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OS
2016.06.14

iOS 10 공개 “화려해진 메시지 앱, 시리·지도 개발자에게 개방”

Oscar Raymundo | Macworld
애플은 월요일(현지시각) 열린 WWDC의 기조연설에서 iOS 10을 공개했다. 메시지 앱의 대거 업그레이드, 더 지능적으로 발전한 시리, 피사체, 사람, 그리고 장소까지 인식하는 사진 앱의 메모리(Memories) 기능까지 약 10가지의 주요 기능이 포함되어있다.

또한, iOS 10은 아이폰에 서드파티 앱이 더욱 긴밀히 통합되도록 만들 예정이다. 개발자들은 메시지 앱, 시리, 지도, 알림 등에 직접적으로 연관된 앱을 만들 수 있게 된 것이다. 더불어 VoIP 통화를 위한 통합과 새로운 홈(Home) 앱도 등장했다.


화려해진 메시지 앱
iOS 10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iOS에서 가장 자주 사용되는 앱인 메시지 앱이다. 아이메시지 플랫폼을 서드파티 개발자에게 개방했을뿐만 아니라, 특정 단어를 이모티콘으로 바로 전환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는 등, 이모티콘 관련 기능이 강화됐다.

시각적인 개선도 있는데, 링크 지원이 강화되어 동영상이나 애플 뮤직의 링크를 보내면 앱 안에서 바로 재생되며, 말풍선 효과, 전체 화면 효과, 손글씨 메시지 전송, 디지털 터치(Digital Touch), 빠른 답장을 위한 탭 백(Tap Back) 기능, 그리고 실제 내용이나 사진을 보기 위해서 사용자가 쓸어서 없앨 수 있는 인비저블 잉크(Invisible Ink) 등이 추가되었다.


개발자에게 활짝 열린 시리·지도
또 다른 주요한 변화로, 애플은 시리와 지도 앱을 개발자들에게 개방했다. 시리킷(SiriKit)의 공개로 사용자들은 이제 시리로 우버 택시를 부르거나 다른 서드파티 앱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시리의 발전된 지능 덕분에 퀵타입(QuickType) 키보드도 더욱 똑똑해졌다. 예를 들어, ‘어디 있어?’라는 문자 메시지를 받으면 시리가 최근 위치의 주소를 저장할뿐만 아니라 지도에 핀을 고정할 수 있고, 캘린더에서 빈 시간을 찾을 수 있으며, 키보드를 변환하지 않고도 2가지 언어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지도 앱을 떠나지 않고도 오픈테이블(OpenTable)로 식당 예약을 할 수 있게 되었다. 더불어 지도가 능동적으로 목적지를 찾아주고 가장 빠른 길이나 주유소, 식당 등을 알려준다.


새로운 홈 앱과 기타 애플 기본 앱 업그레이드
집안의 홈킷(HomeKit) 디바이스를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홈(Home) 앱도 등장했다. 디바이스를 끄고 켜는 것뿐만 아니라 특정 상황에 따른 설정도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잠들기 전에 블라인드를 치고 현관문을 잠그도록 사전에 설정해둘 수 있다.


iOS 10에서는 오랜 기간 별도의 업그레이드가 없었던 전화 앱도 개선됐다. 음성 메일을 텍스트로 변환해주는 기능과 음성 메일 스팸을 추적해주는 기능이 눈에 띈다. 또한, VoIP API를 도입해서 스카이프나 왓츠앱으로 전화가 와도 마치 일반 전화처럼 확인하고 받을 수 있다.

애플 뮤직, 사진, 뉴스 등 다른 기본 앱도 업데이트됐다. 애플 뮤직의 경우 UI가 변화했으며, 가사 보기가 지원된다. 사진 앱에는 메모리 탭이 추가되었는데, 얼굴과 장소에 기반해서 사진을 한데 묶어주는 기능이다. 라이브 포토 편집 기능도 지원된다. 뉴스 앱에는 내셔널 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이나 월스트리트저널 플러스 등 유료로 구독하는 매체도 볼 수 있게 되었다. 그리고 아이패드용 사파리에서 스플릿 뷰(Split View)가 지원된다.

사용자 경험 측면에서 iOS 10은 잠금 화면과 제어 센터를 개편했고, 알림을 더 인터랙티브하게 만들었으며, 3D 터치 기능이 업그레이드되었다. 잠금 화면에서는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스와이프해서 카메라를 바로 이용할 수 있으며,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스와이프하면 위젯을 볼 수 있다. 제어 센터는 페이지가 여러 개로 나뉘어져서 애플 뮤직이나 홈을 왼쪽으로 스와이프해서 제어할 수 있다. iOS 10의 알림에서 3D 터치가 더 발전된 형태로 지원되는데, 예를 들어, 3D 터치로 메시지에 답장하거나 캘린더 초대를 수락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iOS
2016.06.14

iOS 10 공개 “화려해진 메시지 앱, 시리·지도 개발자에게 개방”

Oscar Raymundo | Macworld
애플은 월요일(현지시각) 열린 WWDC의 기조연설에서 iOS 10을 공개했다. 메시지 앱의 대거 업그레이드, 더 지능적으로 발전한 시리, 피사체, 사람, 그리고 장소까지 인식하는 사진 앱의 메모리(Memories) 기능까지 약 10가지의 주요 기능이 포함되어있다.

