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05.13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DX 센터’ 개소 100일 성과 발표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www.his21.co.kr)이 ‘DX(Digital Transformation) 센터’로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이니셔티브를 가속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 및 클라우드 인프라 전문 기업으로 자리잡았다고 발표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올해 초 고객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최적화된 데이터센터 모델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인 DX 센터를 개소했다. 현재까지 각 산업 분야의 주요 고객사 20여 곳의 200여 명의 고객이 방문해 차세대 데이터센터 구현 및 클라우드 인프라 환경 도입을 위한 상담을 진행했다.

DX 센터는 주요 금융권과 통신 제조 업체를 비롯해 국내 주요 대형 공공기관에서도 방문하는 등 산업 분야 구분없이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현재 상반기 방문 예약이 거의 완료됐으며, 하반기에도 프로모션 등을 통해 고객들이 직접 SDDC를 비롯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제공하는 최신 IT 인프라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방문 신청 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DX 센터에서 클라우드 도입을 고민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자사의 SDDC 솔루션에 대한 데모 및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멀티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의 민첩한 확장, IT 서비스 제공 자동화 및 컴플라이언스의 손쉬운 충족 등 자사만의 차별화된 장점을 효과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특히, 지난해부터 다양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을 위한 컨설팅 및 제품을 공급한 결과, 솔루션 분야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배 이상 증가하는 등 클라우드 사업을 기업의 핵심 비즈니스로 성장시키고 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DX 센터를 통해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 및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다수의 레퍼런스를 확보하면서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정태수 대표이사는 “DX 센터에서는 기업들이 온프레미스 및 클라우드 환경에서 데이터 수집부터 저장, 관리, 처리, 분석 과정을 효율화하고, 보안 요구 사항을 원활히 충족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엔드투엔드 솔루션뿐 아니라, 빅데이터, 컨테이너, 블록체인 어플라이언스 등 당사가 제공하는 최신 IT인프라 기술에 대한 데모를 체험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9.05.13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DX 센터’ 개소 100일 성과 발표

편집부 | ITWorld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www.his21.co.kr)이 ‘DX(Digital Transformation) 센터’로 기업들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이니셔티브를 가속화할 수 있도록 지원하며, SDDC(소프트웨어 정의 데이터 센터) 및 클라우드 인프라 전문 기업으로 자리잡았다고 발표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올해 초 고객이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에 최적화된 데이터센터 모델을 체험할 수 있는 공간인 DX 센터를 개소했다. 현재까지 각 산업 분야의 주요 고객사 20여 곳의 200여 명의 고객이 방문해 차세대 데이터센터 구현 및 클라우드 인프라 환경 도입을 위한 상담을 진행했다.

DX 센터는 주요 금융권과 통신 제조 업체를 비롯해 국내 주요 대형 공공기관에서도 방문하는 등 산업 분야 구분없이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현재 상반기 방문 예약이 거의 완료됐으며, 하반기에도 프로모션 등을 통해 고객들이 직접 SDDC를 비롯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이 제공하는 최신 IT 인프라 기술을 체험할 수 있도록 방문 신청 접수를 진행할 예정이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DX 센터에서 클라우드 도입을 고민하는 고객들을 대상으로 자사의 SDDC 솔루션에 대한 데모 및 컨설팅을 제공함으로써, 멀티 및 하이브리드 클라우드로의 민첩한 확장, IT 서비스 제공 자동화 및 컴플라이언스의 손쉬운 충족 등 자사만의 차별화된 장점을 효과적으로 보여주고 있다.

특히, 지난해부터 다양한 기업들을 대상으로 클라우드 인프라 도입을 위한 컨설팅 및 제품을 공급한 결과, 솔루션 분야 매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5배 이상 증가하는 등 클라우드 사업을 기업의 핵심 비즈니스로 성장시키고 있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은 DX 센터를 통해 하이퍼 컨버지드 인프라(HCI) 및 클라우드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다수의 레퍼런스를 확보하면서 엔터프라이즈 클라우드 시장에서의 입지를 더욱 공고히 한다는 계획이다.

효성인포메이션시스템 정태수 대표이사는 “DX 센터에서는 기업들이 온프레미스 및 클라우드 환경에서 데이터 수집부터 저장, 관리, 처리, 분석 과정을 효율화하고, 보안 요구 사항을 원활히 충족시킬 수 있도록 지원하는 엔드투엔드 솔루션뿐 아니라, 빅데이터, 컨테이너, 블록체인 어플라이언스 등 당사가 제공하는 최신 IT인프라 기술에 대한 데모를 체험해 볼 수 있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