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 미니는 마지막으로 업데이트된 이후 오랫동안 소식이 없었다. 맥 미니 팬들은 소소한 개선이라도 좋으니 나오기만을 바랐다. 다른 한편으로 4년 동안의 공백은 뭔가 대대적인 변화를 기대할 수밖에 없는 긴 시간이기도 하다. 4년만에 애플이 내놓은 변화는 ...
아이픽스잇(iFixit)이 신형 맥북 에어를 분해해 분석을 마쳤다. 놀랍게도 “완전히 수리가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라는 결론을 내렸다. 애플이 그동안 수리가 어려웠던 디자인에 대한 고집을 꺾은 것인지는 두고 봐야 알겠지만, 만일 ...
지난 몇 년 동안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의 PC 게임에 대한 공약을 이야기를 했지만, 결과는 확실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번 발표는 PC 게임의 미래를 향한 확실한 움직임을 보여주는 신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자사의 ...
2018.11.12
HP 노트북 세일즈 파트너 ‘HP-E인터넷쇼핑몰’은 11월 11일까지 11번가 11절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프로모션 대상은 고성능, 고사양 그래픽을 채택한 HP 파빌리온 게이밍 노트북으...
2018.11.09
사람들은 AMD 대 인텔, AMD 대 엔비디아를 놓고 논쟁하기를 좋아한다. 문제는 이들을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할 수 있는 경우가 흔치 않다는 점이다.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가 가능하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우연찮게 에이서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 ...
애플은 맥북 에어가 역대 가장 큰 사랑을 받은 노트북이라고 말한다. 틀린 말이 아니다. 1세대 애플은 큰 성공을 거뒀고, 산업 전반에 걸쳐 파급 효과를 일으켰다. 그러나 최근 몇 년간 힘이 빠졌다. 지난 3년 간, 애플은 이 가장 중요한 노트북 제품의 ...
레딧(Reddit)에서 PC를 업그레이드하기 위해 블랙 프라이데이까지 기다려야 하는지 물어보면 구매하기에 좋은 시기라는 수 많은 댓글이 달릴 것이다. 그들이 틀린 것은 아니지만 정확하지는 않다. 구체적인 부분을 살펴보면 대대적인 할인의 가능성은 ...
2018.11.07
지난주 애플이 맥북 에어와 아이패드 프로 신제품을 내놨다. 맥북 에어는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아이패드 프로는 베젤 여백을 줄이고 디스플레이 면적을 더 크게 늘린 제품이었다. 동시에 가격도 인상해 맥북 에어 최저가가 20%, 11인치 아이 ...
2018.11.06
지난주 열린 애플의 신제품 행사(More in the Making)에서 맥북 에어와 아이패드 프로 사이에 어색하게 낀 맥 미니를 볼 수 있었다. 이제는 맥 미니라는 이름조차 생경한 이들이 많을 것이라 생각한다. 단지 맥 미니의 업데이트가 무려 4년만에 ...
2018.11.05
지금으로부터 약 4년 전쯤, 필자는 유선방송 외면 현상, 이른바 ‘코드 커팅(Cord Cutting)’ 현상에 대한 칼럼을 연재한 적이 있다. 당시 이런 현상을 가리켜 ‘황금기의 시작’이라고 불렀던 기억이 난 ...
애플은 신형 맥북 에어에 듀얼코어 CPU를 선택했다. 쿼드코어가 흔해진 2018년의 이런 선택이 성능 면에서 정확히 어떤 의미였는지 궁금했다면, 이제 그러지 않아도 된다. 신형 맥북 에어의 긱벤치(Geekbench) 4.3 벤치마크 결과가 긱벤치 공식 ...
대학생과 크리에이티브 분야 전문가의 주된 작업 도구로서 애플의 노트북은 사용자들이 업무 생산성에 접근하는 방식을 지배해 왔다. 벌써 2년 전에 사반세기를 맞이한 애플 노트북은 올 10월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 신형 맥북 에어로 다시 한 번 변화를 주도하 ...
애플의 2018 맥북 에어가 2015년 3월 이전 세대가 출시된 지 3년만에 지난 화요일 성황리에 데뷔했다. 그렇다. 2015년이다. 컴퓨터 업계 시간으로는 지미 카터 대통령 시대(1977년1월~1981년1월) 수준일 수도 있겠다. 새로운 맥북 ...
애플이 오랜 기간 방치해둔 맥 미니에 드디어 변화가 생겼다. 애플은 지난 화요일 뉴욕에서 개최한 행사를 통해 새로운 4코어와 6코어 커피 레이크 프로세서, 더 빨라진 RAM, 더 넓은 스토리지 공간으로 업데이트된 맥 미니를 발표했다. 11월 1일...
애플이 화요일 브루클린에서 열린 행사에서 신형 맥북 에어를 지체 없이 선보였다. 체험관에 들어섰더니 맥북 에어가 필자를 맞아주었다. 여러 해 동안 소문과 선전이 무성했던 신제품 치고, 맥북 에어는 매우 친숙했다. 여전히 클래식한 웨지 디자인과 빈 ...
  1. 신형 맥 미니 심층 리뷰 : 애플의 가장 저렴한 맥의 인상적인 멀티 코어 성능