또한, iOS 10은 아이폰에 서드파티 앱이 더욱 긴밀히 통합되도록 만들 예정이다. 개발자들은 메시지 앱, 시리, 지도, 알림 등에 직접적으로 연관된 앱을 만들 수 있게 된 것이다. 더불어 VoIP 통화를 위한 통합과 새로운 홈(Home) 앱도 등장했다.


화려해진 메시지 앱
iOS 10에서 가장 눈에 띄는 변화는 iOS에서 가장 자주 사용되는 앱인 메시지 앱이다. 아이메시지 플랫폼을 서드파티 개발자에게 개방했을뿐만 아니라, 특정 단어를 이모티콘으로 바로 전환할 수 있는 기능이 추가되는 등, 이모티콘 관련 기능이 강화됐다.

시각적인 개선도 있는데, 링크 지원이 강화되어 동영상이나 애플 뮤직의 링크를 보내면 앱 안에서 바로 재생되며, 말풍선 효과, 전체 화면 효과, 손글씨 메시지 전송, 디지털 터치(Digital Touch), 빠른 답장을 위한 탭 백(Tap Back) 기능, 그리고 실제 내용이나 사진을 보기 위해서 사용자가 쓸어서 없앨 수 있는 인비저블 잉크(Invisible Ink) 등이 추가되었다.


개발자에게 활짝 열린 시리·지도
또 다른 주요한 변화로, 애플은 시리와 지도 앱을 개발자들에게 개방했다. 시리킷(SiriKit)의 공개로 사용자들은 이제 시리로 우버 택시를 부르거나 다른 서드파티 앱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시리의 발전된 지능 덕분에 퀵타입(QuickType) 키보드도 더욱 똑똑해졌다. 예를 들어, ‘어디 있어?’라는 문자 메시지를 받으면 시리가 최근 위치의 주소를 저장할뿐만 아니라 지도에 핀을 고정할 수 있고, 캘린더에서 빈 시간을 찾을 수 있으며, 키보드를 변환하지 않고도 2가지 언어를 동시에 사용할 수 있는 기능을 지원한다.

또한, 지도 앱을 떠나지 않고도 오픈테이블(OpenTable)로 식당 예약을 할 수 있게 되었다. 더불어 지도가 능동적으로 목적지를 찾아주고 가장 빠른 길이나 주유소, 식당 등을 알려준다.


새로운 홈 앱과 기타 애플 기본 앱 업그레이드
집안의 홈킷(HomeKit) 디바이스를 한 곳에서 관리할 수 있는 새로운 홈(Home) 앱도 등장했다. 디바이스를 끄고 켜는 것뿐만 아니라 특정 상황에 따른 설정도 할 수 있다. 예를 들어 잠들기 전에 블라인드를 치고 현관문을 잠그도록 사전에 설정해둘 수 있다.


iOS 10에서는 오랜 기간 별도의 업그레이드가 없었던 전화 앱도 개선됐다. 음성 메일을 텍스트로 변환해주는 기능과 음성 메일 스팸을 추적해주는 기능이 눈에 띈다. 또한, VoIP API를 도입해서 스카이프나 왓츠앱으로 전화가 와도 마치 일반 전화처럼 확인하고 받을 수 있다.

애플 뮤직, 사진, 뉴스 등 다른 기본 앱도 업데이트됐다. 애플 뮤직의 경우 UI가 변화했으며, 가사 보기가 지원된다. 사진 앱에는 메모리 탭이 추가되었는데, 얼굴과 장소에 기반해서 사진을 한데 묶어주는 기능이다. 라이브 포토 편집 기능도 지원된다. 뉴스 앱에는 내셔널 지오그래픽(National Geographic)이나 월스트리트저널 플러스 등 유료로 구독하는 매체도 볼 수 있게 되었다. 그리고 아이패드용 사파리에서 스플릿 뷰(Split View)가 지원된다.

사용자 경험 측면에서 iOS 10은 잠금 화면과 제어 센터를 개편했고, 알림을 더 인터랙티브하게 만들었으며, 3D 터치 기능이 업그레이드되었다. 잠금 화면에서는 오른쪽에서 왼쪽으로 스와이프해서 카메라를 바로 이용할 수 있으며, 왼쪽에서 오른쪽으로 스와이프하면 위젯을 볼 수 있다. 제어 센터는 페이지가 여러 개로 나뉘어져서 애플 뮤직이나 홈을 왼쪽으로 스와이프해서 제어할 수 있다. iOS 10의 알림에서 3D 터치가 더 발전된 형태로 지원되는데, 예를 들어, 3D 터치로 메시지에 답장하거나 캘린더 초대를 수락할 수 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