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의 CES 2019 기자 회견 시간과 기대되는 것

PC Advisor
언제나 그랬듯이 LG는 자사의 CES 2019 기자 회견에서 새로운 기술을 발표한다. TV, 로봇, 노트북, 모니터, 심지어 캡슐 기반의 맥주 양조 시스템까지 선보인다. 



LG전자는 항상 삼성전자와 함께 CES를 빛내는 기업 가운데 하나다. 올해 또한 별다른 차이가 없으며, 2019년 LG 기자 회견 시각과 기대되는 것이 무엇인지 소개한다. 

LG의 CES 2019 실시간 방송 시각은 2019년 1월 7일(월) 오전 8시(현지 시각)로, 한국 시각으로는 1월 8일 오전 1시다. 기자 회견장에 직접 갈 수 없다면, 올해에도 LG는 실시간으로 방송할 것으로 보인다. 


LG CES 2019에서 기대할 수 있는 것 

많은 업체와는 달리, LG전자는 기자 회견 자체에 대해 비밀을 유지하는 기업이 아니다. 그래서 LG가 8K 해상도를 제공하는 무려 88인치 OLED TV를 포함해 많은 기술을 발표할 것이라는 것을 이미 알고 있다. 또한 8K LCD와 함께 새로운 '월페이퍼(Wallpaper)' OLED도 선보일 것이다. 이 TV 기술 배후에는 씽크Q AI와 2세대 알파 9 프로세서를 포함한다.

LG전자는 또한 새로운 그램(Gram) 노트북, 울트라(Ultra) 모니터, 시네빔(CineBeam) 레이저 4K 프로젝터, 정보 서비스 로봇, 트윈워시(Twinwash) 및 건조기 세트, 그리고 자신만의 맥주를 만들 수 있는 캡슐 기반의 홈브류(HomeBrew) 시스템과 같은 다양한 스마트 조리 기구 등을 발표할 것이다. editor@itworld.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