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3.06

워크데이, 2019 회계연도 4분기 매출 7억 8,860만 달러 기록...지난해 비해 35.4% 증가

편집부 |
기업용 재무, 인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분야 전문 업체인 워크데이가 기업 고객들을 대거 확보하며 지난해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워크데이는 2019 회계연도 4분기 동안 7억 8,860만 달러의 매출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4%의 성장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기업들이 워크데이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 방식으로 사용하는 ‘구독 매출’은 6억 7,350만 달러를 기록해 37.5%의 고성장을 기록했다.

아울러 워크데이의 2019년 회계연도 연간 실적은 매출 28억 2,000만 달러로, 2018년 대비 31.7% 증가했다. 이 기간, 영업 손실은 4억 6,330만 달러(매출의 16.4%)를 기록했다. 2018년 회계연도의 경우 3억 320만 달러로 매출의 14.1%였다.

비일반회계기준(Non-GAAP)에 따른 2019년 영업 이익은 2억 9,130만 달러(매출의 10.3%)를 기록했다. 2018년의 경우 2억 1,560만 달러(매출의 10.1%)였다.

이 같은 실적 성장은 미국내 유수 기업고객들을 확보했기 때문이라고 워크데이는 분석했다. 실제로 워크데이의 재무관리(Workday Financial Management) 애플리케이션은 알리나 헬스, 배너 헬스, 라이더 트럭 등이 도입했다.

또, 워크데이 인사자원관리(HCM) 애플리케이션은 캐터필러, 스미토모화학, 윈드햄 데스티네이션 등이 구축했다.

워크데이 공동 창업자 겸 CEO인 아닐 부스리는 “우리는 2019년 회계연도를 준수한 실적으로 마무리했다”며, “특히 지난 4분기에 워크데이 재무 관리는 역대 가장 좋은 실적을 기록했을 뿐 아니라 포춘 50대 기업의 절반, 그리고 포춘 500대 기업의 약 40%를 고객으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19.03.06

워크데이, 2019 회계연도 4분기 매출 7억 8,860만 달러 기록...지난해 비해 35.4% 증가

편집부 |
기업용 재무, 인사 클라우드 애플리케이션 분야 전문 업체인 워크데이가 기업 고객들을 대거 확보하며 지난해 큰 폭의 성장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워크데이는 2019 회계연도 4분기 동안 7억 8,860만 달러의 매출을 기록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35.4%의 성장을 기록했다. 이 가운데 기업들이 워크데이 애플리케이션을 클라우드 방식으로 사용하는 ‘구독 매출’은 6억 7,350만 달러를 기록해 37.5%의 고성장을 기록했다.

아울러 워크데이의 2019년 회계연도 연간 실적은 매출 28억 2,000만 달러로, 2018년 대비 31.7% 증가했다. 이 기간, 영업 손실은 4억 6,330만 달러(매출의 16.4%)를 기록했다. 2018년 회계연도의 경우 3억 320만 달러로 매출의 14.1%였다.

비일반회계기준(Non-GAAP)에 따른 2019년 영업 이익은 2억 9,130만 달러(매출의 10.3%)를 기록했다. 2018년의 경우 2억 1,560만 달러(매출의 10.1%)였다.

이 같은 실적 성장은 미국내 유수 기업고객들을 확보했기 때문이라고 워크데이는 분석했다. 실제로 워크데이의 재무관리(Workday Financial Management) 애플리케이션은 알리나 헬스, 배너 헬스, 라이더 트럭 등이 도입했다.

또, 워크데이 인사자원관리(HCM) 애플리케이션은 캐터필러, 스미토모화학, 윈드햄 데스티네이션 등이 구축했다.

워크데이 공동 창업자 겸 CEO인 아닐 부스리는 “우리는 2019년 회계연도를 준수한 실적으로 마무리했다”며, “특히 지난 4분기에 워크데이 재무 관리는 역대 가장 좋은 실적을 기록했을 뿐 아니라 포춘 50대 기업의 절반, 그리고 포춘 500대 기업의 약 40%를 고객으로 확보했다”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