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12.20

그렉터, 지능형 사물인터넷 플랫폼 ‘인케이스링크’ 출시

편집부 | ITWorld
그렉터(www.gractor.com)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의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InCaseLink)’를 개발, 1년간의 시험운영을 마치고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인케이스링크는 산업·생산설비나 환경, 공간설비에 다양한 디바이스를 연결, 설비의 작동, 운영, 생산, 제반환경 등 방대한 데이터를 실시간 분석, 위치기반으로 이상유무를 탐지하고 결과를 예측하며 모니터링해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지능형 IoT 플랫폼이다.



지능형 IoT 플랫폼 인케이스링크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으로 설계돼, 엣지 게이트웨이에서 일차 판단한 데이터를 머신러닝 기능을 갖춘 클라우드로 보내 운영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한 환경 변화에 따른 경험치와 대응방안이 축적돼 평시는 물론 위급상황에도 신속하게  대안을 마련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엣지 투 클라우드 기술은 현장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선별해 수집, 제어하는 ‘엣지컴퓨팅’ 기술과 수집된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통합처리해 산업현장에 필수적인 공간기반 실시간 데이터로 분석관리하는 ‘스페이스 IoT’ 기술 등을 포함하고 있어, 사물을 자동화시키는데 꼭 필요한 핵심 요소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인케이스링크 사용자는 엣지 게이트웨이와 연동해 개발자 도움없이 직접 이벤트, 시나리오 등을 파워포인트처럼 편리하게 구축·사용할 수 있는 통합운영관리툴 ‘아이스튜디오(I-Studio)’를 통해 전체 디바이스를 모니터링하고 관리·제어한다. 아이스튜디오는 전체 상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통합모니터링 UI는 물론, 3D 기반의 공간설정·제어기능과 다양한 형태의 분석·리포팅 모듈 등 기존 IoT 플랫폼과는 수준과 품격이 다른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그렉터는 핵심 특허를 모두 확보한 상태이며, 메인시장인 제조업, 에너지산업, 안전·보안 분야를 집중 공략해 시장주도권을 확보한다는 전략을 추진중이다.

그렉터 김영신 대표는 “첨단 엣지컴퓨팅 기술을 적용한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에 벌써부터 국내 굴지의 대기업은 물론 글로벌 기업과 정부기관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국제경쟁력을 갖춘 메이저 벤더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3년 내에 지능형 IoT 및 애플리케이션 시장을 주도하는 세계 5대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7.12.20

그렉터, 지능형 사물인터넷 플랫폼 ‘인케이스링크’ 출시

편집부 | ITWorld
그렉터(www.gractor.com)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의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InCaseLink)’를 개발, 1년간의 시험운영을 마치고 국내 시장에 공식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인케이스링크는 산업·생산설비나 환경, 공간설비에 다양한 디바이스를 연결, 설비의 작동, 운영, 생산, 제반환경 등 방대한 데이터를 실시간 분석, 위치기반으로 이상유무를 탐지하고 결과를 예측하며 모니터링해 생산성을 향상시키는 지능형 IoT 플랫폼이다.



지능형 IoT 플랫폼 인케이스링크는 엣지 투 클라우드 기반으로 설계돼, 엣지 게이트웨이에서 일차 판단한 데이터를 머신러닝 기능을 갖춘 클라우드로 보내 운영하기 때문에, 시간이 지날수록 다양한 환경 변화에 따른 경험치와 대응방안이 축적돼 평시는 물론 위급상황에도 신속하게  대안을 마련할 수 있는게 특징이다.

엣지 투 클라우드 기술은 현장에서 발생하는 엄청난 양의 데이터를 선별해 수집, 제어하는 ‘엣지컴퓨팅’ 기술과 수집된 데이터를 클라우드에서 통합처리해 산업현장에 필수적인 공간기반 실시간 데이터로 분석관리하는 ‘스페이스 IoT’ 기술 등을 포함하고 있어, 사물을 자동화시키는데 꼭 필요한 핵심 요소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인케이스링크 사용자는 엣지 게이트웨이와 연동해 개발자 도움없이 직접 이벤트, 시나리오 등을 파워포인트처럼 편리하게 구축·사용할 수 있는 통합운영관리툴 ‘아이스튜디오(I-Studio)’를 통해 전체 디바이스를 모니터링하고 관리·제어한다. 아이스튜디오는 전체 상황을 한 눈에 파악할 수 있는 통합모니터링 UI는 물론, 3D 기반의 공간설정·제어기능과 다양한 형태의 분석·리포팅 모듈 등 기존 IoT 플랫폼과는 수준과 품격이 다른 사용 환경을 제공한다.

그렉터는 핵심 특허를 모두 확보한 상태이며, 메인시장인 제조업, 에너지산업, 안전·보안 분야를 집중 공략해 시장주도권을 확보한다는 전략을 추진중이다.

그렉터 김영신 대표는 “첨단 엣지컴퓨팅 기술을 적용한 지능형 IoT플랫폼 ‘인케이스링크’에 벌써부터 국내 굴지의 대기업은 물론 글로벌 기업과 정부기관이 큰 관심을 보이고 있다”며, “국제경쟁력을 갖춘 메이저 벤더와 전략적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3년 내에 지능형 IoT 및 애플리케이션 시장을 주도하는 세계 5대 플랫폼 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