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루투스 5, 전송거리 4배 확장·속도 2배 증가·데이터 브로드캐스팅 성능 8배 향상

ITWorld
블루투스 SIG는 올 하반기에서 2017년 상반기 중에 출시 예정인 블루투스 신버전 블루투스 5를 공개했다.

이번에 공개된 블루투스 5는 이전 버전에 비해 확연히 향상된 전송거리, 속도, 브로드캐스트 메시징 용량을 제공한다. 범위의 확장은 집안 전체, 건물 및 야외에서의 사용을 실현하는 견고하고 신뢰성 높은 사물인터넷 연결을 제공한다.

속도의 증가는 데이터 전송을 보다 빠르게 하며 응답 성능을 최적화한다. 브로드캐스트 용량의 확장은 비콘, 위치 관련 정보 제공, 그리고 내비게이션 기능 등의 차세대 ‘비연결’ 서비스들을 활성화할 것이다. 블루투스의 이러한 진보는 보다 많은 가능성을 열어 주며, 현재 3만명에 달하는 블루투스 SIG 회원들에게 접근성 및 상호 운용성을 지닌 사물인터넷 시스템을 구축할 수 있게 한다.

블루투스 SIG 마크파월 전무이사는 “블루투스 5는 사람들의 사물인터넷 경험을 더욱 간편하고 원활하게 변화시킬 것”이라며, “전송거리의 확장은 일반적인 집에서의 사용범위를 넘어서는 곳에 위치한 사물인터넷 기기로까지의 연결을 가능하게 하고, 속도의 증가는 데이터 전송 속도 및 기기의 소프트웨어 업데이트 속도를 보다 빠르게 할 것”이라고 밝혔다.

올 하반기에서 2017년 상반기 중에 출시 예정인 블루투스 5는 이전 버전 대비 전송거리는 4배, 저전력 소모 연결 속도를 2배로 발전시켰으며, 비연결 데이터 브로드캐스트 용량을 800% 향상시켰다. 이 모든 것은 저전력 성능과 함께 제공된다. 크게 강화된 데이터 브로드캐스트 성능은 더욱 풍부하고 지능적인 데이터 전송을 가능하게 할 것이다.

이는 블루투스 기기가 정보를 전송하는 방식을 앱과 기기간 연결 방식에서 비연결 방식으로 재정의해, 애플리케이션을 다운로드 받아야 하거나 애플리케이션과 기기를 연결해야 하는 번거로움을 줄여줄 것이라고 블루투스 SIG는 밝혔다.

마크 파월 전무이사는 “오늘날 82억 개의 블루투스 기기가 사용되고 있지만 한층 진화된 블루투스 5와 미래의 첨단 기술을 통해 2020년까지 모든 사물인터넷 기기의 1/3 이상에 블루투스가 탑재될 것”이라며, “블루투스의 추진력과 혁신을 통해, 블루투스는 모든 개발자로부터 지속적으로 선택을 받는 사물인터넷 솔루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