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적십자사, 호주 통계청, 링크드인(LinkedIn), 케이마트(Kmart), 타겟(Target), 소니 픽처스(Sony Pictures), 야후(Yahoo), 브리티시 항공(British Airways), 라스트 패스(Last Pass), 홈디포 ...
4시간 전
기술은 정말 우리의 삶을 더 행복하게 만드는 것일까요? 적어도 생활의 불편함을 줄이고 새로운 즐거움을 준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스마트폰만 봐도 지구 반대편 소식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그들과 통화도 할 수 있으니까요. 그러나 그 대가도 작지 않았습니다 ...
EU가 화요일 사용자 온라인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새로운 입법안을 상정했다. 그러나 깜짝 행보는 아니다. 12월 초 프라이버시 및 전자 통신 규제안 가안이 공개되기도 했다. 스카이프, 와츠앱, 페이스북 메신저, 구글 듀오, 애플 아이메시지, 바 ...
2017.01.12
프랑스에서는 최근 직장인에게 업무 시간이 지나면 이메일이나 메시지, 전화 통화 등의 “접속 차단 권리”를 부여하는 법이 발효됐다. 물론 프랑스에서도 많은 직장인에게 결국은 무시 당할지도 모르고, 미국에서는 비웃음만 사겠지만, 이 ...
사이버 범죄율은 점차 올라가고 있다. 최근 CSO 보도에 따르면, 사이버범죄로 인한 피해는 2015년 3조 달러에서 2021년까지 6조 달러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렇다면, 누가 해킹을 하는가 해커라 하면, 고독한 늑대가 까마귀의 탈을 ...
2017.01.05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타오바오닷컴이 태풍의 눈으로 떠올랐다. 미국 무역대표부(U.S. Trade Representative)가 타오바오닷컴을 2016년 악덕 기업 목록에 포함했기 때문이다. 미국 무역대표부의 악덕 기업 목록은 “저작권 불 ...
러시아의 미국 민주당 이메일 해킹에서부터 인터넷 카메라와 DVR의 DDoS 공격에 이르기까지, 올해 헤드라인은 사이버 사건 사고들이 독차지했다. 이제 인터넷에서는 아무것도 믿을 수 없다는 인식이 팽배하다. 일련의 사건을 통해 드러난 사실은 ...
2016.12.19
에버노트가 논란을 불러온 프라이버시 정책 변경 계획을 변경했다. 에버노트는 지난 12월 15일 에버노트의 머신러닝 알고리즘 훈련을 위해 사용자의 노트 내용을 에버노트의 일부 직원이 읽을 수 있도록 프라이버시 정책을 변경하겠다고 발표해 큰 논란을 ...
2017년에 어떤 일이 일어날지 예측하느라 마법의 수정 구슬을 들여보는 시기가 됐다. 물론 6개월~1년은 고사하고, 한달 뒤에 일어날 일조차 확실히 전망할 수 있는 사람은 단 한 명도 없다. 그렇다고 시도조차 해서는 안 된다는 의미는 아니다. 또 이 ...
불륜 조장 웹사이트인 애슐리 메디슨(Ashley Madison)을 운영하는 루비(Ruby)는 지난해 3,600만 사용자 정보를 유출한 사건과 관련해 160만 달러를 지불하기로 합의했다. Credit: Techworld 미국 FTC(Fed ...
2016.12.15
에버노트가 회원 프라이버시 정책을 변경했다. 에버노트 직원들이 사용자의 노트 기록을 볼 수 있다는 내용이다. 변경된 정책을 적용받지 않으려면 1월 23일까지 노트 데이터를 이전하고 계정을 삭제해야 한다. 에버노트 비즈니스 사용 기업은 머신러닝 적 ...