  2. 2018.11.12
  3. 맥 미니는 마지막으로 업데이트된 이후 오랫동안 소식이 없었다. 맥 미니 팬들은 소소한 개선이라도 좋으니 나오기만을 바랐다. 다른 한편으로 4년 동안의 공백은 뭔가 대대적인 변화를 기대할 수밖에 없는 긴 시간이기도 하다. 4년만에 애플이 내놓은 변화는 ...

  4. “맥북 에어는 애플 노트북 중 가장 수리 쉬워… 그래도 3점” 아이픽스잇

  5. 2018.11.12
  6. 아이픽스잇(iFixit)이 신형 맥북 에어를 분해해 분석을 마쳤다. 놀랍게도 “완전히 수리가 불가능한 것은 아니다”라는 결론을 내렸다. 애플이 그동안 수리가 어려웠던 디자인에 대한 고집을 꺾은 것인지는 두고 봐야 알겠지만, 만일 ...

  7. “PC 게임 약속 지킬까?” 마이크로소프트, CRPG 개발사 옵시다안과 인엑자일 인수

  8. 2018.11.12
  9. 지난 몇 년 동안 마이크로소프트는 자사의 PC 게임에 대한 공약을 이야기를 했지만, 결과는 확실하지 않았다. 하지만 이번 발표는 PC 게임의 미래를 향한 확실한 움직임을 보여주는 신호가 될 수 있을 것이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멕시코시티에서 열린 자사의 ...

  10. HP-E인터넷쇼핑몰, HP 파빌리온 게이밍 노트북 십일절 프로모션 실시

  11. 2018.11.09
  12. HP 노트북 세일즈 파트너 ‘HP-E인터넷쇼핑몰’은 11월 11일까지 11번가 11절 프로모션을 통해 고객들에게 특별한 혜택을 제공한다고 밝혔다. 프로모션 대상은 고성능, 고사양 그래픽을 채택한 HP 파빌리온 게이밍 노트북으...

  13. AMD vs. 인텔 엔비디아 연합 : 에이서 프레데터 헬레오스 500 모델별 성능 비교

  14. 2018.11.08
  15. 사람들은 AMD 대 인텔, AMD 대 엔비디아를 놓고 논쟁하기를 좋아한다. 문제는 이들을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할 수 있는 경우가 흔치 않다는 점이다. 동등한 조건에서 비교가 가능하다면 어떤 결과가 나올까? 우연찮게 에이서 프레데터 헬리오스 500...

  16. 신형 맥북 에어 심층 리뷰 “12인치 맥북의 ‘옆’그레이드에 가깝다”

  17. 2018.11.08
  18. 애플은 맥북 에어가 역대 가장 큰 사랑을 받은 노트북이라고 말한다. 틀린 말이 아니다. 1세대 애플은 큰 성공을 거뒀고, 산업 전반에 걸쳐 파급 효과를 일으켰다. 그러나 최근 몇 년간 힘이 빠졌다. 지난 3년 간, 애플은 이 가장 중요한 노트북 제품의...

  19. PC 업그레이드, 2018년 블랙 프라이데이까지 기다릴 것과 지금 사야할 것

  20. 2018.11.07
  21. 레딧(Reddit)에서 PC를 업그레이드하기 위해 블랙 프라이데이까지 기다려야 하는지 물어보면 구매하기에 좋은 시기라는 수 많은 댓글이 달릴 것이다. 그들이 틀린 것은 아니지만 정확하지는 않다. 구체적인 부분을 살펴보면 대대적인 할인의 가능성은 ...

