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2.16

캐논, 2017 상반기 신제품 4종 발표

편집부 | ITWorld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www.canon-ci.co.kr)이 한국 프레스센터에서 2017 상반기 전략 신제품 카메라 4종을 발표했다.

2017년 상반기 신제품은 미러리스 카메라 ‘EOS M6’와 DSLR 카메라 ‘EOS 800D’와 ‘EOS 77D’이며 2017 CES에서 공개된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파워샷 G9 X 마크 II’도 공개했다.

미러리스 신제품 EOS M6는 콤팩트한 사이즈에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 듀얼 픽셀 CMOS AF를 탑재한 고성능 미러리스 카메라다. DSLR 신제품 EOS 800D와 EOS 77D는 약 0.03초의 세계에서 제일 빠른 AF 속도를 구현하며, 중급 DSLR ‘EOS 80D’와 동일한 올크로스 45 포인트 AF 시스템을 적용해 보다 넓은 영역에 걸쳐 피사체를 빠르고 정확하게 추적한다. 또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약 182g의 작고 가벼운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다.



프리미엄 미러리스 ‘EOS M6’는 캐논의 중급 DSLR 카메라 ‘EOS 80D’와 첫 번째 하이엔드 미러리스 카메라 ‘EOS M5’ 등 고성능 라인업에 탑재된 최신 기술인 ‘듀얼 픽셀 CMOS AF’와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이 탑재돼 약 343g의 소형∙경량의 바디에도 높은 성능을 제공한다.

EOS M6는 2,420만 화소의 APS-C 타입 이미지 센서를 탑재해 캐논만의 화사한 색감을 구현하며,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을 탑재해 이미지 처리 속도와 감도 면에서 높은 성능을 발휘한다. AF 추적 시 초당 최대 약 7장, AF 고정 시 초당 최대 약 9장의 연속 촬영이 가능하며, 상용 감도를 최대 25,600까지 지원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충분한 셔터스피드를 확보, 흔들림 없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EOS M6는 퀵 컨트롤 다이얼, 노출 보정 다이얼, 컨트롤러 휠 등 다양하고 직관적인 다이얼을 활용한 본격적인 촬영을 지원한다. 또한 캐논의 미러리스용 렌즈인 EF-M 렌즈는 물론 마운트 어댑터 사용 시 L 렌즈를 포함한 캐논의 DSLR 카메라용 EF 렌즈도 함께 활용할 수 있어 기존 DSLR 유저에게는 물론 다양한 렌즈로 고화질의 사진을 찍고자 하는 유저들에게 사진 촬영의 즐거움을 더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EOS 800D’와 ‘EOS 77D’는 2,420만 화소의 CMOS 센서와 캐논의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을 탑재해 약 0.03초의 빠른 AF 속도를 구현하며 선명한 고품질 이미지를 촬영한다. 또 강화된 AF 성능으로 스틸 이미지 촬영은 물론 동영상 촬영 시에도 피사체를 또렷하게 잡아낸다.

자사 중급기 대표 모델 EOS 80D와 동일한 올크로스 45 포인트 AF 시스템을 적용해 보다 넓은 영역에서 피사체를 빠르고 정확하게 추적하며, 듀얼 픽셀 CMOS AF를 채택해 동영상 및 라이브뷰 촬영 시에도 움직이는 피사체를 끊김없이 부드럽게 잡아낸다. 상용 감도도 ISO 100-25600까지 확장돼 빛이 부족한 야간 촬영이나 실내 촬영에서도 충분한 셔터스피드를 확보해 흔들림 없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EOS 800D와 EOS 77D는 고화질의 동영상을 안정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기능들을 제공한다. 보급기 최초로 ‘타임랩스 무비’ 기능 및 ‘HDR 동영상 모드’가 탑재돼 풀 HD 60p의 선명한 고화질 동영상 촬영을 지원하며 HDR 동영상 모드 사용 시 일출 또는 역광 촬영처럼 노출차가 큰 촬영 환경 아래에서도 고른 밝기로 촬영이 가능하다. 또 핸드헬드 촬영 시 발생할 수 있는 미세한 손떨림까지 방지해 주는 ‘동영상 전자 IS(Image Stabilization)’ 기능을 탑재해 안정적으로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2017년 상반기 렌즈 신제품 ‘EF-S 18-55mm f/4-5.6 IS STM’은 약 6.18cm의 콤팩트한 사이즈로 휴대성을 높인 표준 줌렌즈다. 35mm 환산 시 약 29mm부터 88mm까지의 이상적인 표준 줌 렌즈 화각을 제공하며, 특히 0.25m까지 최단 거리 촬영이 가능해 근거리의 피사체도 크고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또 개선된 4스탑의 손떨림 보정으로 빛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셔터스피드 확보가 용이하다.

