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09

애플의 ‘타임 플라이’ 이벤트에서 아이폰을 대신할 신제품은?

Michael Simon | Macworld
우리가 하나 확신했던 것이 있다면, 매년 9월 이벤트에서 차세대 아이폰이 공개된다는 점이다. 하지만 올해는 아니다. 블룸버그는 팬데믹으로 인해 연례 아이폰 이벤트가 10월로 연기된다고 보도했다. 

그렇다고 9월 행사가 없어지는 것도 아니다. 애플은 9월 15일 ‘타임 플라이(Time Flies)’ 행사를 개최한다는 초대장을 공개했다. 이 행사에서 아이폰이 등장하지 않는다면, 어떤 제품이 선을 보일까? 
 

애플 워치 시리즈 6

어딘가에 배팅을 해야 한다면 애플 워치에 올인하겠다. 꼭 ‘타임 플라이’라는 슬로건 때문이 아니더라도 애플 워치는 9월 행사에 등장하기에 적합한 제품이다. 2015년부터 아이폰과 함께 9월에 공개됐는데, 이제는 아이폰 없이 행사의 주인공이 될 만큼 성장했다.

올해는 혈중산소농도 센서, 후면 추적, 그리고 페이스 공유 및 손 씻기 감지 같은 워치OS 7의 신기능을 지원하는 새로운 모델이 등장할 전망이다. 디자인은 시리즈 5와 매우 유사하며, 40mm와 44mm 크기로 나온다.
 
ⓒ APPLE


애플 워치 ‘라이트’

최근 블룸버그의 보도에 따르면, 애플이 현재의 199달러짜리 시리즈 3을 대체할 새로운 애플 워치를 출시할 전망이다. 이 모델의 디자인은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구형 38mm, 42mm 디자인에 디스플레이와 프로세서를 업그레이드한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블룸버그는 이 제품이 230달러의 핏빗 버사 3(Fitbit Versa 3) 같은 저렴한 피트니스 디바이스와 직접 경쟁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이패드 에어

애플의 아이패드 에어는 2019년 3월 이후 업데이트되지 않았지만, 최근에 큰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블룸버그의 보도에 따르면, 신형 아이패드 에어는 2018년의 아이패드 프로처럼 베젤이 얇고 홈 버튼이 없으며, USB-C 포트가 있는 디자인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애플은 처음으로 전원 버튼 안에 지문 센서를 넣고, 페이스ID는 프로 모델 전용으로 둘 것으로 보인다.

원래 아이패드는 애플 워치와 함께 공개되진 않았지만, 올해는 다르다. 맥(Mac) 이벤트가 애플 실리콘 전환에 집중되어 있어서 아이패드 에어가 애플 워치나 다른 소비자용 제품과 함께 공개되는 것이 어색하지 않다.
 
신형 아이패드 에어는 아이패드 프로 스타일일 것으로 기대된다. ⓒ DUANRUI


에어팟 스튜디오

애플이 헤드폰을 개발 중이라는 이야기는 오랫동안 있었는데, 마침내 이번 9월 행사에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된다. 노이즈 캔슬링과 ‘시리야’ 지원, 헤드폰이 귀에 잘 착용 되었는지 감지하는 기능을 갖추고, 레트로 스타일의 귀를 덮고 회전하는 이어컵(ear cup)에 메탈 암(arm)으로 헤어밴드와 연결된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패드와 이어컵이 자석으로 연결되어 쉽게 교체 가능하다. 

에어팟 스튜디오는 아이폰만의 액세서리가 아니다. 애플 워치와 아이패드 사용자도 에어팟 스튜디오를 사용할 수 있다. 따라서, 아이폰이 없는 행사에서 등장해도 어색할 것 없다.


애플 태그

오랫동안 소문으로만 존재했던 것 중에는 블루투스로 물건의 위치를 추적하는 애플 태그(Apple Tags)가 있다. 신형 아이폰의 U1 울트라와이드밴드 칩을 활용해 애플 디바이스 사이의 거리 데이터를 측정해 물건의 위치를 찾는 제품이다. 

애플 태그는 애플이 만드는 제품인만큼, 언제 출시되어도 이상하지 않다. 하지만 U1 칩을 내장한 애플 워치 및 아이패드 에어와 함께 공개된다면, 더욱 어울릴 것이다. 


홈팟 미니

홈팟은 최근 몇 년 사이 애플의 최대 ‘실수’로 여겨지곤 한다. 하지만 소문에 따르면, 애플은 아직 포기하지 않았다. 스피커가 적게 들어가고 가격을 낮춘 더 작은 홈팟의 등장이 기대된다.
 
ⓒ IDG

홈팟은 2017년 출시된 이후 업데이트되지 않았으며, 많은 소비자가 ‘품질’보다는 ‘저렴한’ 스마트 스피커에 더 관심이 있는 것이 분명하다. 에어팟 스튜디오와 홈팟 미니가 함께 선보이는 것도 나쁘지 않다.
 

iOS 14와 아이패드OS 14

 
ⓒ IDG

코로나19는 애플의 iOS 개발에 영향을 미치지 않고 있다. 베타는 제시간에 공개되고 있고 개발도 계획에 따라 진행 중이다. 애플은 iOS 14의 정식 배포를 ‘가을’로만 이야기했는데, 보통은 신형 아이폰이 출시되기 며칠 전에 배포된다. 하지만 아이폰 출시가 늦춰진 만큼 iOS를 아이폰과 별도로 정식 배포할 가능성이 있다. editor@itworld.co.kr
 


2020.09.09

애플의 ‘타임 플라이’ 이벤트에서 아이폰을 대신할 신제품은?

