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29

엔비디아,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용 ‘쿼드로 RTX GPU’ 공개

편집부 | ITWorld
엔비디아(www.nvidia.co.kr)는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컴퓨텍스 2019’에서 델, HP 및 레노버가 새롭게 선보이는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에 탑재될 ‘쿼드로(Quadro) GPU’를 공개했다.

튜링(Turing)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하는 쿼드로 GPU는 보다 강력한 성능을 제공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쿼드로 RTX 5000, 4000 및 3000 GPU를 장착한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은 모바일 폼 팩터로 데스크톱 수준의 성능과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전세계 수백만 크리에이티브 전문가 및 디자이너들은 이제 이동중에도 실사 렌더링,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과 같은 최신 기술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아티스트, 디자이너, 건축가 및 엔지니어들은 보통 사무실 보다는 고객이 있는 장소나 이동중에 작업을 하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고품질 동영상 콘텐츠나 복잡한 3D 디자인을 제작하거나 대규모 아키텍처 데이터 세트를 시각화하는 등 어디에서 어떤 작업을 하든지 간에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유지하고 구현할 수 있는 고성능 컴퓨터가 필요하다.

쿼드로 RTX로 구동되는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은 전문가들이 오토데스크, 어도비, 다쏘시스템, 지멘스, PTC, 카오스 그룹, 앤시스, ESRI, 슐룸베르거 등과 같은 주요 소프트웨어 제공업체의 디자인 혹은 엔지니어링 프로그램으로 작업할 시 최상의 사용자 경험을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는 RTX 기반의 실시간 실사 렌더링, AI 가속, 8K 비디오 편집 및 VR을 최대 16GB의 대용량 GPU 메모리와 결합해 신뢰할 수 있는 시스템 설계로 구현했기 때문이다.

또한,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제품들은 쿼드로 T2000, T1000, P620 및 P520 GPU를 탑재해 전문가들이 다양한 워크로드에 따라 적합한 시스템을 유연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엔지니어, 건축가, 아티스트 및 과학자들은 이미 데스크톱 상에 구현된 엔비디아 RTX 기술로 다양하게 활용하고 있다. 쿼드로 RTX 기반의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이 출시됨에 따라, 이제 전문가들은 장소에 관계없이 어디서든 RTX 기술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다.

건축, 엔지니어링 및 건설업체인 캐논디자인은 첨단 레이 트레이싱과 AI, 그리고 초고속 대용량 GPU 메모리의 조합을 내부 디자인 프로세스에 확대 적용하고 있다.

캐논디자인의 수석 부사장 겸 CTO인 힐다 에스피날은 “RTX 레이 트레이싱 기능을 사용하면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방식으로 공간 시뮬레이션을 위한 사실적 반사가 가능하다”며, “또한, 대형 모델이나 매우 세부적인 모델 모두를 다룰 수 있을 뿐 아니라, 시간을 절약하고 시각적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할 수 있어 실시간 의사결정을 위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9.05.29

엔비디아,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용 ‘쿼드로 RTX GPU’ 공개

편집부 | ITWorld
엔비디아(www.nvidia.co.kr)는 대만 타이베이에서 열린 ‘컴퓨텍스 2019’에서 델, HP 및 레노버가 새롭게 선보이는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에 탑재될 ‘쿼드로(Quadro) GPU’를 공개했다.

튜링(Turing) 아키텍처를 기반으로 하는 쿼드로 GPU는 보다 강력한 성능을 제공한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쿼드로 RTX 5000, 4000 및 3000 GPU를 장착한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은 모바일 폼 팩터로 데스크톱 수준의 성능과 기능을 제공하는 것이 특징이다. 이를 통해, 전세계 수백만 크리에이티브 전문가 및 디자이너들은 이제 이동중에도 실사 렌더링, 인공지능(AI), 가상현실(VR)과 같은 최신 기술을 활용할 수 있게 됐다.



아티스트, 디자이너, 건축가 및 엔지니어들은 보통 사무실 보다는 고객이 있는 장소나 이동중에 작업을 하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고품질 동영상 콘텐츠나 복잡한 3D 디자인을 제작하거나 대규모 아키텍처 데이터 세트를 시각화하는 등 어디에서 어떤 작업을 하든지 간에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유지하고 구현할 수 있는 고성능 컴퓨터가 필요하다.

쿼드로 RTX로 구동되는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은 전문가들이 오토데스크, 어도비, 다쏘시스템, 지멘스, PTC, 카오스 그룹, 앤시스, ESRI, 슐룸베르거 등과 같은 주요 소프트웨어 제공업체의 디자인 혹은 엔지니어링 프로그램으로 작업할 시 최상의 사용자 경험을 얻을 수 있도록 설계됐다. 이는 RTX 기반의 실시간 실사 렌더링, AI 가속, 8K 비디오 편집 및 VR을 최대 16GB의 대용량 GPU 메모리와 결합해 신뢰할 수 있는 시스템 설계로 구현했기 때문이다.

또한,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 제품들은 쿼드로 T2000, T1000, P620 및 P520 GPU를 탑재해 전문가들이 다양한 워크로드에 따라 적합한 시스템을 유연하게 선택할 수 있도록 한다.

엔지니어, 건축가, 아티스트 및 과학자들은 이미 데스크톱 상에 구현된 엔비디아 RTX 기술로 다양하게 활용하고 있다. 쿼드로 RTX 기반의 새로운 모바일 워크스테이션이 출시됨에 따라, 이제 전문가들은 장소에 관계없이 어디서든 RTX 기술의 이점을 활용할 수 있다.

건축, 엔지니어링 및 건설업체인 캐논디자인은 첨단 레이 트레이싱과 AI, 그리고 초고속 대용량 GPU 메모리의 조합을 내부 디자인 프로세스에 확대 적용하고 있다.

캐논디자인의 수석 부사장 겸 CTO인 힐다 에스피날은 “RTX 레이 트레이싱 기능을 사용하면 이전에는 볼 수 없었던 방식으로 공간 시뮬레이션을 위한 사실적 반사가 가능하다”며, “또한, 대형 모델이나 매우 세부적인 모델 모두를 다룰 수 있을 뿐 아니라, 시간을 절약하고 시각적 커뮤니케이션을 강화할 수 있어 실시간 의사결정을 위한 새로운 기회를 창출할 수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