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20

컴볼트코리아, 동부제철에 ‘데이터 관리 및 보호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컴볼트(www.commvault.com)는 동부제철(http://dongbusteel.com/kr)이 주요 전사적 자원관리(ERP)의 데이터베이스를 비롯한 서버에 저장된 모든 데이터를 백업, 복구하기 위해 컴볼트의 데이터 관리 및 보호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번 컴볼트 솔루션 도입은 동부제철의 자사 서버, 네트워크, 스토리지 등을 교체하는 차세대 IT인프라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신규 백업 시스템으로 교체하는 ‘동부제철 백업 인프라 고도화’ 사업과 병행됐다.

동부제철이 기존에 사용하던 백업 솔루션의 경우 사용자 인터페이스(UI)가 취약해 관리 및 모니터링 시에 관리자가 명령어(Command-line)를 입력해야 시스템 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방식이어서 데이터 관리 업무의 효율성이 크게 떨어졌다.

또 기존에 주요 백업 스토리지로 사용하던 LTO 테이프(개방형 선형 테이프) 백업 시스템은 노후된 시스템의 고질적인 문제인 용량 부족 및 저조한 성능으로 인해 백업이 지연되거나 미디어 인식 및 저장 오류를 초래해 신뢰도가 떨어졌다. 이에 동부제철은 최신 백업 및 복구 트렌드를 반영한 차세대 백업 인프라 구축에 착수,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솔루션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동부제철은 디스크 스토리지 기반 데이터 중복제거 방식과 비즈니스 확대에 따른 솔루션의 유연한 확장성, 백업 및 복구의 안정성 및 속도 등을 모두 고려해 최종적으로 지난 2017년 11월부터 컴볼트 솔루션을 도입해 올해 4월에 구축을 완료했다. 동부제철은 현재 운영 중인 전체 서버에서 구동중인 주요 ERP, 데이터베이스 및 가상 시스템 내 다양한 데이터를 컴볼트 소프트웨어로 백업, 복구하고 있다.

동부제철은 컴볼트 솔루션으로 교체 후 매일 수행되는 ERP 및 데이터베이스 백업이 기존에 사용하던 솔루션의 경우 최소 4시간 이상 소요된 것에 비해 약 2시간 만에 완료할 수 있어 백업 속도가 2배 이상 빨라졌다고 밝혔다. 또 인텔리스냅(IntelliSnap)을 연동한 가상 서버 백업의 경우 소요시간이 약 6배 이상 절감됐다.

또한 컴볼트 솔루션은 오픈소스 관계형 데이터베이스 관리 시스템(RDBMS)인 PostgreSQL DB도 지원하기 때문에 기존의 복잡한 스크립트 백업 방식이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UI)에서 손쉽게 구성할 수 있다. 이외에도 모든 작업을 한글 GUI(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 기반의 단일 콘솔에서 운영할 수 있어 백업 시스템 운영의 효율성을 크게 높였으며, 이메일 리포팅 기능을 활용하여 백업 관리 현황도 쉽게 파악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직관적인 UI를 활용하여 백업 스케줄 설정과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작업을 간편하게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

동부제철의 시스템 운영을 담당하고 있는 DB Inc 측은 이번 프로젝트 성공 사례를 그룹 내 타계열사에도 적극 공유하여 안정성과 관리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백업 인프라 구축 비용을 크게 절감시켜 줄 수 있는 컴볼트 솔루션 도입을 권장할 계획이다.

DB Inc 데이터센터팀 박준수 과장은 “컴볼트 솔루션은 사용이 편리할 뿐 아니라 유연한 확장이 가능하고 데이터 용량 증가에도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백업, 복구를 지원해 매우 만족스러웠다”며, “뿐만 아니라 일반 서버 및 스토리지를 백업 어플라이언스 형태로 구성 가능하고, 백업 저장소에 대한 별도의 라이선스 구매를 필요로 하지 않는 컴볼트의 라이선스 방식은 타사 솔루션 대비 큰 비용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컴볼트코리아 고목동 지사장은 “데이터의 가치가 지속적으로 높아지면서 데이터 보호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며, “이번 동부제철의 사례처럼 컴볼트 코리아는 급증하는 데이터 복잡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앞으로도 컴볼트의 솔루션을 통해 고객 지원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8.11.20

컴볼트코리아, 동부제철에 ‘데이터 관리 및 보호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컴볼트(www.commvault.com)는 동부제철(http://dongbusteel.com/kr)이 주요 전사적 자원관리(ERP)의 데이터베이스를 비롯한 서버에 저장된 모든 데이터를 백업, 복구하기 위해 컴볼트의 데이터 관리 및 보호 솔루션을 도입했다고 밝혔다.