  22. "비싼 애플 제품, 기업 시장에 매력 없어"...여전히 맥은 윈도우10 PC의 7% 수준

  23. 2018.11.06
  24. 지난주 애플이 맥북 에어와 아이패드 프로 신제품을 내놨다. 맥북 에어는 고해상도 디스플레이를 탑재했고 아이패드 프로는 베젤 여백을 줄이고 디스플레이 면적을 더 크게 늘린 제품이었다. 동시에 가격도 인상해 맥북 에어 최저가가 20%, 11인치 아이...

  25. “맥 미니 정체성 어디 갔나” 아쉬움과 실망 남긴 맥 미니 업데이트

  26. 2018.11.05
  27. 지난주 열린 애플의 신제품 행사(More in the Making)에서 맥북 에어와 아이패드 프로 사이에 어색하게 낀 맥 미니를 볼 수 있었다. 이제는 맥 미니라는 이름조차 생경한 이들이 많을 것이라 생각한다. 단지 맥 미니의 업데이트가 무려 4년만에...

  28. 미국 케이블 TV 시장, 제 2의 코드 커팅 물결이 온다

  29. 2018.11.05
  30. 지금으로부터 약 4년 전쯤, 필자는 유선방송 외면 현상, 이른바 ‘코드 커팅(Cord Cutting)’ 현상에 대한 칼럼을 연재한 적이 있다. 당시 이런 현상을 가리켜 ‘황금기의 시작’이라고 불렀던 기억이 난...

  31. 애플 맥북 에어 듀얼코어 CPU 벤치마크 결과… 쿼드코어 PC보다 얼마나 느릴까?

  32. 2018.11.05
  33. 애플은 신형 맥북 에어에 듀얼코어 CPU를 선택했다. 쿼드코어가 흔해진 2018년의 이런 선택이 성능 면에서 정확히 어떤 의미였는지 궁금했다면, 이제 그러지 않아도 된다. 신형 맥북 에어의 긱벤치(Geekbench) 4.3 벤치마크 결과가 긱벤치 공식...

  34. “끊임없는 혁신 25년” 애플 맥북 연대기

  35. 2018.11.02
  36. 대학생과 크리에이티브 분야 전문가의 주된 작업 도구로서 애플의 노트북은 사용자들이 업무 생산성에 접근하는 방식을 지배해 왔다. 벌써 2년 전에 사반세기를 맞이한 애플 노트북은 올 10월 신제품 출시 행사에서 신형 맥북 에어로 다시 한 번 변화를 주도하...

  37. 애플 맥북 에어 vs. 델 XPS 13·HP 스펙터 x360 13 : 얇고 가벼운 노트북들의 승부

  38. 2018.11.02
  39. 애플의 2018 맥북 에어가 2015년 3월 이전 세대가 출시된 지 3년만에 지난 화요일 성황리에 데뷔했다. 그렇다. 2015년이다. 컴퓨터 업계 시간으로는 지미 카터 대통령 시대(1977년1월~1981년1월) 수준일 수도 있겠다. 새로운 맥북 ...

  40. 애플 맥 미니 vs. 인텔 NUC : 윈도우 미니 PC에 도전하는 가장 작은 맥

  41. 2018.11.02
  42. 애플이 오랜 기간 방치해둔 맥 미니에 드디어 변화가 생겼다. 애플은 지난 화요일 뉴욕에서 개최한 행사를 통해 새로운 4코어와 6코어 커피 레이크 프로세서, 더 빨라진 RAM, 더 넓은 스토리지 공간으로 업데이트된 맥 미니를 발표했다. 11월 1일...

  43. 맥북 에어 체험기 “전부 새롭지만, 여전히 친숙하다”

  44. 2018.11.01
  45. 애플이 화요일 브루클린에서 열린 행사에서 신형 맥북 에어를 지체 없이 선보였다. 체험관에 들어섰더니 맥북 에어가 필자를 맞아주었다. 여러 해 동안 소문과 선전이 무성했던 신제품 치고, 맥북 에어는 매우 친숙했다. 여전히 클래식한 웨지 디자인과 빈...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