Michael Simon | Macworld
우리가 하나 확신했던 것이 있다면, 매년 9월 이벤트에서 차세대 아이폰이 공개된다는 점이다. 하지만 올해는 아니다. 블룸버그는 팬데믹으로 인해 연례 아이폰 이벤트가 10월로 연기된다고 보도했다. 

그렇다고 9월 행사가 없어지는 것도 아니다. 애플은 9월 15일 ‘타임 플라이(Time Flies)’ 행사를 개최한다는 초대장을 공개했다. 이 행사에서 아이폰이 등장하지 않는다면, 어떤 제품이 선을 보일까? 
 

애플 워치 시리즈 6

어딘가에 배팅을 해야 한다면 애플 워치에 올인하겠다. 꼭 ‘타임 플라이’라는 슬로건 때문이 아니더라도 애플 워치는 9월 행사에 등장하기에 적합한 제품이다. 2015년부터 아이폰과 함께 9월에 공개됐는데, 이제는 아이폰 없이 행사의 주인공이 될 만큼 성장했다.

올해는 혈중산소농도 센서, 후면 추적, 그리고 페이스 공유 및 손 씻기 감지 같은 워치OS 7의 신기능을 지원하는 새로운 모델이 등장할 전망이다. 디자인은 시리즈 5와 매우 유사하며, 40mm와 44mm 크기로 나온다.
 
ⓒ APPLE


애플 워치 ‘라이트’

최근 블룸버그의 보도에 따르면, 애플이 현재의 199달러짜리 시리즈 3을 대체할 새로운 애플 워치를 출시할 전망이다. 이 모델의 디자인은 아직 확실하지 않지만, 구형 38mm, 42mm 디자인에 디스플레이와 프로세서를 업그레이드한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블룸버그는 이 제품이 230달러의 핏빗 버사 3(Fitbit Versa 3) 같은 저렴한 피트니스 디바이스와 직접 경쟁하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아이패드 에어

애플의 아이패드 에어는 2019년 3월 이후 업데이트되지 않았지만, 최근에 큰 변화가 감지되고 있다. 블룸버그의 보도에 따르면, 신형 아이패드 에어는 2018년의 아이패드 프로처럼 베젤이 얇고 홈 버튼이 없으며, USB-C 포트가 있는 디자인일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애플은 처음으로 전원 버튼 안에 지문 센서를 넣고, 페이스ID는 프로 모델 전용으로 둘 것으로 보인다.

원래 아이패드는 애플 워치와 함께 공개되진 않았지만, 올해는 다르다. 맥(Mac) 이벤트가 애플 실리콘 전환에 집중되어 있어서 아이패드 에어가 애플 워치나 다른 소비자용 제품과 함께 공개되는 것이 어색하지 않다.
 
신형 아이패드 에어는 아이패드 프로 스타일일 것으로 기대된다. ⓒ DUANRUI


에어팟 스튜디오

애플이 헤드폰을 개발 중이라는 이야기는 오랫동안 있었는데, 마침내 이번 9월 행사에서 모습을 드러낼 것으로 기대된다. 노이즈 캔슬링과 ‘시리야’ 지원, 헤드폰이 귀에 잘 착용 되었는지 감지하는 기능을 갖추고, 레트로 스타일의 귀를 덮고 회전하는 이어컵(ear cup)에 메탈 암(arm)으로 헤어밴드와 연결된다. 블룸버그에 따르면, 패드와 이어컵이 자석으로 연결되어 쉽게 교체 가능하다. 

에어팟 스튜디오는 아이폰만의 액세서리가 아니다. 애플 워치와 아이패드 사용자도 에어팟 스튜디오를 사용할 수 있다. 따라서, 아이폰이 없는 행사에서 등장해도 어색할 것 없다.


애플 태그

오랫동안 소문으로만 존재했던 것 중에는 블루투스로 물건의 위치를 추적하는 애플 태그(Apple Tags)가 있다. 신형 아이폰의 U1 울트라와이드밴드 칩을 활용해 애플 디바이스 사이의 거리 데이터를 측정해 물건의 위치를 찾는 제품이다. 

애플 태그는 애플이 만드는 제품인만큼, 언제 출시되어도 이상하지 않다. 하지만 U1 칩을 내장한 애플 워치 및 아이패드 에어와 함께 공개된다면, 더욱 어울릴 것이다. 


홈팟 미니

홈팟은 최근 몇 년 사이 애플의 최대 ‘실수’로 여겨지곤 한다. 하지만 소문에 따르면, 애플은 아직 포기하지 않았다. 스피커가 적게 들어가고 가격을 낮춘 더 작은 홈팟의 등장이 기대된다.
 
ⓒ IDG

홈팟은 2017년 출시된 이후 업데이트되지 않았으며, 많은 소비자가 ‘품질’보다는 ‘저렴한’ 스마트 스피커에 더 관심이 있는 것이 분명하다. 에어팟 스튜디오와 홈팟 미니가 함께 선보이는 것도 나쁘지 않다.
 

iOS 14와 아이패드OS 14

 
ⓒ IDG

코로나19는 애플의 iOS 개발에 영향을 미치지 않고 있다. 베타는 제시간에 공개되고 있고 개발도 계획에 따라 진행 중이다. 애플은 iOS 14의 정식 배포를 ‘가을’로만 이야기했는데, 보통은 신형 아이폰이 출시되기 며칠 전에 배포된다. 하지만 아이폰 출시가 늦춰진 만큼 iOS를 아이폰과 별도로 정식 배포할 가능성이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