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0

마이크로소프트, ‘빌드2020’ 온라인 개최…“책임 머신러닝 툴·AI 슈퍼컴퓨터 공개”

편집부 | ITWorld
마이크로소프트는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인 ‘빌드 2020(Build 2020)’을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개발자들을 위한 애저, AI, 마이크로소프트365 기반의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를 공개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사티아 나델라 CEO는 기조연설에서 “개발자들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로, 2년이 걸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지난 2개월 만에 이뤄졌다”며, “긴급 대응에서부터 회복 단계, 그리고 앞으로의 세계를 재조명하는 3단계에 디지털 기술이 얼마나 중요한지 확인한 시기로 앞으로 모든 조직은 모든 것을 원격으로 전환하는 능력을 필요로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서 마이크로소프트는 AI 슈퍼컴퓨터(AI supercomputers)를 공개했다. 전세계에 공개된 AI 슈퍼 컴퓨터는 톱 5 수준의 강력한 성능으로 애저 클라우드 기반에서 작동하며, 이는 오픈AI 프로젝트와 단독으로 협력하고 대규모 분산형 AI 모델을 훈련시키는 목적으로 개발됐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기업 중 가장 많은 전 세계 61개 리전을 기반으로, 5G를 위한 애저 엣지 존에서부터 안전한 IoT 환경을 위한 애저 스피어까지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전문 업체인 소프토모티브를 인수해 쉽고 간편한 코딩으로 RPA 기술을 활용, 파워 오토메이션에 도입하는 데 투자하고 있다. 소프토모티브의 기술을 통해 구현 방식을 간소화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365는 사람 중심의 멀티센스, 멀티디바이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생산성 클라우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팀즈의 경우, 일 사용자의 수가 7,500만 명을 넘었으며 윈도우 10 기반의 디바이스 또한 월간 10억개를 넘어섰다. 이는 개발자들이 기존 애플리케이션의 범위를 확장하고,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만드는데 풍부한 기회를 제공받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마이크로소프트 팀즈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환경도 열렸다. 현업부서(LOB·Line of Business)나 개발업체가 애플리케이션을 팀즈 내에서 직접 개발하고 배포할 수 있게 됐다. 이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는 비주얼 스튜디오(Visual Studio)와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Visual Studio Code)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배포하는 환경을 간소화해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운영 데이터베이스 서비스와 분석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애저 시냅스 링크(Azure Synapse Link)를 공개했다. 애저 시냅스 링크는 애저 코스모스 데이터베이스(Azure Cosmos DB)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으며, 추후 모든 주요 데이터베이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고객들은 이를 통해 데이터 이동을 관리하지 않고도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얻기 위한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플루이드 프레임워크(Fluid Framework)를 오픈소스로 공개했다. 플루이드 프레임워크는 웹 용 오피스와 아웃룩에서도 이미 사용하고 있는 모듈 기반 디자인 및 개발 환경을 제공해 애플리케이션 간 경계를 허물고 실시간 협업을 가능케 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AI 모델 해석 가능성(AI model interpretability)을 개선하고, 데이터 정보 보호 및 기밀성을 보장하는 동시에 공정성을 보장해 책임감 있는 AI 모델을 고객이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OSS) 툴킷과 책임 머신러닝 툴(Responsible ML tools)을 애저 머신러닝 서비스에서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10억 개의 모든 윈도우 10 기기에서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통합할 수 있는 리유니온 프로젝트(Project Reunion)를 공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윈도우 개발자가 Win32와 유니버설 윈도 플랫폼(Universal Windows Platform, UWP) API를 손쉽게 통합하고 모든 윈도우 10 디바이스에서 앱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editor@itworld.co.kr


2020.05.20

마이크로소프트, ‘빌드2020’ 온라인 개최…“책임 머신러닝 툴·AI 슈퍼컴퓨터 공개”

편집부 | ITWorld
마이크로소프트는 연례 개발자 컨퍼런스인 ‘빌드 2020(Build 2020)’을 온라인으로 개최하고 개발자들을 위한 애저, AI, 마이크로소프트365 기반의 새로운 기술과 서비스를 공개했다.



