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4.04

LG유플러스, 5G 완전 무제한 요금제 출시

편집부 |
LG유플러스(www.uplus.co.kr)가 5G 완전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했다. 데이터 완전 무제한 서비스를 통해 5G 대중화에 팔을 걷고, 시장의 이니셔티브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 박종욱 모바일상품그룹장은 “LG유플러스로 시작된 5G 요금제 경쟁이 이번 주 경쟁사들의 5G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 출시를 이끌어냈다”며, “우리가 시작한 요금 경쟁을 우리가 끝낸다는 생각으로 데이터 완전 무제한과 가장 저렴한 5G 요금제를 출시하며 업계 요금제 리더십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는 새로 출시되는 ‘5G 스페셜(월 8만 5,000원, VAT포함)’과 혜택이 강화된 ‘5G 프리미엄(월 9만 5,000원, VAT포함)’이다.

완전 무제한 요금제 2종에는 ‘LTE 요금 그대로’ 프로모션이 제공된다. 6월말까지 ‘5G 스페셜·프리미엄’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25% 요금할인 외 추가할인 적용을 받아 올 연말까지 각각 월 5만 8,500원(VAT포함), 6만 6,000원(VAT포함)으로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이는 5G 고객이 LTE 완전무제한 7만 8,000원 및 8만 8,000원을 선택 약정으로 이용하는 요금과 동일해, LTE 고객의 5G 전환 부담을 낮춰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프로모션을 통해 6월말까지 가입할 시 올 연말까지 매월 속도 제한(QoS) 없는 5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 해당 요금제 가입 시 주요 60개국에서 로밍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로밍 요금제’를 반값에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5G 시장 초기인 만큼 고객들의 데이터 이용률을 보며 완전 무제한 서비스에 대한 트래픽을 분석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프로모션 기간 이후에도 고품질의 무제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요금제 출시·강화를 통해 10만 원 미만의 5G 요금 구간에서 가장 다양한 가격대의 요금제를 갖추게 됐다. 고객들에게 5G 요금제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선택권은 확대시켜, 5G 서비스 확산을 이끈다는 방침이다.

가장 저렴한 요금제는 월 5만 5,000원에 데이터 9GB(소진 후 1Mbps 속도제한)를 제공하는 ’5G 라이트’이다. 새롭게 출시되는 5G 단말기 이용은 원하지만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같은 5G 콘텐츠에 수요가 적은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월 7만 5,000원에 데이터 150GB(소진 후 5Mbps 속도제한)를 제공하는 중저가 요금제 ’5G 스탠다드’도 있다. 세컨드(2nd) 디바이스와 함께 쓸 수 있는 월 10GB를 별도로 제공한다.

완전 무제한 요금제 ‘5G 스페셜·프리미엄’에서는 각각 20GB, 50GB의 셰어링·테더링 데이터를 제공한다. 6월 말까지 가입하는 고객은 연말까지 각각 30GB, 50GB를 추가로 제공 받아 각각 총 50GB, 100GB를 사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울러 ‘5G 프리미엄’에서는 태블릿이나 스마트워치를 최대 1회선까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혜택도 함께 제공한다.

6월말까지 가입하는 고객은 무료로 1회선 더 제공받아 최대 2회선을 이용할 수 있으며 해당 혜택은 24개월 간 유지된다. editor@itworld.co.kr


2019.04.04

LG유플러스, 5G 완전 무제한 요금제 출시

편집부 |
LG유플러스(www.uplus.co.kr)가 5G 완전 무제한 요금제를 출시했다. 데이터 완전 무제한 서비스를 통해 5G 대중화에 팔을 걷고, 시장의 이니셔티브를 확보한다는 계획이다.

LG유플러스 박종욱 모바일상품그룹장은 “LG유플러스로 시작된 5G 요금제 경쟁이 이번 주 경쟁사들의 5G 무제한 데이터 요금제 출시를 이끌어냈다”며, “우리가 시작한 요금 경쟁을 우리가 끝낸다는 생각으로 데이터 완전 무제한과 가장 저렴한 5G 요금제를 출시하며 업계 요금제 리더십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보이는 데이터 완전 무제한 요금제는 새로 출시되는 ‘5G 스페셜(월 8만 5,000원, VAT포함)’과 혜택이 강화된 ‘5G 프리미엄(월 9만 5,000원, VAT포함)’이다.

완전 무제한 요금제 2종에는 ‘LTE 요금 그대로’ 프로모션이 제공된다. 6월말까지 ‘5G 스페셜·프리미엄’ 요금제에 가입하는 고객들은 25% 요금할인 외 추가할인 적용을 받아 올 연말까지 각각 월 5만 8,500원(VAT포함), 6만 6,000원(VAT포함)으로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이는 5G 고객이 LTE 완전무제한 7만 8,000원 및 8만 8,000원을 선택 약정으로 이용하는 요금과 동일해, LTE 고객의 5G 전환 부담을 낮춰줄 것으로 기대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프로모션을 통해 6월말까지 가입할 시 올 연말까지 매월 속도 제한(QoS) 없는 5G 데이터 무제한 서비스도 제공한다. 또 해당 요금제 가입 시 주요 60개국에서 로밍 데이터를 무제한 쓸 수 있는 ‘속도 용량 걱정 없는 데이터 로밍 요금제’를 반값에 서비스한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5G 시장 초기인 만큼 고객들의 데이터 이용률을 보며 완전 무제한 서비스에 대한 트래픽을 분석할 예정”이라며, “이를 통해 프로모션 기간 이후에도 고품질의 무제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이번 요금제 출시·강화를 통해 10만 원 미만의 5G 요금 구간에서 가장 다양한 가격대의 요금제를 갖추게 됐다. 고객들에게 5G 요금제의 진입장벽을 낮추고 선택권은 확대시켜, 5G 서비스 확산을 이끈다는 방침이다.

가장 저렴한 요금제는 월 5만 5,000원에 데이터 9GB(소진 후 1Mbps 속도제한)를 제공하는 ’5G 라이트’이다. 새롭게 출시되는 5G 단말기 이용은 원하지만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같은 5G 콘텐츠에 수요가 적은 고객들이 합리적인 가격으로 이용할 수 있다.

월 7만 5,000원에 데이터 150GB(소진 후 5Mbps 속도제한)를 제공하는 중저가 요금제 ’5G 스탠다드’도 있다. 세컨드(2nd) 디바이스와 함께 쓸 수 있는 월 10GB를 별도로 제공한다.

완전 무제한 요금제 ‘5G 스페셜·프리미엄’에서는 각각 20GB, 50GB의 셰어링·테더링 데이터를 제공한다. 6월 말까지 가입하는 고객은 연말까지 각각 30GB, 50GB를 추가로 제공 받아 각각 총 50GB, 100GB를 사용할 수 있는 프로모션을 진행한다. 아울러 ‘5G 프리미엄’에서는 태블릿이나 스마트워치를 최대 1회선까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는 혜택도 함께 제공한다.

6월말까지 가입하는 고객은 무료로 1회선 더 제공받아 최대 2회선을 이용할 수 있으며 해당 혜택은 24개월 간 유지된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