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소프트는 몇 달 전 25년간 독자 노선을 걸어왔던 브라우저 전략을 변경하고 엣지(Edge) 브라우저의 웹 렌더링 엔진을 크로미움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이 충격은 그저 마이크로소프트가 브라우저를 오픈소스로 전환한다는 것이 아니 ...
2019.04.12
빌 게이츠는 사법당국과 IT업체 간 암호화 갈등을 해결할 새로운 법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빌 게이츠는 레딧(Reddit)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Ask Me Anything) 세션에서 "하루빨리 법을 개정해야 한다" ...
2016.03.10
테러 사건 용의자의 증거물인 아이폰 5c의 데이터 접근 문제로 애플과 FBI가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가운데, 명망있는 IT 업계 주요 인물들도 인터뷰에서 관련 발언에 무게를 싣고 있다. 대다수 인사가 애플을 지지하지만, 빌 게이츠나 ARM CE ...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는 퍼스널 컴퓨팅의 진화에 있어서 공통 역사와 유대관계를 공유한다. 두 기술 개척기업들 사이의 관계는 1970년대 창립되었을 당시는 일반적으로 돈독했지만, 그런 상호 존중은 빠르게 불화로 바뀌어갔다. 두 회사의 창업자들은 과거 종종 ...
2015.10.12
영화 스파이더맨에는 “큰 힘에는 큰 책임감이 따른다”는 명대사가 등장한다. 그러나 큰 힘이란, 자리에서 나오는 법이다. 때문에 일이 뜻대로 풀리지 않으면 끔찍한 감정 폭발로 이어질 수도 있다. 실리콘밸리 최고경영자들과 킹메이커들도 ...
2013.10.08
처음에 이들은 스티브 발머를 노렸다. 그리고 이제는 빌 게이츠를 겨냥하고 있다. 이들에게 불가침의 영역이란 없는 것인가? 로이터의 보도에 따르면, 불만에 찬 마이크로소프트 투자자 중 소수이지만 목소리가 큰 몇몇이 빌 게이츠의 머리를 원하고 있다고 ...
2013.10.04
마이크로소프트의 회장 빌 게이츠가 윈도우 PC에 로그인하기 위해 사용하는 CTRL-ALT-DEL이 의도는 좋았지만 실수였다고 인정했다. 게이츠는 하버드 대학에서의 인터뷰에서 이 기능이 실제로 보안 목적으로 구현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빌 게이츠는 ...
2013.09.27
마이크로소프트가 주관하는 연구 개발 컨퍼런스인 리서치 페이컬티 서밋(Microsoft Research Faculty Summit)에 참석한 빌 게이츠가 10여 년 전 마이크로소프트 밥(Microsoft Bob)과 사용자의 원성이 자자했던 “ ...
이대로 빅 브라더의 감시를 받아들여야 할까? 미 국가안전보장국(NSA, national security agency)의 ‘프리즘(Prism)’ 프로그램 폭로 사건으로 많은 이들이 조지 오웰의 디스토피아 소설 ‘1984& ...
2013.06.17
구글 글래스에 대한 관심이 아직은 호기심 차원에 머무르고 있지만, 일부 기업/기관들은 이를 업무 용도로 활용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머큐리 인터미디어 안드로이드 개발 디렉터 켈리 머렐은 "업무에 있어 착용형 기기는 자연스러운 다음 수순...
가트너에 따르면, 미국 매릴랜드 주에 있는 내셔널 하버(National Harbor)가 기존의 보안 정보 및 이벤트 관리(SIEM)를 포함하는 유형의 보안 모니터링을 일부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에서 수행할 수 있게 됐다.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 ...
2013.06.13
CIO의 역할 중 하나가 끊임없이 흐름을 따르는 것인 것은 분명하다. 그러나 빅 데이터, 분석, 클라우드 기술이 갑자기 등장하고 데이터 자체가 급증하면서 IT의 혁신에 부담과 복잡성이 가중된 것도 사실이다. 이에 맞물려 기업들은 IT가 더 적은 비용으 ...
개인 클라우드(Personal Cloud)와 업무용 클라우드가 융합하면서, IT 부서들이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기업용 앱과 데이터를 보호하기가 한층 까다로워지고 있다. 2012년은 'BYOD(Bring Your Own Device...
2013.05.29
일부 학교 관리자들이 학생들의 데이터를 저장하고 교사들에게 학생들의 성적 현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으며, 적합한 교육 자료를 더 잘 전달할 수 있도록 하는 여러 시스템을 통합하겠다는 대담한 발상을 시험하고 있다.   인블룸(i ...
2013.03.11
마이크로소프트의 설립자이자 회장인 빌 게이츠는 최근 레딧(Reddit)을 통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방식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대부분의 질문은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활동에 관한 것이었지만,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의 활동과 제 ...
2013.02.18
  1. “엣지의 크로미움 전환” 빌 게이츠는 상상도 못했을 마이크로소프트의 새 시대

