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맥스, 닌텐도DS용 시장 진출

연합뉴스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게임업체 소프트맥스는 23일 닌텐도의 휴대용게임기 닌텐도DS 전용 게임 개발 사업을 본격 시작한다고 밝혔다.

 

   국내 대표적 비디오게임 개발업체인 소프트맥스가 닌텐도DS용 게임을 개발한 것은 이번이 처음으로 앞으로도 계속 국내외 인기 캐릭터를 활용한 에듀테인먼트 콘텐츠 타이틀 개발에 나설 계획이다.

 

   소프트맥스는 우선 '몬스터팜 DS'와 '안녕! 햄토리 DS' 등 일본게임 2종을 연내에 국내 발매할 예정이다.

 

   향후에는 폭넓은 이용자를 대상으로 한 다양한 스타일의 게임을 개발, 국내외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소프트맥스 조영기 전무는 "가족과 어린이층을 지향한 닌텐도DS용 콘텐츠 개발에 나서는 것은 소프트맥스로서는 새로운 도전"이라며 "이번 사업을 통해 글로벌 콘텐츠 개발이라는 중장기 사업 전략을 본격화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국내 대표적 비디오게임업체인 소프트맥스는 온라인과 모바일, 비디오게임 등 다양한 플랫폼에 걸쳐 '마그나카르타' 시리즈 등 대작게임을 개발해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