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8

포티넷코리아, OT 보안 데모 센터 개소...“국내 고객들에게 엣지별 보안 전략 제시”

편집부 | ITWorld
포티넷코리아(www.fortinet.com/kr)는 OT(Operational Technology) 보안에 대한 시연이 가능한 ‘포티넷 고객 브리핑 센터(Customer Briefing Center, 이하 CBC)’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OT 보안은 공장, 발전소, 에너지 시설과 같은 산업제어 시스템에 대한 보안을 의미하며, 이러한 산업제어 시스템은 사회적으로 매우 중요한 인프라임에도 불구하고 대체적으로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비가 미비하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최근 IT 보안 못지 않게 OT 보안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포티넷은 실제로 고객들에게 OT 보안의 위험성을 시연하고 최적의 보안 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포티넷 고객 브리핑 센터(Customer Briefing Center, 이하 CBC)’를 개편해서 오픈한 것이다.  

아울러, 포티넷코리아는 이번 OT 보안 데모 센터 오픈과 함께 IoT 엔드포인트부터 멀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제어 시설 전체의 네트워크 환경을 확장하고 각 보안 요소를 통합함으로써 완벽한 가시성 확보 및 다양한 사이버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포티넷 보안 패브릭’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들에게 엣지별 최적의 보안 방안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포티넷 보안 패브릭은 기존 IT 보안 영역과는 다른 OT의 자산, 즉 사용 장비, 운용체계(OS), 용어, 프로토콜 등 OT 보안 위협에 특화된 대응 플랫폼으로서 IoT 생산성 향상을 위한 탁월한 가시성, 관리성, 보안성을 제공한다. 포티넷코리아는 PERA, ISA-99, IEC-62443과 같은 주요 레퍼런스 아키텍처와 호환되는 보안 패브릭 솔루션과 OT에 특화된 가시성 전문 벤더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글로벌 고객사에서 입증된 OT 솔루션 제안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포티넷 월드와이드 세일즈 및 지원 총괄 패트리스 페르쉐 수석 부사장은 “4차 산업혁명 완성을 위해 탄생한 핵심 네트워크 인프라는 서비스 거부 공격, 지능형 위협 및 기타 형태의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혼란 가능성과 위험을 잠재적으로 안고 있다”며, “포티넷 보안 패브릭은 포괄적인 사이버 보안 플랫폼으로 엣지별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OT 자산, 네트워크 및 중요한 프로세스의 전체 부분을 보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대표는 “하반기 포티넷코리아는 국내 최초로 OT 보안 데모가 가능한 CBC를 통해 OT를 포함한 엣지(Edge)별 사이버보안 전략에 관심 있는 고객과의 접점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며, “또한, 네트워크 패러다임의 변화에 따른 위협 상황을 발빠르게 포착해 소개하고 보안이 주도하는 최적의 네트워크 설계 및 구현 방안을 제시하는 신뢰할 수 있는 보안업체로서 국내 고객들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9.10.18

포티넷코리아, OT 보안 데모 센터 개소...“국내 고객들에게 엣지별 보안 전략 제시”

편집부 | ITWorld
포티넷코리아(www.fortinet.com/kr)는 OT(Operational Technology) 보안에 대한 시연이 가능한 ‘포티넷 고객 브리핑 센터(Customer Briefing Center, 이하 CBC)’를 개소했다고 밝혔다. 

OT 보안은 공장, 발전소, 에너지 시설과 같은 산업제어 시스템에 대한 보안을 의미하며, 이러한 산업제어 시스템은 사회적으로 매우 중요한 인프라임에도 불구하고 대체적으로 사이버 위협에 대한 대비가 미비하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최근 IT 보안 못지 않게 OT 보안에 대한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가운데, 포티넷은 실제로 고객들에게 OT 보안의 위험성을 시연하고 최적의 보안 방안을 제시하기 위해 ‘포티넷 고객 브리핑 센터(Customer Briefing Center, 이하 CBC)’를 개편해서 오픈한 것이다.  

아울러, 포티넷코리아는 이번 OT 보안 데모 센터 오픈과 함께 IoT 엔드포인트부터 멀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제어 시설 전체의 네트워크 환경을 확장하고 각 보안 요소를 통합함으로써 완벽한 가시성 확보 및 다양한 사이버 위협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포티넷 보안 패브릭’을 기반으로 국내 기업들에게 엣지별 최적의 보안 방안을 제시하겠다고 밝혔다. 

포티넷 보안 패브릭은 기존 IT 보안 영역과는 다른 OT의 자산, 즉 사용 장비, 운용체계(OS), 용어, 프로토콜 등 OT 보안 위협에 특화된 대응 플랫폼으로서 IoT 생산성 향상을 위한 탁월한 가시성, 관리성, 보안성을 제공한다. 포티넷코리아는 PERA, ISA-99, IEC-62443과 같은 주요 레퍼런스 아키텍처와 호환되는 보안 패브릭 솔루션과 OT에 특화된 가시성 전문 벤더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글로벌 고객사에서 입증된 OT 솔루션 제안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포티넷 월드와이드 세일즈 및 지원 총괄 패트리스 페르쉐 수석 부사장은 “4차 산업혁명 완성을 위해 탄생한 핵심 네트워크 인프라는 서비스 거부 공격, 지능형 위협 및 기타 형태의 사이버 공격으로 인한 혼란 가능성과 위험을 잠재적으로 안고 있다”며, “포티넷 보안 패브릭은 포괄적인 사이버 보안 플랫폼으로 엣지별 사이버 공격으로부터 OT 자산, 네트워크 및 중요한 프로세스의 전체 부분을 보호할 수 있다”고 말했다.

포티넷코리아 조원균 대표는 “하반기 포티넷코리아는 국내 최초로 OT 보안 데모가 가능한 CBC를 통해 OT를 포함한 엣지(Edge)별 사이버보안 전략에 관심 있는 고객과의 접점을 더욱 확대할 계획”이라며, “또한, 네트워크 패러다임의 변화에 따른 위협 상황을 발빠르게 포착해 소개하고 보안이 주도하는 최적의 네트워크 설계 및 구현 방안을 제시하는 신뢰할 수 있는 보안업체로서 국내 고객들을 적극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