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6.03

“공인인증서 ‘편의성’보다 ‘안전성’이 중요”...한국정보인증 조사 발표

편집부 | ITWorld
한국정보인증(www.signgate.com)이 실시한 ‘공인인증서 이용’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자금융거래시 ‘안전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이 60.3%를 차지했다. ‘안전성과 편의성 둘 다 중요하다’는 답변은 33.3%, ‘편의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은 6.4%를 기록했다.

이는 전체 응답자의 93.6%가 안전성을 중요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정보인증은 이처럼 전자금융거래에서 ‘안전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이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난 것은 최근 잇따라 발생했던 개인정보 유출 등 해킹 사고에 따른 불안감이 반영된 결과라고 분석했다.

그러나 안전한 전자금융거래를 위한 공인인증서 관리는 아직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공인인증서 저장매체에 대한 질문에 응답자들은 USB(66%), PC(61.4%), 휴대폰(31.9%), 보안토큰(4.1%), 이메일 및 웹하드(1.5%), 기타(0.2%) 순으로 답했다.

반면 해킹에 대한 우려 때문에 공인인증서를 보관하는 가장 안전한 매체인 보안토큰을 사용하고 싶다는 의견은 61.4%로 나타났다. 연령대 별로는 40대(63.2%), 30대(62.2%), 20대(59.7%), 50대(59.3%) 순으로 사용 의사가 높았고, 소득 수준별로는 월 소득 500만 원 이상(68.3%)과 400만 원대(64.3%)에서 높은 사용 의사를 보였다.

또한 더 안전한 거래를 보장해주는 새로운 공인인증서 서비스에 대한 관심도 높게 나타났다. 새로운 개념의 보장형 유료 공인인증서에 대한 사용 의사를 묻는 질문에 보상 금액과 가격에 따라 사용을 고려해보겠다는 의견이 64.6%였다. 또 적극적으로 사용하겠다는 의견도 14.4%를 보였다.

한국정보인증의 고성학 대표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는 최근 개인정보유출 및 해킹에 대한 국민들의 위기의식과 불안감이 높아지면서 해킹 위협에 대비한 새로운 서비스와 상품에 대해 관심이 증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 한국정보인증의 ‘공인인증서 이용’ 설문조사는 공인인증서를 사용하는 전국의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054명을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해 실시했다. editor@itworld.co.kr


2014.06.03

“공인인증서 ‘편의성’보다 ‘안전성’이 중요”...한국정보인증 조사 발표

편집부 | ITWorld
한국정보인증(www.signgate.com)이 실시한 ‘공인인증서 이용’ 설문조사’ 결과에 따르면, 전자금융거래시 ‘안전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이 60.3%를 차지했다. ‘안전성과 편의성 둘 다 중요하다’는 답변은 33.3%, ‘편의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은 6.4%를 기록했다.

이는 전체 응답자의 93.6%가 안전성을 중요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정보인증은 이처럼 전자금융거래에서 ‘안전성이 중요하다’는 답변이 압도적으로 높게 나타난 것은 최근 잇따라 발생했던 개인정보 유출 등 해킹 사고에 따른 불안감이 반영된 결과라고 분석했다.

그러나 안전한 전자금융거래를 위한 공인인증서 관리는 아직 미흡한 것으로 나타났다. 현재 공인인증서 저장매체에 대한 질문에 응답자들은 USB(66%), PC(61.4%), 휴대폰(31.9%), 보안토큰(4.1%), 이메일 및 웹하드(1.5%), 기타(0.2%) 순으로 답했다.

반면 해킹에 대한 우려 때문에 공인인증서를 보관하는 가장 안전한 매체인 보안토큰을 사용하고 싶다는 의견은 61.4%로 나타났다. 연령대 별로는 40대(63.2%), 30대(62.2%), 20대(59.7%), 50대(59.3%) 순으로 사용 의사가 높았고, 소득 수준별로는 월 소득 500만 원 이상(68.3%)과 400만 원대(64.3%)에서 높은 사용 의사를 보였다.

또한 더 안전한 거래를 보장해주는 새로운 공인인증서 서비스에 대한 관심도 높게 나타났다. 새로운 개념의 보장형 유료 공인인증서에 대한 사용 의사를 묻는 질문에 보상 금액과 가격에 따라 사용을 고려해보겠다는 의견이 64.6%였다. 또 적극적으로 사용하겠다는 의견도 14.4%를 보였다.

한국정보인증의 고성학 대표는 “이번 설문조사 결과는 최근 개인정보유출 및 해킹에 대한 국민들의 위기의식과 불안감이 높아지면서 해킹 위협에 대비한 새로운 서비스와 상품에 대해 관심이 증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번 한국정보인증의 ‘공인인증서 이용’ 설문조사는 공인인증서를 사용하는 전국의 만 18세 이상 성인남녀 1,054명을 대상으로 온라인을 통해 실시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