을 사용했다. 앰프 하우징에는 미켈란젤로가 조각상 제작에 사용했던 것과 같은 소재인 이태리 카라라 대리석을 사용됐다.

젠하이저 글로벌 디자인 경영부문 총괄 올리버 버거는 "HE 1060/HEV 1060의 디자인과 모든 디테일은 완벽을 추구하는 젠하이저의 철학을 그대로 보여주고 있다"며 "우리는 HE 1060/HEV 1060의 뛰어난 기술력 덕분에 디자인적인 요소에서 과장할 필요가 없다고 생각했으며, 근본에 충실한 아름다움을 담았다”고 설명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