필자의 구글 플러스 팔로워 중 한 명은 아주 흥미로운 이야기를 해 주었다. “하루는 아내와 거북이 수명이 얼마나 길까에 대해서 잡담을 나눈 적이 있었다. 그 후 구글에 ‘수명’만 입력했는데 ‘거북이 수명이 얼 ...
크리스마스와 연말에 선물로 오간 수백만 개의 사물인터넷(IoT) 기기가 집에서 직장으로 자리를 옮기게 되면 기업은 새해부터 달갑지 않은 보안 문제에 시달릴 가능성이 높다. 더 시큐리티 레저(The Security Ledger)가 최근 개최한 웨비 ...
보안 직종 종사자들은 조언을 구하는 질문을 다른 대부분 IT 종사자들보다 많이 받는다. 보안 종사자들은 컴퓨터에 대해 알아야 하고, 온라인과 실제 세상에서 스스로를 보호하는 방법도 알아야 한다. 그리고 프린터가 제대로 작동하도록 도와주고, 온라인에서 ...
에드워드 스노우든이 유출한 문서에서 미국과 영국의 첩보당국이 항공기 내 휴대전화 사용자들을 모니터링해 온 새로운 사실이 드러났다. 프랑스 신문 르몽드에 따르면, 2012년 초 영국 GCHQ(Government Communications Headq ...
2016.12.09
관련 테크라이브러리
우리는 스마트폰으로 다른 사람과 이야기를 하고, 새로운 소식을 접하고, 음악과 영화를 즐기고, 공부를 한다. 이 만능 기계 속에는 가족의 연락처와 연인과의 문자 내용은 물론 물품 구매 내역, 방문했던 장소, 예정된 약속 등 온갖 개인정보가 들어 있다. 그러나 새로운 앱을 설치할 때마다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동의 없이 정보를 빼가거나 ...
2016.08.31
수년째 거대 IT 트렌드로 회자되어온 클라우드, 소셜, 빅데이터, 모빌리티(SMAC)가 어느덧 현실 곳곳에 구체화된 모습으로 안착하고 있다. 아울러 IoT를 비롯, 인공지능, 가상현실, 커넥티드 카 등이 새로운 수준의 실용화 단계에 들어서는 양상이다. 다가오는 2016년, IT 부문은 어떤 트렌드를 예상하고 준비해야 하는지 주요 시장조사기관의 보고서와 전망...
2015.12.16
수십 년 전부터 상업적 용도로 사용되어 온 지문, 안면, 홍채, 음성 인식과 같은 생체인식(Biometrics) 기술이 최근 모바일 시대를 맞이해 안전하면서도 편리하다는 강점을 바탕으로 빠르게 퍼지고 있다. 그러나 차세대 인증 수단으로 주목받는 생체인식 기술은 프라이버시 침해나 변경할 수 없다는 태생적인 문제를 안고 있어 유출 시 오히려 다른 개인정보나 인...
2015.11.20
스마트폰은 우리 일상에서 떼놓을 수 없는 진정한 ‘손안의 PC’가 됐으며, 사용자 곁에서 24시간 떨어지지 않는다. 사용자의 삶과 정보들을 고스란히 간직한 스마트폰은 사이버범죄자에게는 탐스러운 먹잇감으로 충분하다.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위협들이 빠르게 진화하면서 스마트폰을 노리고 있다. 이에 지난 몇년간 수많은 보안업체들은 모바일 ...
2015.08.27
인터넷은 정보를 퍼뜨리는 전파자이자 거대한 데이터베이스의 역할을 한다. 한 번 기록된 것이라면 무엇이든 널리 퍼져서 언제든지 찾을 수 있는 것이 인터넷의 속성이다. 그러나 대중에 공개되는 정보와 사적으로 간직해야 하는 정보의 경계는 생각보다 희미하다. 디지털 플랫폼에서의 프라이버시와 데이터 보호가 주된 논의 주제로 부상한 지도 오래다. 잘못된 혹은 오래된 ...
2015.06.16
  1. 글로벌 칼럼 | IT 보안에 충분히 투자하지 않는 이유