캐논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파워샷 G 시리즈의 최신작인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손바닥만큼 작은 사이즈에 약 3.13cm의 슬림한 폭과 약 182g의 가벼운 무게를 가진 국내에서 가장 작고 가벼운 고성능 카메라다.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약 2,010만 화소의 1.0형 이미지 센서를 탑재한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로 캐논의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을 탑재해 동체 추적은 물론 흔들림 보정 등 이미징 능력을 크게 개선했다. 특히 자이로(Gyro) 센서 외에 이미지 센서가 이미지의 흔들림을 한번 더 인식하는 ‘듀얼 센싱 IS(Image Stabilization)’를 지원해 미세한 카메라 바디의 흔들림은 물론 촬영자의 큰 움직임까지 효과적으로 보정한다.

한편, 캐논은 신개념 이미지 저장 장치 ‘커넥트 스테이션 CS100’의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캐논 카메라는 물론 Wi-Fi가 가능한 타사 카메라 및 스마트폰 등 타 기기와의 호환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editor@itworld.co.kr


2017.02.16

캐논, 2017 상반기 신제품 4종 발표

편집부 | ITWorld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www.canon-ci.co.kr)이 한국 프레스센터에서 2017 상반기 전략 신제품 카메라 4종을 발표했다.

2017년 상반기 신제품은 미러리스 카메라 ‘EOS M6’와 DSLR 카메라 ‘EOS 800D’와 ‘EOS 77D’이며 2017 CES에서 공개된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파워샷 G9 X 마크 II’도 공개했다.

미러리스 신제품 EOS M6는 콤팩트한 사이즈에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 듀얼 픽셀 CMOS AF를 탑재한 고성능 미러리스 카메라다. DSLR 신제품 EOS 800D와 EOS 77D는 약 0.03초의 세계에서 제일 빠른 AF 속도를 구현하며, 중급 DSLR ‘EOS 80D’와 동일한 올크로스 45 포인트 AF 시스템을 적용해 보다 넓은 영역에 걸쳐 피사체를 빠르고 정확하게 추적한다. 또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약 182g의 작고 가벼운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다.



프리미엄 미러리스 ‘EOS M6’는 캐논의 중급 DSLR 카메라 ‘EOS 80D’와 첫 번째 하이엔드 미러리스 카메라 ‘EOS M5’ 등 고성능 라인업에 탑재된 최신 기술인 ‘듀얼 픽셀 CMOS AF’와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이 탑재돼 약 343g의 소형∙경량의 바디에도 높은 성능을 제공한다.

EOS M6는 2,420만 화소의 APS-C 타입 이미지 센서를 탑재해 캐논만의 화사한 색감을 구현하며,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을 탑재해 이미지 처리 속도와 감도 면에서 높은 성능을 발휘한다. AF 추적 시 초당 최대 약 7장, AF 고정 시 초당 최대 약 9장의 연속 촬영이 가능하며, 상용 감도를 최대 25,600까지 지원해 어두운 환경에서도 충분한 셔터스피드를 확보, 흔들림 없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EOS M6는 퀵 컨트롤 다이얼, 노출 보정 다이얼, 컨트롤러 휠 등 다양하고 직관적인 다이얼을 활용한 본격적인 촬영을 지원한다. 또한 캐논의 미러리스용 렌즈인 EF-M 렌즈는 물론 마운트 어댑터 사용 시 L 렌즈를 포함한 캐논의 DSLR 카메라용 EF 렌즈도 함께 활용할 수 있어 기존 DSLR 유저에게는 물론 다양한 렌즈로 고화질의 사진을 찍고자 하는 유저들에게 사진 촬영의 즐거움을 더해 줄 것으로 기대된다.

