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11.08

퀀텀코리아, 자동차부품전문기업 ‘에스엘’에 NAS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퀀텀코리아(www.quantum.com/kr)은 자동차 부품 전문 기업인 에스엘(www.slworld.com)에 빠르게 증가하는 사내 문서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아카이빙할 수 있도록 NAS 기반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인 ‘아티코(Artico)’와 엔터프라이즈급 테이프 스토리지인 ‘스칼라(Scalar) i6’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에스엘은 전조등, 새시 제품 등을 생산하는 대표적인 자동차부품 전문 기업으로, 빠르게 증가하는 사내 문서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아카이빙하고, 동시에 도입 및 관리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에스엘의 기존 스토리지는 단일 시스템으로 구성돼 장애가 발생하면 서비스가 중단될 여지가 있었다. 이에 안정적인 시스템 이중화를 위해 추가적인 시스템 구성이 필요했다. 또한 다수의 사용자가 동시에 파일을 요청했을 때 순차적 지원만이 가능해 서비스 지연이 발생했다. 또한 미디어 오류 검증 기능이 없어 미디어 장애에 대한 사전 대비가 어려웠다.

이에 에스엘은 업무 관련 정보 데이터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상황에서, 다양한 문서자료 및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에 저장하고 있는 주요한 원본 문서들을 중앙에서 통합관리하고 사용빈도 및 중요도에 따라 계층화된 스토리지에 안전하게 아카이빙하기 위해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를 위해 에스엘은 향후 데이터 증가에 따라 드라이브 수를 쉽게 늘릴 수 있으면서도 빠른 시간 안에 대량의 데이터를 아카이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스토리지의 도입에 나섰다.

에스엘은 데이터 통합 관리의 용이성과 향후 데이터 증가를 고려해, 데이터 아카이빙 속도와 도입 및 운용 비용, 기술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비교 검토했다. 퀀텀의 플래티넘 파트너인 오오씨아이(www.ooci.co.kr)를 통해 NAS 기반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인 ‘아티코(Artico)’와 엔터프라이즈 급 테이프 스토리지인 ‘스칼라(Scalar) i6’를 도입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에스엘은 퀀텀의 아티코를 도입해 로컬 디스크 스토리지 및 테이프 라이브러리(스칼라 i6)를 NAS 형태로 연결하고 데이터 사용 빈도에 따라 분류하여 관리하는 등 스토리지를 계층화하여 관리하고 있다. 먼저 아티코 스토리지(가용용량 33TB)로 저장 후 정책에 따라 테이프 라이브러리(i6)로 다시 아카이빙을 실행함으로써 빠른 시간 내에 아카이빙 작업을 완료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에스엘은 아티코를 도입해 시스템 장애를 대비해 이중화 시스템을 구성했으며, 데이터 손실 방지를 위해 데이터수명주기관리(EDLM) 기능도 사용하고 있다.

현재, 에스엘은 아티코와 스칼라 i6를 도입해 매일 33TB 용량의 그룹 내 주요 데이터의 변경 데이터들을 아카이빙하고 있으며, 특히 1차와 2차 아카이빙 스토리지의 통합 관리가 가능해져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이를 통해 에스엘은 스토리지 미디어 구입 비용의 절감은 물론, 자동화 관리가 가능해져 IT 투자 비용 절감과 업무 효율성을 크게 높일 수 있게 되었다.

에스엘은 오오씨아이를 통해 제공하는 고객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를 통해 도입 전 문제시 됐던 아카이빙 속도와 성능, 안정성, 향후 확장 용이성, 도입 및 관리 비용 절감 방안 등의 문제를 모두 해결했다고 밝혔다.