  2. 2019.04.12
  3. 마이크로소프트는 몇 달 전 25년간 독자 노선을 걸어왔던 브라우저 전략을 변경하고 엣지(Edge) 브라우저의 웹 렌더링 엔진을 크로미움 오픈소스 프로젝트로 변경한다고 발표했다. 이 충격은 그저 마이크로소프트가 브라우저를 오픈소스로 전환한다는 것이 아니...

  4. 빌 게이츠가 본 애플과 FBI 논쟁, "수사권과 프라이버시 간 균형이 필요하다"

  5. 2016.03.10
  6. 빌 게이츠는 사법당국과 IT업체 간 암호화 갈등을 해결할 새로운 법이 필요하다는 생각을 갖고 있다. 빌 게이츠는 레딧(Reddit)의 무엇이든 물어보세요(Ask Me Anything) 세션에서 "하루빨리 법을 개정해야 한다"...

  7. “빌게이츠는 FBI 편?”…백도어 논란에 대한 IT 주요 인사 찬반 입장 정리

  8. 2016.02.24
  9. 테러 사건 용의자의 증거물인 아이폰 5c의 데이터 접근 문제로 애플과 FBI가 첨예하게 대립하고 있는 가운데, 명망있는 IT 업계 주요 인물들도 인터뷰에서 관련 발언에 무게를 싣고 있다. 대다수 인사가 애플을 지지하지만, 빌 게이츠나 ARM CE...

  10.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 역사의 주요 순간 10선

  11. 2015.10.12
  12. 애플과 마이크로소프트는 퍼스널 컴퓨팅의 진화에 있어서 공통 역사와 유대관계를 공유한다. 두 기술 개척기업들 사이의 관계는 1970년대 창립되었을 당시는 일반적으로 돈독했지만, 그런 상호 존중은 빠르게 불화로 바뀌어갔다. 두 회사의 창업자들은 과거 종종...

  13. '그 놈의 성질머리 하고는' IT거물 10인의 일화

  14. 2013.10.08
  15. 영화 스파이더맨에는 “큰 힘에는 큰 책임감이 따른다”는 명대사가 등장한다. 그러나 큰 힘이란, 자리에서 나오는 법이다. 때문에 일이 뜻대로 풀리지 않으면 끔찍한 감정 폭발로 이어질 수도 있다. 실리콘밸리 최고경영자들과 킹메이커들도...

  16. IDG 블로그 | 마이크로소프트 주주들의 다음 목표는 빌 게이츠

  17. 2013.10.04
  18. 처음에 이들은 스티브 발머를 노렸다. 그리고 이제는 빌 게이츠를 겨냥하고 있다. 이들에게 불가침의 영역이란 없는 것인가? 로이터의 보도에 따르면, 불만에 찬 마이크로소프트 투자자 중 소수이지만 목소리가 큰 몇몇이 빌 게이츠의 머리를 원하고 있다고...