이번 컴볼트 솔루션 도입은 동부제철의 자사 서버, 네트워크, 스토리지 등을 교체하는 차세대 IT인프라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신규 백업 시스템으로 교체하는 ‘동부제철 백업 인프라 고도화’ 사업과 병행됐다.

동부제철이 기존에 사용하던 백업 솔루션의 경우 사용자 인터페이스(UI)가 취약해 관리 및 모니터링 시에 관리자가 명령어(Command-line)를 입력해야 시스템 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방식이어서 데이터 관리 업무의 효율성이 크게 떨어졌다.

또 기존에 주요 백업 스토리지로 사용하던 LTO 테이프(개방형 선형 테이프) 백업 시스템은 노후된 시스템의 고질적인 문제인 용량 부족 및 저조한 성능으로 인해 백업이 지연되거나 미디어 인식 및 저장 오류를 초래해 신뢰도가 떨어졌다. 이에 동부제철은 최신 백업 및 복구 트렌드를 반영한 차세대 백업 인프라 구축에 착수,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솔루션을 도입하기로 결정했다.

동부제철은 디스크 스토리지 기반 데이터 중복제거 방식과 비즈니스 확대에 따른 솔루션의 유연한 확장성, 백업 및 복구의 안정성 및 속도 등을 모두 고려해 최종적으로 지난 2017년 11월부터 컴볼트 솔루션을 도입해 올해 4월에 구축을 완료했다. 동부제철은 현재 운영 중인 전체 서버에서 구동중인 주요 ERP, 데이터베이스 및 가상 시스템 내 다양한 데이터를 컴볼트 소프트웨어로 백업, 복구하고 있다.

동부제철은 컴볼트 솔루션으로 교체 후 매일 수행되는 ERP 및 데이터베이스 백업이 기존에 사용하던 솔루션의 경우 최소 4시간 이상 소요된 것에 비해 약 2시간 만에 완료할 수 있어 백업 속도가 2배 이상 빨라졌다고 밝혔다. 또 인텔리스냅(IntelliSnap)을 연동한 가상 서버 백업의 경우 소요시간이 약 6배 이상 절감됐다.

또한 컴볼트 솔루션은 오픈소스 관계형 데이터베이스 관리 시스템(RDBMS)인 PostgreSQL DB도 지원하기 때문에 기존의 복잡한 스크립트 백업 방식이 직관적인 사용자 인터페이스(UI)에서 손쉽게 구성할 수 있다. 이외에도 모든 작업을 한글 GUI(그래픽 사용자 인터페이스) 기반의 단일 콘솔에서 운영할 수 있어 백업 시스템 운영의 효율성을 크게 높였으며, 이메일 리포팅 기능을 활용하여 백업 관리 현황도 쉽게 파악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직관적인 UI를 활용하여 백업 스케줄 설정과 데이터 백업 및 복구 작업을 간편하게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

동부제철의 시스템 운영을 담당하고 있는 DB Inc 측은 이번 프로젝트 성공 사례를 그룹 내 타계열사에도 적극 공유하여 안정성과 관리 효율성을 극대화하는 동시에 백업 인프라 구축 비용을 크게 절감시켜 줄 수 있는 컴볼트 솔루션 도입을 권장할 계획이다.

DB Inc 데이터센터팀 박준수 과장은 “컴볼트 솔루션은 사용이 편리할 뿐 아니라 유연한 확장이 가능하고 데이터 용량 증가에도 체계적이고 안정적인 백업, 복구를 지원해 매우 만족스러웠다”며, “뿐만 아니라 일반 서버 및 스토리지를 백업 어플라이언스 형태로 구성 가능하고, 백업 저장소에 대한 별도의 라이선스 구매를 필요로 하지 않는 컴볼트의 라이선스 방식은 타사 솔루션 대비 큰 비용 절감 효과를 얻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컴볼트코리아 고목동 지사장은 “데이터의 가치가 지속적으로 높아지면서 데이터 보호의 중요성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해지고 있다”며, “이번 동부제철의 사례처럼 컴볼트 코리아는 급증하는 데이터 복잡성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앞으로도 컴볼트의 솔루션을 통해 고객 지원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