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3.26

"2017년 국내 서버 시장 29% 성장, 1조 3,497억 원 규모 형성" 한국IDC 발표

편집부 | ITWorld
한국IDC(www.idc.com/kr)는 최근 발간한 2017년 국내 서버 시장 보고서(IDC Korea Server Market Research, 2017 year-end)에서 지난해 국내 서버 시장이 2016년에 비해 29% 성장한 1조 3,497억 원 규모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의 국내 진출에 따른 ODM 서버의 증가가 전반적인 국내 서버 시장의 성장을 주도했으며, 글로벌 반도체, 디스플레이, 배터리 산업을 포함한 제조업 경기의 호황으로 관련 IT 인프라 증설을 위한 서버 수요의 증가 역시 주요 성장 요인으로 조사됐다. 이번 보고서에서 다루고 있는 국내 서버 시장 규모는 IDC에서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서버 시장 연구조사를 기반으로 국내에 형성돼 있는 x86과 non-x86 서버 시장을 분석해 집계하고 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x86 서버는 2016년 같은 기간에 비해 46.8% 성장해 시장 규모가 1조 1,244억 원에 이르는 반면 non-x86 서버 수요는 2,253억 원의 시장 규모를 형성하며 20%의 감소를 보였다.

한국IDC 김민철 책임연구원은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의 국내 진출 확대에 따른 ODM 서버의 증가와 함께 non-x86 서버의 비중이 높았던 금융권은 물론 제조업과 공공 분야에서도 구축 비용 절감을 위해 오픈소스를 활용한 U2L의 확대로 x86으로 전환하는 추세가 가속화되고 있다”며, “반면 금융권이 주도하고 있는 non-x86 서버 시장은 U2L이 보편화되면서 x86 서버로 지속적으로 전환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보고서에 따르면 AI,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과 같은 제3의 플랫폼의 성장으로 인한 데이터의 폭발적인 증가로 기존과 다른 형태의 컴퓨팅 플랫폼이 요구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서버 가상화에 대한 인식이 보편화되면서 강력한 컴퓨팅 용량과 스토리징 기능이 요구되고, 기존 랙서버 보다는 성능을 더욱 확장할 수 있는 블레이드 혹은 멀티 노드 등의 모듈러 서버의 역량도 요구되고 있다.

지속적으로 데이터가 거대해지고 다자간 자원의 효율적인 공유를 위해서 모듈러 서버로 인한 편리하고 민첩한 서버 관리가 가능해지고 있다. 그리고 최근 저전력 친환경 데이터센터에 인증이 강화되며, 최소의 상면적에서 최대의 효율을 제공할 수 있는 고집적 서버에 대한 요구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한국IDC는 분석했다. editor@itworld.co.kr


2018.03.26

"2017년 국내 서버 시장 29% 성장, 1조 3,497억 원 규모 형성" 한국IDC 발표

편집부 | ITWorld
한국IDC(www.idc.com/kr)는 최근 발간한 2017년 국내 서버 시장 보고서(IDC Korea Server Market Research, 2017 year-end)에서 지난해 국내 서버 시장이 2016년에 비해 29% 성장한 1조 3,497억 원 규모에 이르렀다고 밝혔다.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의 국내 진출에 따른 ODM 서버의 증가가 전반적인 국내 서버 시장의 성장을 주도했으며, 글로벌 반도체, 디스플레이, 배터리 산업을 포함한 제조업 경기의 호황으로 관련 IT 인프라 증설을 위한 서버 수요의 증가 역시 주요 성장 요인으로 조사됐다. 이번 보고서에서 다루고 있는 국내 서버 시장 규모는 IDC에서 정기적으로 진행하는 서버 시장 연구조사를 기반으로 국내에 형성돼 있는 x86과 non-x86 서버 시장을 분석해 집계하고 있다.



이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 x86 서버는 2016년 같은 기간에 비해 46.8% 성장해 시장 규모가 1조 1,244억 원에 이르는 반면 non-x86 서버 수요는 2,253억 원의 시장 규모를 형성하며 20%의 감소를 보였다.

한국IDC 김민철 책임연구원은 "글로벌 클라우드 서비스 업체의 국내 진출 확대에 따른 ODM 서버의 증가와 함께 non-x86 서버의 비중이 높았던 금융권은 물론 제조업과 공공 분야에서도 구축 비용 절감을 위해 오픈소스를 활용한 U2L의 확대로 x86으로 전환하는 추세가 가속화되고 있다”며, “반면 금융권이 주도하고 있는 non-x86 서버 시장은 U2L이 보편화되면서 x86 서버로 지속적으로 전환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보고서에 따르면 AI, 클라우드, 빅데이터 등과 같은 제3의 플랫폼의 성장으로 인한 데이터의 폭발적인 증가로 기존과 다른 형태의 컴퓨팅 플랫폼이 요구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 서버 가상화에 대한 인식이 보편화되면서 강력한 컴퓨팅 용량과 스토리징 기능이 요구되고, 기존 랙서버 보다는 성능을 더욱 확장할 수 있는 블레이드 혹은 멀티 노드 등의 모듈러 서버의 역량도 요구되고 있다.

지속적으로 데이터가 거대해지고 다자간 자원의 효율적인 공유를 위해서 모듈러 서버로 인한 편리하고 민첩한 서버 관리가 가능해지고 있다. 그리고 최근 저전력 친환경 데이터센터에 인증이 강화되며, 최소의 상면적에서 최대의 효율을 제공할 수 있는 고집적 서버에 대한 요구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한국IDC는 분석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