  19. 빌 게이츠 “CTRL-ALT-DEL은 실수였다”

  20. 2013.09.27
  21. 마이크로소프트의 회장 빌 게이츠가 윈도우 PC에 로그인하기 위해 사용하는 CTRL-ALT-DEL이 의도는 좋았지만 실수였다고 인정했다. 게이츠는 하버드 대학에서의 인터뷰에서 이 기능이 실제로 보안 목적으로 구현된 것이라고 설명했다. 빌 게이츠는 ...

  22. 빌 게이츠, “밥 프로젝트는 시대를 앞섰던 것 일뿐”···재부상 시사

  23. 2013.07.16
  24. 마이크로소프트가 주관하는 연구 개발 컨퍼런스인 리서치 페이컬티 서밋(Microsoft Research Faculty Summit)에 참석한 빌 게이츠가 10여 년 전 마이크로소프트 밥(Microsoft Bob)과 사용자의 원성이 자자했던 “...

  25. 전문가 기고 | '빅 브라더'의 감시, 어떻게 피할 것인가?

  26. 2013.06.17
  27. 이대로 빅 브라더의 감시를 받아들여야 할까? 미 국가안전보장국(NSA, national security agency)의 ‘프리즘(Prism)’ 프로그램 폭로 사건으로 많은 이들이 조지 오웰의 디스토피아 소설 ‘1984&...

  28. "구글 글래스, 실시간 정보가 필요한 모든 업무에 유용"

  29. 2013.06.17
  30. 구글 글래스에 대한 관심이 아직은 호기심 차원에 머무르고 있지만, 일부 기업/기관들은 이를 업무 용도로 활용할 것을 검토하고 있다. 머큐리 인터미디어 안드로이드 개발 디렉터 켈리 머렐은 "업무에 있어 착용형 기기는 자연스러운 다음 수순...

  31. "퍼블릭 클라우드에서 보안 모니터링 시작" 가트너

  32. 2013.06.13
  33. 가트너에 따르면, 미국 매릴랜드 주에 있는 내셔널 하버(National Harbor)가 기존의 보안 정보 및 이벤트 관리(SIEM)를 포함하는 유형의 보안 모니터링을 일부 퍼블릭 클라우드 환경에서 수행할 수 있게 됐다.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를 이용하...

  34. ‘빅 데이터, 분석, 클라우드 보안’에 대한 CIO들의 경험담

  35. 2013.05.31
  36. CIO의 역할 중 하나가 끊임없이 흐름을 따르는 것인 것은 분명하다. 그러나 빅 데이터, 분석, 클라우드 기술이 갑자기 등장하고 데이터 자체가 급증하면서 IT의 혁신에 부담과 복잡성이 가중된 것도 사실이다. 이에 맞물려 기업들은 IT가 더 적은 비용으...

  37. IT 부서의 새로운 걱정거리로 부상하고 있는 개인 클라우드

  38. 2013.05.29
  39. 개인 클라우드(Personal Cloud)와 업무용 클라우드가 융합하면서, IT 부서들이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동시에 기업용 앱과 데이터를 보호하기가 한층 까다로워지고 있다. 2012년은 'BYOD(Bring Your Own Device...

  40. 통합 교육 앱스토어 인블룸, 빌 게이츠 지원 속에 본격화

  41. 2013.03.11
  42. 일부 학교 관리자들이 학생들의 데이터를 저장하고 교사들에게 학생들의 성적 현황을 한눈에 파악할 수 있으며, 적합한 교육 자료를 더 잘 전달할 수 있도록 하는 여러 시스템을 통합하겠다는 대담한 발상을 시험하고 있다.   인블룸(i...

  43. IDG 블로그 | 빌 게이츠가 본 윈도우 8과 서피스 태블릿

  44. 2013.02.18
  45. 마이크로소프트의 설립자이자 회장인 빌 게이츠는 최근 레딧(Reddit)을 통해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방식의 인터뷰를 진행했다. 대부분의 질문은 빌 앤 멜린다 게이츠 재단의 활동에 관한 것이었지만, 현재 마이크로소프트의 활동과 제...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