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2

슈나이더일렉트릭, 화학기업 ‘바스프’에 디지털화 구축

편집부 | ITWorld
슈나이더일렉트릭(www.se.com/kr/ko)이 화학 기업인 바스프(BASF)의 미국 텍사스주 보몬트 소재한 새로운 변전소에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EcoStruxue Asset Advisor)’를 구현해 운영에 대한 효율성이 향상되도록 돕고 있다.



이 변전소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전력 및 배전 전문가들로 구성된 서비스 팀과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고장을 방지하고 유지보수 전략을 최적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맞춤형 조언과 사전 예방을 위한 정보를 제공받으며 플랜트의 안전 향상 및 운영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바스프의 배전 장비는 보몬트에 소재한 플랜트의 생산 과정 전반에 걸쳐 전력을 공급한다. 상태 기반 모니터링 및 예지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 때문에, 바스프는 고객 대시보드를 통해 새로운 변전소 자산 상태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이처럼 정확하고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서비스는 신뢰할 수 있는 상태 기반 모니터링 결과를 제공하기 위해 100개가 넘는 변수가 측정되고 계산된다.

바스프의 전기 설계 엔지니어인 리 페리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는 치명적인 고장을 방지하고 정확한 데이터가 즉각적으로 제공된다. 결국에는 데이터가 가치로 전환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북미 지역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 부문 영업 관리자인 알프레도 아리올라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은 바스프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운영 방식을 바꾸어 중요한 장비의 현재 상태를 확인하고 해결해야 하는 작동 이상이 있는지 파악하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9.11.12

슈나이더일렉트릭, 화학기업 ‘바스프’에 디지털화 구축

편집부 | ITWorld
슈나이더일렉트릭(www.se.com/kr/ko)이 화학 기업인 바스프(BASF)의 미국 텍사스주 보몬트 소재한 새로운 변전소에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EcoStruxue Asset Advisor)’를 구현해 운영에 대한 효율성이 향상되도록 돕고 있다.



이 변전소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전력 및 배전 전문가들로 구성된 서비스 팀과의 파트너십을 바탕으로, 고장을 방지하고 유지보수 전략을 최적화하는 데 도움이 되는 맞춤형 조언과 사전 예방을 위한 정보를 제공받으며 플랜트의 안전 향상 및 운영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바스프의 배전 장비는 보몬트에 소재한 플랜트의 생산 과정 전반에 걸쳐 전력을 공급한다. 상태 기반 모니터링 및 예지 분석 서비스를 제공하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 때문에, 바스프는 고객 대시보드를 통해 새로운 변전소 자산 상태를 모니터링할 수 있다. 이처럼 정확하고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서비스는 신뢰할 수 있는 상태 기반 모니터링 결과를 제공하기 위해 100개가 넘는 변수가 측정되고 계산된다.

바스프의 전기 설계 엔지니어인 리 페리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는 치명적인 고장을 방지하고 정확한 데이터가 즉각적으로 제공된다. 결국에는 데이터가 가치로 전환되는 셈”이라고 설명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북미 지역 에코스트럭처 어셋 어드바이저 부문 영업 관리자인 알프레도 아리올라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은 바스프가 지속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운영 방식을 바꾸어 중요한 장비의 현재 상태를 확인하고 해결해야 하는 작동 이상이 있는지 파악하도록 돕는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