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2

레노버, 엣지부터 클라우드까지 아우르는 스마트 인프라 솔루션 추가

편집부 | ITWorld
레노버 데이터센터 그룹(이하 레노버)은 자사의 확장된 IT 인프라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발표했다. 

새롭게 출시된 레노버 씽크애자일(ThinkAgile) MX1021과 씽크시스템 (ThinkSystem) DM7100는 애저(Azure)기반의 엔드투엔드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기업에게 클라우드 계층화(cloud tiering)을 위한 검증된 솔루션을 제공한다.

레노버 캄란 아미니 부사장 겸 총괄 매니저는 “레노버의 기술 아키텍처는 엣지에서 코어,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실시간으로 유의미한 인사이트를 제공할 목적으로 설계되었다”며, “이는 고객이 원하는 목적에 따라 데이터가 가진 잠재력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는 인텔리전스의 새로운 시대를 실현시킬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번 출시를 통해 레노버는 엣지에서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고객이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는 소매, 제조, 운송, 헬스케어 및 기타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레노버 씽크애자일 MX1021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스택 HCI 솔루션을 활용해, 이를 이용하는 기업이 컴퓨팅을 엣지로 이동하고 데이터를 생성된 장소에서 즉각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예를 들어 재고 손실을 절감시키려는 소매 업체의 경우, 관련한 고객 정서 분석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사전에 해결할 수 있다. 또한 제조 과정에서 엣지 서버가 센서 데이터를 수집하여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제조 공장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헬스케어 분야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관련 조직이 씽크애자일 MX1021을 애저 스택 허브(Azure Stack Hub) 및 애저 IoT 허브(Azure IoT Hub)와 결합시킬 시, 의료 데이터를 계층화하고 임상, 고객 및 운영에 관한 분석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씽크시스템 DM7100 올플래시 어레이 및 하이브리드 플래시 엔터프라이즈 급 스토리지 솔루션은 엔드투엔드 NVMe 기술로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을 가속화하는 동시에,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및 기타 퍼블릭 클라우드 공급업체가 제공하는 솔루션에서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통합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능을 제공한다. 

고객은 통합된 애저 클라우드 계층화 기능을 갖춘 올플래시 성능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사내에서 이루어지는 일괄적인 데이터 관리 하에 애저를 활용한 응용 프로그램을 배포 및 적용시킬 수 있다. 또한 이용자는 클라우드 환경 내 기업용 데이터 공간 절약 기능을 통해 데이터 차지 공간을 최대 66%까지 줄일 수 있다.

소매 업체의 경우 올플래시 NVMe 스토리지를 통해 거래율을 개선시키는 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다. 실시간 재고 정보를 관리하거나 전자 상거래의 처리 속도를 높여 고객 배송 시간을 단축하는 등 수집된 데이터를 업무에 활용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NVMe 기술을 도입하면 데이터 분석 속도를 30%까지 향상시킬 수 있어 관련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다.

또 데이터가 폭증하고 실시간으로 이루어지는 의사 결정에 대한 수요가 생기면서, 제조 및 의료 업계에서는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위해 고객으로의 접근 방식을 간소화시키려는 요구가 생겨났다. 이 경우, 보다 빠른 성능과 완벽한 클라우드 통합 기능을 갖춘 DM7100은 클라우드 환경에서 안전하게 데이터 역량을 증대시킨다. 

모든 제품은 레노버 씽크쉴드(ThinkShield)로 보호되며, 사용량에 따라 지불하는 데이터센터인 레노버 트루스케일(Lenovo TruScale)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2020.04.02

레노버, 엣지부터 클라우드까지 아우르는 스마트 인프라 솔루션 추가

편집부 | ITWorld
레노버 데이터센터 그룹(이하 레노버)은 자사의 확장된 IT 인프라 솔루션 포트폴리오를 발표했다. 