  2. 4시간 전
  3. 호주 적십자사, 호주 통계청, 링크드인(LinkedIn), 케이마트(Kmart), 타겟(Target), 소니 픽처스(Sony Pictures), 야후(Yahoo), 브리티시 항공(British Airways), 라스트 패스(Last Pass), 홈디포(Home Depot). 이들의 공통점은 무엇일까? 해킹 사고, 데...

  4. ITWorld 용어풀이 | 블랙폰(Blackphone)

  5. 1일 전
  6. 기술은 정말 우리의 삶을 더 행복하게 만드는 것일까요? 적어도 생활의 불편함을 줄이고 새로운 즐거움을 준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스마트폰만 봐도 지구 반대편 소식을 실시간으로 확인하고 그들과 통화도 할 수 있으니까요. 그러나 그 대가도 작지 않았습니다. 이제 우리는 어디를 가고, 누굴 만났고, 어떤 이야기를 했는지 추적당...

  7. 와츠앱, 메신저, 스카이프···모두 포함하는 EU 통신법 개정안

  8. 2017.01.12
  9. EU가 화요일 사용자 온라인 프라이버시 보호를 위한 새로운 입법안을 상정했다. 그러나 깜짝 행보는 아니다. 12월 초 프라이버시 및 전자 통신 규제안 가안이 공개되기도 했다. 스카이프, 와츠앱, 페이스북 메신저, 구글 듀오, 애플 아이메시지, 바이버 등 인터넷 기반 커뮤니케이션 서비스는 기존 전화기를 능가하는 여러 ...

  10. 프랑스의 ‘접속 차단 권리’가 중요한 이유

  11. 2017.01.09
  12. 프랑스에서는 최근 직장인에게 업무 시간이 지나면 이메일이나 메시지, 전화 통화 등의 “접속 차단 권리”를 부여하는 법이 발효됐다. 물론 프랑스에서도 많은 직장인에게 결국은 무시 당할지도 모르고, 미국에서는 비웃음만 사겠지만, 이 법은 많은 직장인들이 처한 문제를 해결해 준다. 한밤중이나 주말 또...

  13. "네트워크를 해킹하는 이들은 누구인가", 목적와 대상에 따른 해커의 분류

  14. 2017.01.05
  15. 사이버 범죄율은 점차 올라가고 있다. 최근 CSO 보도에 따르면, 사이버범죄로 인한 피해는 2015년 3조 달러에서 2021년까지 6조 달러까지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그렇다면, 누가 해킹을 하는가 해커라 하면, 고독한 늑대가 까마귀의 탈을 쓰고 컴퓨터 뒤에 앉아 있는 모습을 연상한다. 사실 해커는 티셔츠와 슬리...

  16. '불법 복제품 천국' 알리바바, 미국 무역대표부 지정 '블랙리스트' 기업으로 꼽혀

  17. 2016.12.23
  18. 알리바바가 운영하는 타오바오닷컴이 태풍의 눈으로 떠올랐다. 미국 무역대표부(U.S. Trade Representative)가 타오바오닷컴을 2016년 악덕 기업 목록에 포함했기 때문이다. 미국 무역대표부의 악덕 기업 목록은 “저작권 불법이나 상표권 도용 행위가 만연하고 이를 조장하는” 것으로 알...

  19. 2016년 7건의 대형 사이버 보안 사고를 통해 얻은 교훈

  20. 2016.12.19
  21. 러시아의 미국 민주당 이메일 해킹에서부터 인터넷 카메라와 DVR의 DDoS 공격에 이르기까지, 올해 헤드라인은 사이버 사건 사고들이 독차지했다. 이제 인터넷에서는 아무것도 믿을 수 없다는 인식이 팽배하다. 일련의 사건을 통해 드러난 사실은 기술적인 결함이 있었다는 점, 기업들이 보안 규칙을 따르지 않았다는 점...

