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7.02

LG유플러스, 5G 클라우드 VR 게임 시장 본격 진출

편집부 | ITWorld
LG유플러스(www.uplus.co.kr)는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클라우드 VR 게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연말까지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인프라 확대와 유명 콘텐츠 소싱 및 제작 등을 추진하고, VR 게임의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카카오VX, 롯데월드와도 전략적으로 협력키로 했다.

또 클라우드 VR 게임 체험 확대를 위해 이달부터 서울 용산과 마곡사옥 및 전국 90여 곳의 유통매장에 5G클라우드 VR 게임 체험존을 설치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현재 VR 게임은 스마트폰을 카드보드형 HMD 디바이스에 삽입해 사용하거나 저사양의 일체형 HMD로 즐기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3DoF(3 Degrees of Freedom) 무선 VR 게임과 고성능 PC와 공간 인식 센서, HMD 디바이스 등을 케이블 연결하여 즐기는 PC 기반 6DoF 유선 VR 게임으로 구분되어 왔다.

LG유플러스의 5G 클라우드 VR 게임은 고성능 PC와 케이블 등을 구매, 설치하지 않아도 무선 HMD만으로 고사양의 6DoF(6 Degrees of Freedom) 실감형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다. 때문에 공간에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무선으로 플레이가 가능한 새로운 포맷의 VR 게임을 선보이게 된다.

뿐만 아니라 국내외 유명 VR 게임을 엄선하여 제공, 고객이 손쉽게 선택해 즐길 수 있는 구독형 서비스 모델도 구현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고객에게 프리미엄 VR 게임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온라인 디지털 게임플랫폼 스팀(store.steampowered.com)의 PC VR 게임 및 인기 VR콘솔 게임 10여 종을 1차로 제공하고, 8월말 20여 종 이상으로 확대 서비스할 계획이다.

또한, VR 콘텐츠 기업인 롯데월드, 카카오VX와 기술 및 콘텐츠 제휴를 통해 다양한 연령층이 모두 즐길 수 있는 장르의 VR 콘텐츠를 확보해 8월까지 약 20여 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연말까지 5G 클라우드 기반 인프라를 구축하고, 5G 초저지연특성을 활용할 수 있는 VR 게임 등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LG유플러스는 국내외의 다양한 VR 기업과의 제휴를 통해 콘텐츠 경쟁력과 기술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고, VR로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서비스한다. 이를 위해 연말까지 전국 90여 개의 직영점에 5G클라우드 VR 게임 체험존을 설치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김준형 5G 서비스 추진 그룹장은 “5G의 특성을 가장 잘 활용할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확대하고 연말까지 고객 수용도를 점검해 상용화할 계획”이라며, “특히 대용량 데이터를 초저지연으로 제공하는 클라우드 VR 게임 서비스로 기술적 리더십을 확보, 5G만의 새로운 가치를 고객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editor@itworld.co.kr


2019.07.02

LG유플러스, 5G 클라우드 VR 게임 시장 본격 진출

편집부 | ITWorld
LG유플러스(www.uplus.co.kr)는 5G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한 클라우드 VR 게임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연말까지 5G 기반 클라우드 게임 서비스 인프라 확대와 유명 콘텐츠 소싱 및 제작 등을 추진하고, VR 게임의 선순환 생태계 조성을 위해 카카오VX, 롯데월드와도 전략적으로 협력키로 했다.

또 클라우드 VR 게임 체험 확대를 위해 이달부터 서울 용산과 마곡사옥 및 전국 90여 곳의 유통매장에 5G클라우드 VR 게임 체험존을 설치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계획이다.

현재 VR 게임은 스마트폰을 카드보드형 HMD 디바이스에 삽입해 사용하거나 저사양의 일체형 HMD로 즐기는 안드로이드 기반의 3DoF(3 Degrees of Freedom) 무선 VR 게임과 고성능 PC와 공간 인식 센서, HMD 디바이스 등을 케이블 연결하여 즐기는 PC 기반 6DoF 유선 VR 게임으로 구분되어 왔다.

LG유플러스의 5G 클라우드 VR 게임은 고성능 PC와 케이블 등을 구매, 설치하지 않아도 무선 HMD만으로 고사양의 6DoF(6 Degrees of Freedom) 실감형 게임을 스트리밍으로 즐길 수 있다. 때문에 공간에 제약 없이 언제 어디서나 무선으로 플레이가 가능한 새로운 포맷의 VR 게임을 선보이게 된다.

뿐만 아니라 국내외 유명 VR 게임을 엄선하여 제공, 고객이 손쉽게 선택해 즐길 수 있는 구독형 서비스 모델도 구현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고객에게 프리미엄 VR 게임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온라인 디지털 게임플랫폼 스팀(store.steampowered.com)의 PC VR 게임 및 인기 VR콘솔 게임 10여 종을 1차로 제공하고, 8월말 20여 종 이상으로 확대 서비스할 계획이다.

또한, VR 콘텐츠 기업인 롯데월드, 카카오VX와 기술 및 콘텐츠 제휴를 통해 다양한 연령층이 모두 즐길 수 있는 장르의 VR 콘텐츠를 확보해 8월까지 약 20여 종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LG유플러스는 연말까지 5G 클라우드 기반 인프라를 구축하고, 5G 초저지연특성을 활용할 수 있는 VR 게임 등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LG유플러스는 국내외의 다양한 VR 기업과의 제휴를 통해 콘텐츠 경쟁력과 기술을 지속적으로 확보하고, VR로 경험할 수 있는 다양한 장르의 콘텐츠를 서비스한다. 이를 위해 연말까지 전국 90여 개의 직영점에 5G클라우드 VR 게임 체험존을 설치해 고객들에게 새로운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LG유플러스 김준형 5G 서비스 추진 그룹장은 “5G의 특성을 가장 잘 활용할수 있는 클라우드 기반 서비스를 확대하고 연말까지 고객 수용도를 점검해 상용화할 계획”이라며, “특히 대용량 데이터를 초저지연으로 제공하는 클라우드 VR 게임 서비스로 기술적 리더십을 확보, 5G만의 새로운 가치를 고객에게 전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