마이크로소프트 사티아 나델라 CEO는 기조연설에서 “개발자들의 역할이 그 어느 때보다 중요한 시기로, 2년이 걸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이 지난 2개월 만에 이뤄졌다”며, “긴급 대응에서부터 회복 단계, 그리고 앞으로의 세계를 재조명하는 3단계에 디지털 기술이 얼마나 중요한지 확인한 시기로 앞으로 모든 조직은 모든 것을 원격으로 전환하는 능력을 필요로 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행사에서 마이크로소프트는 AI 슈퍼컴퓨터(AI supercomputers)를 공개했다. 전세계에 공개된 AI 슈퍼 컴퓨터는 톱 5 수준의 강력한 성능으로 애저 클라우드 기반에서 작동하며, 이는 오픈AI 프로젝트와 단독으로 협력하고 대규모 분산형 AI 모델을 훈련시키는 목적으로 개발됐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클라우드 기업 중 가장 많은 전 세계 61개 리전을 기반으로, 5G를 위한 애저 엣지 존에서부터 안전한 IoT 환경을 위한 애저 스피어까지 지원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로봇 프로세스 자동화(Robotic Process Automation, 이하 RPA) 전문 업체인 소프토모티브를 인수해 쉽고 간편한 코딩으로 RPA 기술을 활용, 파워 오토메이션에 도입하는 데 투자하고 있다. 소프토모티브의 기술을 통해 구현 방식을 간소화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 365는 사람 중심의 멀티센스, 멀티디바이스를 제공하는 글로벌 생산성 클라우드로 자리매김하고 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팀즈의 경우, 일 사용자의 수가 7,500만 명을 넘었으며 윈도우 10 기반의 디바이스 또한 월간 10억개를 넘어섰다. 이는 개발자들이 기존 애플리케이션의 범위를 확장하고, 새로운 애플리케이션을 만드는데 풍부한 기회를 제공받는다는 것을 의미한다.

마이크로소프트 팀즈내 애플리케이션을 개발할 수 있는 환경도 열렸다. 현업부서(LOB·Line of Business)나 개발업체가 애플리케이션을 팀즈 내에서 직접 개발하고 배포할 수 있게 됐다. 이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는 비주얼 스튜디오(Visual Studio)와 비주얼 스튜디오 코드(Visual Studio Code)에서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고 배포하는 환경을 간소화해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운영 데이터베이스 서비스와 분석을 실시간으로 제공하는 애저 시냅스 링크(Azure Synapse Link)를 공개했다. 애저 시냅스 링크는 애저 코스모스 데이터베이스(Azure Cosmos DB)에서 바로 사용할 수 있으며, 추후 모든 주요 데이터베이스를 지원할 예정이다. 마이크로소프트의 고객들은 이를 통해 데이터 이동을 관리하지 않고도 의미 있는 인사이트를 얻기 위한 비용과 시간을 절감할 수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플루이드 프레임워크(Fluid Framework)를 오픈소스로 공개했다. 플루이드 프레임워크는 웹 용 오피스와 아웃룩에서도 이미 사용하고 있는 모듈 기반 디자인 및 개발 환경을 제공해 애플리케이션 간 경계를 허물고 실시간 협업을 가능케 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AI 모델 해석 가능성(AI model interpretability)을 개선하고, 데이터 정보 보호 및 기밀성을 보장하는 동시에 공정성을 보장해 책임감 있는 AI 모델을 고객이 사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이를 위해 마이크로소프트는 오픈소스 소프트웨어(OSS) 툴킷과 책임 머신러닝 툴(Responsible ML tools)을 애저 머신러닝 서비스에서 제공한다.

마이크로소프트는 10억 개의 모든 윈도우 10 기기에서 애플리케이션 개발을 통합할 수 있는 리유니온 프로젝트(Project Reunion)를 공개했다. 이 프로젝트는 윈도우 개발자가 Win32와 유니버설 윈도 플랫폼(Universal Windows Platform, UWP) API를 손쉽게 통합하고 모든 윈도우 10 디바이스에서 앱을 구축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