  22. 에버노트, 문제의 프라이버시 정책 변경 철회…옵트인 방식으로만 적용

  23. 2016.12.19
  24. 에버노트가 논란을 불러온 프라이버시 정책 변경 계획을 변경했다. 에버노트는 지난 12월 15일 에버노트의 머신러닝 알고리즘 훈련을 위해 사용자의 노트 내용을 에버노트의 일부 직원이 읽을 수 있도록 프라이버시 정책을 변경하겠다고 발표해 큰 논란을 불러왔다. 에버노트의 정책 변경은 사용자들의 거센 반발에 부딪혔고,...

  25. 2017년 보안 전망 15가지

  26. 2016.12.16
  27. 2017년에 어떤 일이 일어날지 예측하느라 마법의 수정 구슬을 들여보는 시기가 됐다. 물론 6개월~1년은 고사하고, 한달 뒤에 일어날 일조차 확실히 전망할 수 있는 사람은 단 한 명도 없다. 그렇다고 시도조차 해서는 안 된다는 의미는 아니다. 또 이런 시도를 막을 수도 없다. 앞서 대비하려면 앞으로 일어날 일을 예측해야...

  28. 애슐리 메디슨, 데이터 유출 사고 관련해 160만 달러 합의

  29. 2016.12.15
  30. 불륜 조장 웹사이트인 애슐리 메디슨(Ashley Madison)을 운영하는 루비(Ruby)는 지난해 3,600만 사용자 정보를 유출한 사건과 관련해 160만 달러를 지불하기로 합의했다. Credit: Techworld 미국 FTC(Federal Trade Commission)는 애슐리 메디슨의 운영업체인 캐...

  31. 프라이버시 포기하는 에버노트?···개인정보 정책 변경 "회원 노트 읽을 수 있어"

  32. 2016.12.15
  33. 에버노트가 회원 프라이버시 정책을 변경했다. 에버노트 직원들이 사용자의 노트 기록을 볼 수 있다는 내용이다. 변경된 정책을 적용받지 않으려면 1월 23일까지 노트 데이터를 이전하고 계정을 삭제해야 한다. 에버노트 비즈니스 사용 기업은 머신러닝 적용 여부를 선택하지 않을 수도 있지만, 개인 사용자의 경우 에버노트는 개...

  34. 글로벌 칼럼 | 구글의 자동완성과 음성 인식, 도청이라는 미스테리

  35. 2016.12.13
  36. 필자의 구글 플러스 팔로워 중 한 명은 아주 흥미로운 이야기를 해 주었다. “하루는 아내와 거북이 수명이 얼마나 길까에 대해서 잡담을 나눈 적이 있었다. 그 후 구글에 ‘수명’만 입력했는데 ‘거북이 수명이 얼마나 길까’가 자동완성되어 나왔다. 소름 돋으면서도 놀라운 경...

  37. 기업 해커들을 위한 문, 'IoT'

  38. 2016.12.12
  39. 크리스마스와 연말에 선물로 오간 수백만 개의 사물인터넷(IoT) 기기가 집에서 직장으로 자리를 옮기게 되면 기업은 새해부터 달갑지 않은 보안 문제에 시달릴 가능성이 높다. 더 시큐리티 레저(The Security Ledger)가 최근 개최한 웨비나인 "누가 IoT를 들이는가?: 자신 주변에서 무선 기기를 찾...

  40. "보안 전문가다운 선물을 하자" 보안 선물 가이드

  41. 2016.12.09
  42. 보안 직종 종사자들은 조언을 구하는 질문을 다른 대부분 IT 종사자들보다 많이 받는다. 보안 종사자들은 컴퓨터에 대해 알아야 하고, 온라인과 실제 세상에서 스스로를 보호하는 방법도 알아야 한다. 그리고 프린터가 제대로 작동하도록 도와주고, 온라인에서 안전하게 쇼핑하는 방법을 알려줘야 한다. 여기에 더해 선물을...

