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17

“코로나19 이후 전세계 게임·식음료·쇼핑 소비는 증가세” 앱스플라이어 발표

편집부 | ITWorld
앱스플라이어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앱 설치 건수와 앱 내 인앱구매를 분석한 결과, 게임, 식음료, 쇼핑 앱 이용이 전세계적으로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앱스플라이어는 코로나19 환자가 대부분 중국 내에 국한돼 있던 1월 1일부터 31일까지와 전세계적으로 환자가 증가하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2월 1일부터 3월 2일까지의 사용량에 대해 분석했다.

그 결과, 우리나라에서 식음료 앱의 설치 건수는 약 39% 증가, 쇼핑 앱의 설치 건수는 약 18% 증가했다. 인앱구매 관점에서는 게임 앱에서는 구매가 약 35% 증가했으며, 식음료 앱에서는 약 12%, 쇼핑 분야 앱에서는 약 4% 정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일본의 경우도 게임 앱 설치 건수가 약 19% 증가해, 식음료 앱과 쇼핑 앱의 인앱 구매 증가는 각각 40%, 28%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코로나19 환자가 많지 않은 인도와 인도네시아의 경우, 각 분야 앱 설치 건수는 많이 증가하지 않았지만 인앱구매는 급증했다. 인도의 경우 식음료 분야 앱의 인앱 구매가 9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앱스플라이어 문유철 지사장은 “앱스플라이어의 강점인 분석 기술과 데이터를 통해 조사한 결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앱 시장도 다른 시장과 마찬가지로 큰 영향을 받고 있다”며, “과거 전염병 확산시의 경험적 교훈으로는 소비산업이 가장 큰 타격을 입지만 동시에 가장 빠른 회복세를 보이기도 해서, 발 빠르게 대응하는 곳들은 위기임에도 불구하고 좋은 성과를 올렸다”라고 말했다.

앱스플라이어는 특히, 단기간에 설치 건수와 이용자가 급증한 앱의 경우 모바일 프로드(사기 행위)의 표적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모바일 앱 시장이 성장하며 이를 기반으로 한 프로드 또한 성행하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모바일 앱 프로드는 연간 10억 달러(약 1조 2,000억 원)에 달하는 규모로 거행되고 있다.

앱스플라이어는 현재 나이키, 로블록스, 모장(마인크래프트), 블리자드, 알리바바, 이베이, 캡콤, 텐센트를 포함한 1만 2,000여 개 글로벌 브랜드에 서비스를 제공하며 페이스북, 구글, 틱톡, 라인, 네이버, 카카오, 세일즈포스, 어도비, 오라클 등 6,000여 파트너와 연동한 모바일 비즈니스 플랫폼이다. editor@itworld.co.kr


2020.03.17

“코로나19 이후 전세계 게임·식음료·쇼핑 소비는 증가세” 앱스플라이어 발표

편집부 | ITWorld
앱스플라이어가 코로나19 사태 이후 앱 설치 건수와 앱 내 인앱구매를 분석한 결과, 게임, 식음료, 쇼핑 앱 이용이 전세계적으로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앱스플라이어는 코로나19 환자가 대부분 중국 내에 국한돼 있던 1월 1일부터 31일까지와 전세계적으로 환자가 증가하고, 재택근무 등의 조치가 본격적으로 시작된 2월 1일부터 3월 2일까지의 사용량에 대해 분석했다.

그 결과, 우리나라에서 식음료 앱의 설치 건수는 약 39% 증가, 쇼핑 앱의 설치 건수는 약 18% 증가했다. 인앱구매 관점에서는 게임 앱에서는 구매가 약 35% 증가했으며, 식음료 앱에서는 약 12%, 쇼핑 분야 앱에서는 약 4% 정도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확진자가 급증하고 있는 일본의 경우도 게임 앱 설치 건수가 약 19% 증가해, 식음료 앱과 쇼핑 앱의 인앱 구매 증가는 각각 40%, 28%에 달하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코로나19 환자가 많지 않은 인도와 인도네시아의 경우, 각 분야 앱 설치 건수는 많이 증가하지 않았지만 인앱구매는 급증했다. 인도의 경우 식음료 분야 앱의 인앱 구매가 9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앱스플라이어 문유철 지사장은 “앱스플라이어의 강점인 분석 기술과 데이터를 통해 조사한 결과,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앱 시장도 다른 시장과 마찬가지로 큰 영향을 받고 있다”며, “과거 전염병 확산시의 경험적 교훈으로는 소비산업이 가장 큰 타격을 입지만 동시에 가장 빠른 회복세를 보이기도 해서, 발 빠르게 대응하는 곳들은 위기임에도 불구하고 좋은 성과를 올렸다”라고 말했다.

앱스플라이어는 특히, 단기간에 설치 건수와 이용자가 급증한 앱의 경우 모바일 프로드(사기 행위)의 표적이 될 수 있기 때문에 주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모바일 앱 시장이 성장하며 이를 기반으로 한 프로드 또한 성행하고 있다. 아시아태평양 지역 내 모바일 앱 프로드는 연간 10억 달러(약 1조 2,000억 원)에 달하는 규모로 거행되고 있다.

앱스플라이어는 현재 나이키, 로블록스, 모장(마인크래프트), 블리자드, 알리바바, 이베이, 캡콤, 텐센트를 포함한 1만 2,000여 개 글로벌 브랜드에 서비스를 제공하며 페이스북, 구글, 틱톡, 라인, 네이버, 카카오, 세일즈포스, 어도비, 오라클 등 6,000여 파트너와 연동한 모바일 비즈니스 플랫폼이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