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0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데이터센터 개소 1년만에 애저 매출 320% 상승”

편집부 | ITWorld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국내 데이터센터 개소 1주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를 발표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밋(Digital Transformation Summit)’ 기자 간담회에서 2017년 2월 가동을 시작한 국내 데이터센터는 국내 고객의 비즈니스 효율성과 연속성을 강화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현재 전 세계 50곳의 애저 리전을 통해 140개 이상의 국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1년 동안 국내 애저 부문 매출이 300% 이상 성장했다고 밝혔다. 또한 머신러닝,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코그니티브 서비스 등 단순히 스토리지 기반의 IaaS 중심이 아닌 PaaS 위주의 애저 데이터 서비스 매출 또한 277% 성장했다고 언급했다.

지난 해 4월 국내 오피스365 데이터센터 오픈과 더불어 오피스365 매출 또한 지난 1년 동안 40% 증가했다. IaaS 뿐만 아니라 PaaS, SaaS 전체를 아우르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국내에 제공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덧붙였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매출 상승과 더불어 파트너와 함께 생태계를 확장해 온 성과도 밝혔다. 견고한 파트너 생태계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전문 클라우드 솔루션 파트너 성장, 국내 대형 SI 기업들과의 전략적 파트너십, 오픈소스 지원 확대 등 3개의 축으로 나눠 파트너와의 동반 성장 부분을 설명했다.

삼성SDS, LG CNS, 주요 의료 기관들과의 인공지능(AI) 프로젝트를 언급하며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혜택이 산업 전반으로 퍼지도록 긴밀하게 협업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IoT(Internet of Things), 머신러닝, 코그니티브 서비스, 인공지능(AI) 같이 고도화된 IT 기술을 마이크로소프트의 인텔리전트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혁신을 이뤄낸 사례들을 설명했다. 국내 의료기관인 365mc는 애저 IoT, AI 기술을 활용, 지방흡입 수술 집도는 물론 전체 수술 동작을 클라우드에 저장하고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정확도를 높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사례 중 하나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순동 사장은 “지난 1년간 많은 기업들이 한국 데이터센터를 통한 클라우드 서비스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현실화 하고있다”며,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앞으로도 인공지능, 블록체인, MR(Mixed Reality) 등 최신 IT 기술을 한국에서 좀 더 빠르고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진정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를 돕는 선도 기업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8.03.20

한국마이크로소프트, “데이터센터 개소 1년만에 애저 매출 320% 상승”

편집부 | ITWorld
한국마이크로소프트가 국내 데이터센터 개소 1주년을 맞아 그간의 성과를 발표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서밋(Digital Transformation Summit)’ 기자 간담회에서 2017년 2월 가동을 시작한 국내 데이터센터는 국내 고객의 비즈니스 효율성과 연속성을 강화하는 데 큰 역할을 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현재 전 세계 50곳의 애저 리전을 통해 140개 이상의 국가에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지난 1년 동안 국내 애저 부문 매출이 300% 이상 성장했다고 밝혔다. 또한 머신러닝, 인공지능(AI), 빅데이터, 코그니티브 서비스 등 단순히 스토리지 기반의 IaaS 중심이 아닌 PaaS 위주의 애저 데이터 서비스 매출 또한 277% 성장했다고 언급했다.

지난 해 4월 국내 오피스365 데이터센터 오픈과 더불어 오피스365 매출 또한 지난 1년 동안 40% 증가했다. IaaS 뿐만 아니라 PaaS, SaaS 전체를 아우르는 클라우드 서비스를 국내에 제공해 기업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지원하고 있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크다고 덧붙였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매출 상승과 더불어 파트너와 함께 생태계를 확장해 온 성과도 밝혔다. 견고한 파트너 생태계 구축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전문 클라우드 솔루션 파트너 성장, 국내 대형 SI 기업들과의 전략적 파트너십, 오픈소스 지원 확대 등 3개의 축으로 나눠 파트너와의 동반 성장 부분을 설명했다.

삼성SDS, LG CNS, 주요 의료 기관들과의 인공지능(AI) 프로젝트를 언급하며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의 혜택이 산업 전반으로 퍼지도록 긴밀하게 협업하고 있다고 밝혔다.

마지막으로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IoT(Internet of Things), 머신러닝, 코그니티브 서비스, 인공지능(AI) 같이 고도화된 IT 기술을 마이크로소프트의 인텔리전트 클라우드를 기반으로 비즈니스 혁신을 이뤄낸 사례들을 설명했다. 국내 의료기관인 365mc는 애저 IoT, AI 기술을 활용, 지방흡입 수술 집도는 물론 전체 수술 동작을 클라우드에 저장하고 인공지능으로 분석해 정확도를 높인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사례 중 하나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고순동 사장은 “지난 1년간 많은 기업들이 한국 데이터센터를 통한 클라우드 서비스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을 현실화 하고있다”며, “한국마이크로소프트는 앞으로도 인공지능, 블록체인, MR(Mixed Reality) 등 최신 IT 기술을 한국에서 좀 더 빠르고 쉽게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해 진정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를 돕는 선도 기업 역할을 충실히 수행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