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06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 신규 업데이트 “클라우드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로의 전환 지원”

편집부 | ITWorld
오라클이 데이터베이스를 쉽고 편리하게 클라우드로 전환하고 복잡한 하이브리드 환경 관리를 간소화하는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Oracle Enterprise Manager)’의 기능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 업데이트에는 클라우드로의 데이터 마이그레이션 자동화 및 하이브리드 IT 환경에 대한 가시성과 관리 편의성을 제공하기 위한 단일 대시보드 기능이 포함돼 있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데이터 마이그레이션 자동화 기능은 유연성과 편의성을 기반으로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 과정을 간소화 및 가속화한다. 대부분의 기업 고객은 다수의 데이터베이스를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과정에 장시간을 소요하기 때문에, 데이터 마이그레이션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단축할 수 있는 솔루션 도입이 특히 중요하다.

오라클 소프트웨어 개발 수석 부사장인 윔 코케얼츠는 “클라우드 전환 과정에서 기업은 복잡하고, 시간이 많이 소요되며, 수작업을 요구하는 다양한 오류에 직면하게 된다”며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고도로 자동화된 데이터 이관을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당면한 문제를 해결하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의 수월한 관리를 위한 단일 대시보드를 제공한다”라고 밝혔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기업이 하이브리드 데이터베이스 환경을 보다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지능형 애널리틱스 ▲종합적인 라이프사이클 자동화와 제어 ▲유연성과 안정성 영역에서 향상된 기능을 제공한다. 

엑사데이터 웨어하우스(Exadata Warehouse)가 제공하는 새로운 지능형 분석은 머신러닝(ML)을 활용한 분석 및 예측 기능을 기반으로 온프레미스 또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와 엑사데이터의 성능과 자원 활용률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버전의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Autonomous Database)와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Exadata Cloud Service)를 포함한 오라클 최신 기술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함으로써 하이브리드 환경 전반의 가시성을 높인다.

데이터베이스의 생성, 패치, 업그레이드, 복제 등의 라이프사이클 관리 및 데이터베이스 구성 환경에 대한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기업은 손쉽게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와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입하고 보안 상태를 개선할 수 있다.

오라클이 새롭게 공개한 보안 관제에는 모든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에 대한 암호화(Transparent Data Encryption), 컴플라이언스 모니터링, 권한 기반의 온프레미스 시스템 접근 제어 및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18c 및 19c를 위한 신규 보안 기준 등이 포함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그라파나(Grafana) 플러그인을 통한 온디맨드 대시보드 구성을 지원하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접근할 수 있다.

오라클은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구축과 접근을 위한 선택지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데이터베이스 관리자는 가용성을 향상하는 오라클 모범 사례를 기반으로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OCI)위에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를 구축하고, 클라우드 환경의 혜택을 누림과 동시에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오라클은 지난 1월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가 오라클 12c벤치마크 v2.1.0, 레벨 1-RDBMS에 포함된 모범 사례 표준에 부합하도록 오라클 데이터베이스가 설정돼 있는지를 진단하는 인터넷 보안센터 벤치마크(Center for Internet Security Benchmarks)의 인증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를 활용하면 기업의 주요 자산을 인터넷 보안 센터 벤치마크(CIS Benchmark) 표준에 맞게 구성할 수 있게 된다. editor@itworld.co.kr


2020.02.06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 신규 업데이트 “클라우드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로의 전환 지원”

편집부 | ITWorld
오라클이 데이터베이스를 쉽고 편리하게 클라우드로 전환하고 복잡한 하이브리드 환경 관리를 간소화하는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Oracle Enterprise Manager)’의 기능 업데이트를 발표했다. 

이번 업데이트에는 클라우드로의 데이터 마이그레이션 자동화 및 하이브리드 IT 환경에 대한 가시성과 관리 편의성을 제공하기 위한 단일 대시보드 기능이 포함돼 있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데이터 마이그레이션 자동화 기능은 유연성과 편의성을 기반으로 기업의 클라우드 전환 과정을 간소화 및 가속화한다. 대부분의 기업 고객은 다수의 데이터베이스를 클라우드로 이전하는 과정에 장시간을 소요하기 때문에, 데이터 마이그레이션에 소요되는 시간과 비용을 단축할 수 있는 솔루션 도입이 특히 중요하다.

오라클 소프트웨어 개발 수석 부사장인 윔 코케얼츠는 “클라우드 전환 과정에서 기업은 복잡하고, 시간이 많이 소요되며, 수작업을 요구하는 다양한 오류에 직면하게 된다”며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고도로 자동화된 데이터 이관을 지원함으로써 기업이 당면한 문제를 해결하고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환경의 수월한 관리를 위한 단일 대시보드를 제공한다”라고 밝혔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기업이 하이브리드 데이터베이스 환경을 보다 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지능형 애널리틱스 ▲종합적인 라이프사이클 자동화와 제어 ▲유연성과 안정성 영역에서 향상된 기능을 제공한다. 

엑사데이터 웨어하우스(Exadata Warehouse)가 제공하는 새로운 지능형 분석은 머신러닝(ML)을 활용한 분석 및 예측 기능을 기반으로 온프레미스 또는 클라우드 환경에서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와 엑사데이터의 성능과 자원 활용률을 높인다. 뿐만 아니라, 새로운 버전의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는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Autonomous Database)와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Exadata Cloud Service)를 포함한 오라클 최신 기술을 종합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관리함으로써 하이브리드 환경 전반의 가시성을 높인다.

데이터베이스의 생성, 패치, 업그레이드, 복제 등의 라이프사이클 관리 및 데이터베이스 구성 환경에 대한 주기적인 점검을 통해 기업은 손쉽게 자율운영 데이터베이스와 엑사데이터 클라우드 서비스를 도입하고 보안 상태를 개선할 수 있다.

오라클이 새롭게 공개한 보안 관제에는 모든 오라클 데이터베이스에 대한 암호화(Transparent Data Encryption), 컴플라이언스 모니터링, 권한 기반의 온프레미스 시스템 접근 제어 및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18c 및 19c를 위한 신규 보안 기준 등이 포함되어 있다. 뿐만 아니라 그라파나(Grafana) 플러그인을 통한 온디맨드 대시보드 구성을 지원하며,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접근할 수 있다.

오라클은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구축과 접근을 위한 선택지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 데이터베이스 관리자는 가용성을 향상하는 오라클 모범 사례를 기반으로 오라클 클라우드 인프라스트럭처(OCI)위에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를 구축하고, 클라우드 환경의 혜택을 누림과 동시에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의 기능을 활용할 수 있게 되었다.

뿐만 아니라, 오라클은 지난 1월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가 오라클 12c벤치마크 v2.1.0, 레벨 1-RDBMS에 포함된 모범 사례 표준에 부합하도록 오라클 데이터베이스가 설정돼 있는지를 진단하는 인터넷 보안센터 벤치마크(Center for Internet Security Benchmarks)의 인증을 받았다고 발표했다. 오라클 엔터프라이즈 매니저를 활용하면 기업의 주요 자산을 인터넷 보안 센터 벤치마크(CIS Benchmark) 표준에 맞게 구성할 수 있게 된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