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1.19

푸른밤, 출퇴근 관리 ‘알밤’ 오픈 API 전면 공개

편집부 | ITWorld
출퇴근 관리 테크 전문 기업인 푸른밤은 자사 기술을 오픈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형태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푸른밤이 자사 기술을 오픈 API 형태로 제공함에 따라, ▲출퇴근 시간 기록 ▲직원별 총 근무시간 확인 ▲연장 근무 사전 승인 ▲자동 급여계산 등 직원 근태관리와 급여계산 로직이 필요한 기업 및 개발자라면 이제 별도의 요청 절차 없이 누구나 원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



푸른밤은 2014년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 비콘(Beacon)을 이용해 출퇴근 시간을 기록하는 모바일 출퇴근기록기 ‘알밤’을 개발했다. 알밤은 ▲근무 스케줄 관리 ▲자동 급여계산 ▲직원 채용하기 등 인사관리 전 영역에서 활용된다. 

서비스 초기에는 카페나 음식점 등 자영업 매장에서 아르바이트생 출퇴근 관리와 자동 급여 계산을 위해 알밤을 이용하는 사례가 많았으나, 지난해부터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자 효율적인 근무시간 관리를 위한 솔루션으로 알밤을 도입하는 법인 기업이 늘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이에 푸른밤은 기업들이 자사에 적합한 인사관리 시스템을 직접 개발할 수 있도록 정확한 출퇴근 시간 기록과 부정 출퇴근 기록 방지, 급여계산 자동화 등 푸른밤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검증된 기술을 오픈 API 형태로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푸른밤 김진용 대표는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과 워라밸 인식 확산 등으로 인해 기존과 다른 혁신적인 인사관리 시스템이 필요한 시기”라며, “알밤의 검증된 출퇴근 시간 기록 기술 로직을 이용한 다양하고 창의적인 서비스와 앱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9.11.19

푸른밤, 출퇴근 관리 ‘알밤’ 오픈 API 전면 공개

편집부 | ITWorld
출퇴근 관리 테크 전문 기업인 푸른밤은 자사 기술을 오픈 API(Application Programming Interface) 형태로 공개한다고 밝혔다.

푸른밤이 자사 기술을 오픈 API 형태로 제공함에 따라, ▲출퇴근 시간 기록 ▲직원별 총 근무시간 확인 ▲연장 근무 사전 승인 ▲자동 급여계산 등 직원 근태관리와 급여계산 로직이 필요한 기업 및 개발자라면 이제 별도의 요청 절차 없이 누구나 원하는 프로그램을 개발할 수 있게 됐다.



푸른밤은 2014년 근거리 무선통신 기술 비콘(Beacon)을 이용해 출퇴근 시간을 기록하는 모바일 출퇴근기록기 ‘알밤’을 개발했다. 알밤은 ▲근무 스케줄 관리 ▲자동 급여계산 ▲직원 채용하기 등 인사관리 전 영역에서 활용된다. 

서비스 초기에는 카페나 음식점 등 자영업 매장에서 아르바이트생 출퇴근 관리와 자동 급여 계산을 위해 알밤을 이용하는 사례가 많았으나, 지난해부터 주 52시간 근무제가 시행되자 효율적인 근무시간 관리를 위한 솔루션으로 알밤을 도입하는 법인 기업이 늘었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이에 푸른밤은 기업들이 자사에 적합한 인사관리 시스템을 직접 개발할 수 있도록 정확한 출퇴근 시간 기록과 부정 출퇴근 기록 방지, 급여계산 자동화 등 푸른밤이 독자적으로 개발한 검증된 기술을 오픈 API 형태로 공개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푸른밤 김진용 대표는 “주 52시간 근무제 도입과 워라밸 인식 확산 등으로 인해 기존과 다른 혁신적인 인사관리 시스템이 필요한 시기”라며, “알밤의 검증된 출퇴근 시간 기록 기술 로직을 이용한 다양하고 창의적인 서비스와 앱이 나오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