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20

구글 클라우드, 공공부문 등 민감한 데이터 대상 보안 기능 신설 및 확대

Paul Krill | InfoWorld
지난주, 구글이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Google’s Confidential Computing) 제품의 일환인 가상머신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새 보안 기능 2가지를 구글 클라우드에 적용했다.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의 주요 대상은 공공 부문, 의료, 금융 등 보안에 특히 민감한 산업 부문과 규제가 강한 산업이다. 
 
ⓒ Getty Images Bank

컨피덴셜 가상머신의 데이터 보호 기술은 현재 베타 단계이며,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 제품의 데이터 암호화 장기 계획에서 첫 번째로 구체화된 제품이다. 구글에 따르면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린” 데이터 격리와 샌드박스 기술을 통해 AMD 에픽 CPU의 암호화 기술을 제공하고, 하드웨어 수준의 SEV(Secure Encrypted Virtualization) 기능을 강화한다. 현재 가상머신에서 구동되는 모든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의 워크로드는 컨피덴셜 가상머신을 사용할 수 있다.

AWfG(Assured Workloads for Government) 역시 새로 추가되었는데, 미국 내 데이터센터 위치에서 통제된 환경을 구축하고 직원의 접근 관리를 자동으로 강제하는 기능이다. 이 기술은 특히 컴플라이언스 준수 과정에서 데이터를 손상하지 않으면서 정부, 주 정부, 지역 기관이 클라우드 내 핵심 워크로드를 담당하게 지원하는 기능이다. AWfG는 현재 미국 리전에서만 프라이빗 베타 단계로 제공되고 있으며 올 가을쯤 베타 단계로 범위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무료 시험판을 배포하고 있다. editor@itworld.co.kr 


2020.07.20

구글 클라우드, 공공부문 등 민감한 데이터 대상 보안 기능 신설 및 확대

Paul Krill | InfoWorld
지난주, 구글이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Google’s Confidential Computing) 제품의 일환인 가상머신 서비스를 시작하면서 새 보안 기능 2가지를 구글 클라우드에 적용했다.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의 주요 대상은 공공 부문, 의료, 금융 등 보안에 특히 민감한 산업 부문과 규제가 강한 산업이다. 
 
ⓒ Getty Images Bank

컨피덴셜 가상머신의 데이터 보호 기술은 현재 베타 단계이며, 구글 컨피덴셜 컴퓨팅 제품의 데이터 암호화 장기 계획에서 첫 번째로 구체화된 제품이다. 구글에 따르면 “새로운 차원으로 끌어올린” 데이터 격리와 샌드박스 기술을 통해 AMD 에픽 CPU의 암호화 기술을 제공하고, 하드웨어 수준의 SEV(Secure Encrypted Virtualization) 기능을 강화한다. 현재 가상머신에서 구동되는 모든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의 워크로드는 컨피덴셜 가상머신을 사용할 수 있다.

AWfG(Assured Workloads for Government) 역시 새로 추가되었는데, 미국 내 데이터센터 위치에서 통제된 환경을 구축하고 직원의 접근 관리를 자동으로 강제하는 기능이다. 이 기술은 특히 컴플라이언스 준수 과정에서 데이터를 손상하지 않으면서 정부, 주 정부, 지역 기관이 클라우드 내 핵심 워크로드를 담당하게 지원하는 기능이다. AWfG는 현재 미국 리전에서만 프라이빗 베타 단계로 제공되고 있으며 올 가을쯤 베타 단계로 범위를 더욱 확대할 예정이다. 또한,  현재 구글 클라우드 플랫폼 무료 시험판을 배포하고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