새롭게 출시된 레노버 씽크애자일(ThinkAgile) MX1021과 씽크시스템 (ThinkSystem) DM7100는 애저(Azure)기반의 엔드투엔드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하는 기업에게 클라우드 계층화(cloud tiering)을 위한 검증된 솔루션을 제공한다.

레노버 캄란 아미니 부사장 겸 총괄 매니저는 “레노버의 기술 아키텍처는 엣지에서 코어,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실시간으로 유의미한 인사이트를 제공할 목적으로 설계되었다”며, “이는 고객이 원하는 목적에 따라 데이터가 가진 잠재력을 충분히 활용할 수 있는 인텔리전스의 새로운 시대를 실현시킬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번 출시를 통해 레노버는 엣지에서 데이터센터, 클라우드에 이르기까지 고객이 데이터를 활용할 수 있도록 새로운 솔루션을 제공한다. 이는 소매, 제조, 운송, 헬스케어 및 기타 분야에서 다양하게 활용할 수 있다.

레노버 씽크애자일 MX1021은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스택 HCI 솔루션을 활용해, 이를 이용하는 기업이 컴퓨팅을 엣지로 이동하고 데이터를 생성된 장소에서 즉각적으로 이용할 수 있도록 한다.

예를 들어 재고 손실을 절감시키려는 소매 업체의 경우, 관련한 고객 정서 분석 데이터를 실시간으로 파악해 발생할 수 있는 문제를 사전에 해결할 수 있다. 또한 제조 과정에서 엣지 서버가 센서 데이터를 수집하여 실시간 모니터링을 통해 제조 공장의 효율성과 생산성을 높일 수 있다.

헬스케어 분야에서도 활용할 수 있다. 관련 조직이 씽크애자일 MX1021을 애저 스택 허브(Azure Stack Hub) 및 애저 IoT 허브(Azure IoT Hub)와 결합시킬 시, 의료 데이터를 계층화하고 임상, 고객 및 운영에 관한 분석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다.

씽크시스템 DM7100 올플래시 어레이 및 하이브리드 플래시 엔터프라이즈 급 스토리지 솔루션은 엔드투엔드 NVMe 기술로 미션 크리티컬 애플리케이션을 가속화하는 동시에, 마이크로소프트 애저 및 기타 퍼블릭 클라우드 공급업체가 제공하는 솔루션에서 이용할 수 있는 안전한 통합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기능을 제공한다. 

고객은 통합된 애저 클라우드 계층화 기능을 갖춘 올플래시 성능을 제공받을 수 있으며 사내에서 이루어지는 일괄적인 데이터 관리 하에 애저를 활용한 응용 프로그램을 배포 및 적용시킬 수 있다. 또한 이용자는 클라우드 환경 내 기업용 데이터 공간 절약 기능을 통해 데이터 차지 공간을 최대 66%까지 줄일 수 있다.

소매 업체의 경우 올플래시 NVMe 스토리지를 통해 거래율을 개선시키는 효과를 기대해 볼 수 있다. 실시간 재고 정보를 관리하거나 전자 상거래의 처리 속도를 높여 고객 배송 시간을 단축하는 등 수집된 데이터를 업무에 활용시킬 수 있기 때문이다. NVMe 기술을 도입하면 데이터 분석 속도를 30%까지 향상시킬 수 있어 관련 시장에서 경쟁력을 갖출 수 있다.

또 데이터가 폭증하고 실시간으로 이루어지는 의사 결정에 대한 수요가 생기면서, 제조 및 의료 업계에서는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하게 위해 고객으로의 접근 방식을 간소화시키려는 요구가 생겨났다. 이 경우, 보다 빠른 성능과 완벽한 클라우드 통합 기능을 갖춘 DM7100은 클라우드 환경에서 안전하게 데이터 역량을 증대시킨다. 

모든 제품은 레노버 씽크쉴드(ThinkShield)로 보호되며, 사용량에 따라 지불하는 데이터센터인 레노버 트루스케일(Lenovo TruScale)을 통해 이용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