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리콘랩스, 친환경 IoT 디바이스 설계 위한 ‘지그비 SoC’ 신제품 출시

ITWorld
실리콘랩스는 친환경 사물인터넷(IoT) 제품용으로 설계하고 보안 기능이 강화된 초저전력 ‘지그비(Zigbee) SoC(system-on-chip)’ 신제품을 출시한다고 발표했다. 

새로운 EFR32MG22(이하 MG22) 제품군은 지그비 그린 파워(Zigbee Green Power) 애플리케이션에 최적화한 SoC로, 실리콘랩스의 지그비 포트폴리오를 확장한다. 



실리콘랩스의 무선 게코 시리즈2(Wireless Gecko Series 2) 플랫폼을 기반으로 하는 새로운 MG22 SoC 제품군은 코인셀 배터리나 에너지 하베스팅 전원을 사용하는 지그비 디바이스 설계에 적합하다고 업체 측은 설명했다. 신제품의 목표 애플리케이션에는 스마트 홈 센서, 조명 제어, 건물 및 산업 자동화가 포함된다.

에너지 친화적인 지그비 그린 파워 기술은 동시에 하나의 IoT 장치이기도 한 주거용, 상업용, 산업용 에너지 풋프린트를 줄여나감으로써 환경 문제에 대응하는데 도움이 된다. 이미 에너지 효율적인 지그비 3.0 프로토콜과 동일한 802.15.4 PHY와 MAC을 사용하고 있는 지그비 그린 파워는 무선 전송에 필요한 데이터 양을 줄임으로써 전력 소모를 더욱 저감한다. 지그비 그린 파워는 IoT 디바이스가 배터리 전원을 사용하거나, 또는 ‘배터리가 없이’ 에너지 하베스팅 기술로 구동될 수 있는 효율적인 프로토콜을 염두에 두고 설계됐다.

실리콘랩스의 매트 존슨 수석 부사장 겸 IoT 제품 총괄 매니저는 “새로운 MG22 SoC 솔루션은 에너지 효율성, 강화된 보안, 무선 성능, 그리고 소프트웨어 툴과 스택의 선도적인 조합을 통해 점점 더 커지고 있는 친환경, 초저전력 IoT 제품에 대한 시장의 수요를 충족한다”고 말했다.

MG22 SoC는 고성능, 저전력 76.8MHz Arm Cortex-M33 코어와 트러스트존 보안 기술을 통합하고 있다. 신제품은 송신 시에 송신 전력 +6dBm에서 8.2mA, 수신 시에 3.9mA로 매우 낮은 전류를 소모하고 딥슬립 모드 전류 소모도 1.4µA이다. editor@it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