‘EOS 800D’와 ‘EOS 77D’는 2,420만 화소의 CMOS 센서와 캐논의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을 탑재해 약 0.03초의 빠른 AF 속도를 구현하며 선명한 고품질 이미지를 촬영한다. 또 강화된 AF 성능으로 스틸 이미지 촬영은 물론 동영상 촬영 시에도 피사체를 또렷하게 잡아낸다.

자사 중급기 대표 모델 EOS 80D와 동일한 올크로스 45 포인트 AF 시스템을 적용해 보다 넓은 영역에서 피사체를 빠르고 정확하게 추적하며, 듀얼 픽셀 CMOS AF를 채택해 동영상 및 라이브뷰 촬영 시에도 움직이는 피사체를 끊김없이 부드럽게 잡아낸다. 상용 감도도 ISO 100-25600까지 확장돼 빛이 부족한 야간 촬영이나 실내 촬영에서도 충분한 셔터스피드를 확보해 흔들림 없는 사진 촬영이 가능하다.

EOS 800D와 EOS 77D는 고화질의 동영상을 안정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기능들을 제공한다. 보급기 최초로 ‘타임랩스 무비’ 기능 및 ‘HDR 동영상 모드’가 탑재돼 풀 HD 60p의 선명한 고화질 동영상 촬영을 지원하며 HDR 동영상 모드 사용 시 일출 또는 역광 촬영처럼 노출차가 큰 촬영 환경 아래에서도 고른 밝기로 촬영이 가능하다. 또 핸드헬드 촬영 시 발생할 수 있는 미세한 손떨림까지 방지해 주는 ‘동영상 전자 IS(Image Stabilization)’ 기능을 탑재해 안정적으로 동영상을 촬영할 수 있다.

2017년 상반기 렌즈 신제품 ‘EF-S 18-55mm f/4-5.6 IS STM’은 약 6.18cm의 콤팩트한 사이즈로 휴대성을 높인 표준 줌렌즈다. 35mm 환산 시 약 29mm부터 88mm까지의 이상적인 표준 줌 렌즈 화각을 제공하며, 특히 0.25m까지 최단 거리 촬영이 가능해 근거리의 피사체도 크고 선명하게 촬영할 수 있다. 또 개선된 4스탑의 손떨림 보정으로 빛이 부족한 상황에서도 셔터스피드 확보가 용이하다.

캐논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 파워샷 G 시리즈의 최신작인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손바닥만큼 작은 사이즈에 약 3.13cm의 슬림한 폭과 약 182g의 가벼운 무게를 가진 국내에서 가장 작고 가벼운 고성능 카메라다.

파워샷 G9 X 마크 II는 약 2,010만 화소의 1.0형 이미지 센서를 탑재한 하이엔드 콤팩트 카메라로 캐논의 최신 영상처리엔진 ‘디직 7(DIGIC 7)’을 탑재해 동체 추적은 물론 흔들림 보정 등 이미징 능력을 크게 개선했다. 특히 자이로(Gyro) 센서 외에 이미지 센서가 이미지의 흔들림을 한번 더 인식하는 ‘듀얼 센싱 IS(Image Stabilization)’를 지원해 미세한 카메라 바디의 흔들림은 물론 촬영자의 큰 움직임까지 효과적으로 보정한다.

한편, 캐논은 신개념 이미지 저장 장치 ‘커넥트 스테이션 CS100’의 펌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캐논 카메라는 물론 Wi-Fi가 가능한 타사 카메라 및 스마트폰 등 타 기기와의 호환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