에스엘 관계자는 “에스엘은 퀀텀의 아카이빙 시스템을 도입한 이후로 아카이빙 작업에 소요하는 시간을 크게 단축시키면서 동시에 안정적인 시스템 운용과 효율적인 업무 진행이 가능해졌다”며, “특히, 향후 데이터량 증가에 맞춰 유연하게 확장할 수 있어 보다 효율적인 아카이빙 시스템 운영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8.11.08

퀀텀코리아, 자동차부품전문기업 ‘에스엘’에 NAS 솔루션 공급

편집부 | ITWorld
퀀텀코리아(www.quantum.com/kr)은 자동차 부품 전문 기업인 에스엘(www.slworld.com)에 빠르게 증가하는 사내 문서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아카이빙할 수 있도록 NAS 기반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인 ‘아티코(Artico)’와 엔터프라이즈급 테이프 스토리지인 ‘스칼라(Scalar) i6’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에스엘은 전조등, 새시 제품 등을 생산하는 대표적인 자동차부품 전문 기업으로, 빠르게 증가하는 사내 문서를 안전하고 신속하게 아카이빙하고, 동시에 도입 및 관리 비용을 절감하기 위해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에스엘의 기존 스토리지는 단일 시스템으로 구성돼 장애가 발생하면 서비스가 중단될 여지가 있었다. 이에 안정적인 시스템 이중화를 위해 추가적인 시스템 구성이 필요했다. 또한 다수의 사용자가 동시에 파일을 요청했을 때 순차적 지원만이 가능해 서비스 지연이 발생했다. 또한 미디어 오류 검증 기능이 없어 미디어 장애에 대한 사전 대비가 어려웠다.

이에 에스엘은 업무 관련 정보 데이터가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상황에서, 다양한 문서자료 및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에 저장하고 있는 주요한 원본 문서들을 중앙에서 통합관리하고 사용빈도 및 중요도에 따라 계층화된 스토리지에 안전하게 아카이빙하기 위해 ‘아카이빙 시스템 구축 프로젝트’를 진행했다. 이를 위해 에스엘은 향후 데이터 증가에 따라 드라이브 수를 쉽게 늘릴 수 있으면서도 빠른 시간 안에 대량의 데이터를 아카이빙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스토리지의 도입에 나섰다.

에스엘은 데이터 통합 관리의 용이성과 향후 데이터 증가를 고려해, 데이터 아카이빙 속도와 도입 및 운용 비용, 기술 지원 등을 종합적으로 비교 검토했다. 퀀텀의 플래티넘 파트너인 오오씨아이(www.ooci.co.kr)를 통해 NAS 기반 공유 스토리지 솔루션인 ‘아티코(Artico)’와 엔터프라이즈 급 테이프 스토리지인 ‘스칼라(Scalar) i6’를 도입하기로 최종 결정했다.

에스엘은 퀀텀의 아티코를 도입해 로컬 디스크 스토리지 및 테이프 라이브러리(스칼라 i6)를 NAS 형태로 연결하고 데이터 사용 빈도에 따라 분류하여 관리하는 등 스토리지를 계층화하여 관리하고 있다. 먼저 아티코 스토리지(가용용량 33TB)로 저장 후 정책에 따라 테이프 라이브러리(i6)로 다시 아카이빙을 실행함으로써 빠른 시간 내에 아카이빙 작업을 완료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에스엘은 아티코를 도입해 시스템 장애를 대비해 이중화 시스템을 구성했으며, 데이터 손실 방지를 위해 데이터수명주기관리(EDLM) 기능도 사용하고 있다.

현재, 에스엘은 아티코와 스칼라 i6를 도입해 매일 33TB 용량의 그룹 내 주요 데이터의 변경 데이터들을 아카이빙하고 있으며, 특히 1차와 2차 아카이빙 스토리지의 통합 관리가 가능해져 업무 효율성을 높이고 있다. 이를 통해 에스엘은 스토리지 미디어 구입 비용의 절감은 물론, 자동화 관리가 가능해져 IT 투자 비용 절감과 업무 효율성을 크게 높일 수 있게 되었다.

에스엘은 오오씨아이를 통해 제공하는 고객 맞춤형 컨설팅 서비스를 통해 도입 전 문제시 됐던 아카이빙 속도와 성능, 안정성, 향후 확장 용이성, 도입 및 관리 비용 절감 방안 등의 문제를 모두 해결했다고 밝혔다.

에스엘 관계자는 “에스엘은 퀀텀의 아카이빙 시스템을 도입한 이후로 아카이빙 작업에 소요하는 시간을 크게 단축시키면서 동시에 안정적인 시스템 운용과 효율적인 업무 진행이 가능해졌다”며, “특히, 향후 데이터량 증가에 맞춰 유연하게 확장할 수 있어 보다 효율적인 아카이빙 시스템 운영 전략을 수립할 수 있게 되었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