  43. "미국과 영국 첩보 당국, 수년동안 항공기 전화 통화 가로채왔다"…프랑스 르몽드

  44. 2016.12.09
  45. 에드워드 스노우든이 유출한 문서에서 미국과 영국의 첩보당국이 항공기 내 휴대전화 사용자들을 모니터링해 온 새로운 사실이 드러났다. 프랑스 신문 르몽드에 따르면, 2012년 초 영국 GCHQ(Government Communications Headquarters)는 인말새트(INMARSAT) 망을 통해 온에어(OnAir...

프라이버시 관련 라이브러리

  1. 한국IDG 조사 결과 | 2016 모바일 프라이버시 현황 - IDG Market Pulse

  2. 2016.08.31
  3. 우리는 스마트폰으로 다른 사람과 이야기를 하고, 새로운 소식을 접하고, 음악과 영화를 즐기고, 공부를 한다. 이 만능 기계 속에는 가족의 연락처와 연인과의 문자 내용은 물론 물품 구매 내역, 방문했던 장소, 예정된 약속 등 온갖 개인정보가 들어 있다. 그러나 새로운 앱을 설치할 때마다 개인정보를 요구하는 사례가 늘고 있다. 동의 없이 정보를 빼가거나 ...

  4. 2016 IT 전망 보고서 - IDG Deep Dive

  5. 2015.12.16
  6. 수년째 거대 IT 트렌드로 회자되어온 클라우드, 소셜, 빅데이터, 모빌리티(SMAC)가 어느덧 현실 곳곳에 구체화된 모습으로 안착하고 있다. 아울러 IoT를 비롯, 인공지능, 가상현실, 커넥티드 카 등이 새로운 수준의 실용화 단계에 들어서는 양상이다. 다가오는 2016년, IT 부문은 어떤 트렌드를 예상하고 준비해야 하는지 주요 시장조사기관의 보고서와 전망...

  7. 생체인식 기술의 장단점, 그리고 프라이버시 - IDG Tech Report

  8. 2015.11.20
  9. 수십 년 전부터 상업적 용도로 사용되어 온 지문, 안면, 홍채, 음성 인식과 같은 생체인식(Biometrics) 기술이 최근 모바일 시대를 맞이해 안전하면서도 편리하다는 강점을 바탕으로 빠르게 퍼지고 있다. 그러나 차세대 인증 수단으로 주목받는 생체인식 기술은 프라이버시 침해나 변경할 수 없다는 태생적인 문제를 안고 있어 유출 시 오히려 다른 개인정보나 인...

  10. "겁 먹을 것 없다" 스마트폰 사용자 보안 가이드 - ITWorld How To

  11. 2015.08.27
  12. 스마트폰은 우리 일상에서 떼놓을 수 없는 진정한 ‘손안의 PC’가 됐으며, 사용자 곁에서 24시간 떨어지지 않는다. 사용자의 삶과 정보들을 고스란히 간직한 스마트폰은 사이버범죄자에게는 탐스러운 먹잇감으로 충분하다.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위협들이 빠르게 진화하면서 스마트폰을 노리고 있다. 이에 지난 몇년간 수많은 보안업체들은 모바일 ...

  13. “지울 수 있을까? 나의 디지털 과거” 잊혀질 권리의 이해 - IDG Tech Report

  14. 2015.06.16
  15. 인터넷은 정보를 퍼뜨리는 전파자이자 거대한 데이터베이스의 역할을 한다. 한 번 기록된 것이라면 무엇이든 널리 퍼져서 언제든지 찾을 수 있는 것이 인터넷의 속성이다. 그러나 대중에 공개되는 정보와 사적으로 간직해야 하는 정보의 경계는 생각보다 희미하다. 디지털 플랫폼에서의 프라이버시와 데이터 보호가 주된 논의 주제로 부상한 지도 오래다. 잘못된 혹은 오래된 ...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