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1.05

"10억은커녕..." 윈도우 10 2016년 초라한 성적표

Gregg Keizer | Computerworld
12월 윈도우 10의 전 세계 점유율이 잠시 주춤했다. 윈도우 10은 윈도우 제품 중 1/4 이상을 차지하는 성과를 내는 정도로 2016년을 마무리했다.

미국의 윈도우 10은 조금씩 성장을 거듭해 지난해 말 전체 PC의 1/3 비중을 차지하는 운영체제로 자리잡았다. 조사기관 넷 애플리케이션의 분석에 따르면, 윈도우 10 사용자 점유율은 지난달 0.6% 증가해 모든 PC 중 24.4%를 차지했다. 전체 윈도우 PC 중에서는 26.6%를 점유했는데, 이 차이는 모든 PC 중 윈도우 PC가 약 92%를 차지하기 때문이었다.

사용자 점유율은 특정 운영체제를 설치한 기기를 사용하는 모든 PC 사용자의 비율 추정치를 의미한다. 넷 애플리케이션은 클라이언트 웹 사이트에 접속하는 웹 브라우저로 사용자들이 쓰는 기기 종류를 구분한다.

윈도우 10의 전월 대비 점유율은 11월의 1/3인 2%에 그쳤다. 그러나 0%나 마이너스 성장률이었던 앞선 2개월보다는 나은 성적이다. 9~10월의 이러한 부진은 마이크로소프트가 제시한 1년 간의 무료 업그레이드 기간이 끝난 뒤 발생했다.

다른 조사 기관도 비슷한 집계 결과를 냈다. 예를 들어 스탯카운터는 지난해 11월 윈도우 사용자 점유율(사용자와 기기가 아닌 활동을 측정)이 27.2%라고 밝혔다. 넷 애플리케이션처럼 스탯카운터 역시 전월 대비 성장률이 6%에서 4%로 하락했다는 점을 들어 전 세계적 점유율 성장이 둔화되고 있음을 나타냈다.

그러나 미국 내 윈도우 10 점유율만큼은 꾸준히 성장했다.

윈도우 10은 조사 업체 DAP(Digital Analytics Program)가 추적한 웹 사이트 방문자 운영체제에서 전체의 1/3 이상을 차지했다. DAP는 미국 정부 기관이 사용하는 400개 도메인 방문자 트래픽을 분석하며, 이들 방문자 대다수가 미국 사용자들이다.

DAP는 12월 윈도우 제품 중 윈도우 10 점유율이 35.8%에 달했다고 밝혔다. 전월인 11월 34.4%보다도 상승한 기록이다. DAP는 11월도 전월보다 1.4% 점유율이 올랐다고 발표했다.

미국은 윈도우 10이 2015년 중반에 출시된 이후부터 꾸준한 점유율 증가세를 보여온 국가였다. 기존 윈도우 에디션의 미국 내 점유율도 전 세계 점유율보다 1/4~1/3가량 높았다. 마이크로소프트 제품, 특히 윈도우 제품은 언제나 본 고장에서의 강세가 뚜렷했기 때문에 놀라운 일은 아니며, 이번에도 다른 지역보다 새 운영체제가 빠르게 자리잡은 모습을 보였다.

윈도우 10의 전월 대비 성장률. 12월 수치는 마이너스를 기록하지는 않았지만, 11월 성장률에 비하면 급격히 하락했다.

그러나 무료 업그레이드 기간이 1년이나 있었음에도 윈도우 10의 점유율은 2009년 윈도우 7의 상승세에 미치지 못했다. 윈도우 7은 12월 기준으로 모든 윈도우 제품 중 53%를 차지했다. 출시된 지 17개월이 지난 윈도우 10의 전 세계 점유율은 26.6%이며, 전 세계 윈도우 7 점유율인 27%에 약간 미달했다. editor@itrworld.co.kr  

2017.01.05

"10억은커녕..." 윈도우 10 2016년 초라한 성적표

Gregg Keizer | Computerworld
12월 윈도우 10의 전 세계 점유율이 잠시 주춤했다. 윈도우 10은 윈도우 제품 중 1/4 이상을 차지하는 성과를 내는 정도로 2016년을 마무리했다.

미국의 윈도우 10은 조금씩 성장을 거듭해 지난해 말 전체 PC의 1/3 비중을 차지하는 운영체제로 자리잡았다. 조사기관 넷 애플리케이션의 분석에 따르면, 윈도우 10 사용자 점유율은 지난달 0.6% 증가해 모든 PC 중 24.4%를 차지했다. 전체 윈도우 PC 중에서는 26.6%를 점유했는데, 이 차이는 모든 PC 중 윈도우 PC가 약 92%를 차지하기 때문이었다.

사용자 점유율은 특정 운영체제를 설치한 기기를 사용하는 모든 PC 사용자의 비율 추정치를 의미한다. 넷 애플리케이션은 클라이언트 웹 사이트에 접속하는 웹 브라우저로 사용자들이 쓰는 기기 종류를 구분한다.

윈도우 10의 전월 대비 점유율은 11월의 1/3인 2%에 그쳤다. 그러나 0%나 마이너스 성장률이었던 앞선 2개월보다는 나은 성적이다. 9~10월의 이러한 부진은 마이크로소프트가 제시한 1년 간의 무료 업그레이드 기간이 끝난 뒤 발생했다.

다른 조사 기관도 비슷한 집계 결과를 냈다. 예를 들어 스탯카운터는 지난해 11월 윈도우 사용자 점유율(사용자와 기기가 아닌 활동을 측정)이 27.2%라고 밝혔다. 넷 애플리케이션처럼 스탯카운터 역시 전월 대비 성장률이 6%에서 4%로 하락했다는 점을 들어 전 세계적 점유율 성장이 둔화되고 있음을 나타냈다.

그러나 미국 내 윈도우 10 점유율만큼은 꾸준히 성장했다.

윈도우 10은 조사 업체 DAP(Digital Analytics Program)가 추적한 웹 사이트 방문자 운영체제에서 전체의 1/3 이상을 차지했다. DAP는 미국 정부 기관이 사용하는 400개 도메인 방문자 트래픽을 분석하며, 이들 방문자 대다수가 미국 사용자들이다.

DAP는 12월 윈도우 제품 중 윈도우 10 점유율이 35.8%에 달했다고 밝혔다. 전월인 11월 34.4%보다도 상승한 기록이다. DAP는 11월도 전월보다 1.4% 점유율이 올랐다고 발표했다.

미국은 윈도우 10이 2015년 중반에 출시된 이후부터 꾸준한 점유율 증가세를 보여온 국가였다. 기존 윈도우 에디션의 미국 내 점유율도 전 세계 점유율보다 1/4~1/3가량 높았다. 마이크로소프트 제품, 특히 윈도우 제품은 언제나 본 고장에서의 강세가 뚜렷했기 때문에 놀라운 일은 아니며, 이번에도 다른 지역보다 새 운영체제가 빠르게 자리잡은 모습을 보였다.

윈도우 10의 전월 대비 성장률. 12월 수치는 마이너스를 기록하지는 않았지만, 11월 성장률에 비하면 급격히 하락했다.

그러나 무료 업그레이드 기간이 1년이나 있었음에도 윈도우 10의 점유율은 2009년 윈도우 7의 상승세에 미치지 못했다. 윈도우 7은 12월 기준으로 모든 윈도우 제품 중 53%를 차지했다. 출시된 지 17개월이 지난 윈도우 10의 전 세계 점유율은 26.6%이며, 전 세계 윈도우 7 점유율인 27%에 약간 미달했다. editor@itr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