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6.30

구글, “넥서스 포기 안해” 안드로이드 엔지니어링 책임자

Ian Paul | Greenbot
“넥서스 제품군은 아직 죽지 않았다.” 구글의 안드로이드 엔지니어링 책임자 데이브 버그는 리드라이트(ReadWrite)와의 최근 인터뷰에서 “많은 사람들이 넥서스에 대해서, 새로운 것이 나온만큼 넥서스가 끝났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완전히 틀린 결론이다”라고 밝혔다.

버크는 구글이 새로운 버전의 안드로이드를 개발할 때, 하드웨어 파트너 중 한 곳과 새로운 안드로이드를 반영한 디바이스를 개발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넥서스 디바이스와 오픈소스 코드라는 두 개의 결과물이 생기는 셈이다. 휴대폰이나 태블릿 없이 오픈소스 코드를 만들 수는 없다”라고 덧붙였다.

이 같은 버크의 주장은 지난 4월에 “안드로이드 실버(Anriode Silver)가 넥서스를 대체할 것이라는 더 인포메이션(The Information)의 보도와 상반된다.  보도에 따르면, 실버는 넥서스와 많이 다른 성격의 프로그램이다.

보도에 따르면, 실버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진 제품은 구글로부터 업데이트와 기술 지원을 보장받고, 제품 마케팅에 대한 도움도 받게 된다. 제조업체들이 탑재할 수 있는 자체 앱의 개수는 제한이 되며, 사전에 설치되어 있는 모든 서드파티 앱은 삭제된다.

만일, 실버의 존재가 사실이라면 실버 프로그램은 구글의 플레이 에디션(Play Edition) 프로그램의 향상된 버전처럼 보인다. 플레이 데이션 디바이스는 HTC 원(M8)이나 삼성 갤럭시 S4처럼 구글 플레이(Google Play)를 통해서 판매가 되며 순정에 가까운 안드로이드를 탑재한 제품을 의미한다. 삼성의 터치위즈(TouchWiz) 같은 오버레이를 적용할 수 없다.

대부분은 넥서스 디바이스를 ‘플래그십’이라고 부르긴 하지만, 그 동안 사양만 보면 중급 수준이었고, 최근의 넥서스 5만 고사양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넥서스 프로그램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비전에 대한 안내자 역할을 하며, 기업들이 순수 안드로이드 경험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한다. 버크는 리드라이트와의 인터뷰에서 “넥서스 프로그램이 끝나야 할 이유가 없다. 말이 안된다”라고 강조했다. editor@itworld.co.kr


2014.06.30

구글, “넥서스 포기 안해” 안드로이드 엔지니어링 책임자

Ian Paul | Greenbot
“넥서스 제품군은 아직 죽지 않았다.” 구글의 안드로이드 엔지니어링 책임자 데이브 버그는 리드라이트(ReadWrite)와의 최근 인터뷰에서 “많은 사람들이 넥서스에 대해서, 새로운 것이 나온만큼 넥서스가 끝났다고 생각한다. 하지만 완전히 틀린 결론이다”라고 밝혔다.

버크는 구글이 새로운 버전의 안드로이드를 개발할 때, 하드웨어 파트너 중 한 곳과 새로운 안드로이드를 반영한 디바이스를 개발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넥서스 디바이스와 오픈소스 코드라는 두 개의 결과물이 생기는 셈이다. 휴대폰이나 태블릿 없이 오픈소스 코드를 만들 수는 없다”라고 덧붙였다.

이 같은 버크의 주장은 지난 4월에 “안드로이드 실버(Anriode Silver)가 넥서스를 대체할 것이라는 더 인포메이션(The Information)의 보도와 상반된다.  보도에 따르면, 실버는 넥서스와 많이 다른 성격의 프로그램이다.

보도에 따르면, 실버 프로그램으로 만들어진 제품은 구글로부터 업데이트와 기술 지원을 보장받고, 제품 마케팅에 대한 도움도 받게 된다. 제조업체들이 탑재할 수 있는 자체 앱의 개수는 제한이 되며, 사전에 설치되어 있는 모든 서드파티 앱은 삭제된다.

만일, 실버의 존재가 사실이라면 실버 프로그램은 구글의 플레이 에디션(Play Edition) 프로그램의 향상된 버전처럼 보인다. 플레이 데이션 디바이스는 HTC 원(M8)이나 삼성 갤럭시 S4처럼 구글 플레이(Google Play)를 통해서 판매가 되며 순정에 가까운 안드로이드를 탑재한 제품을 의미한다. 삼성의 터치위즈(TouchWiz) 같은 오버레이를 적용할 수 없다.

대부분은 넥서스 디바이스를 ‘플래그십’이라고 부르긴 하지만, 그 동안 사양만 보면 중급 수준이었고, 최근의 넥서스 5만 고사양 제품이라고 할 수 있다.

넥서스 프로그램은 구글의 안드로이드 비전에 대한 안내자 역할을 하며, 기업들이 순수 안드로이드 경험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수 있도록 한다. 버크는 리드라이트와의 인터뷰에서 “넥서스 프로그램이 끝나야 할 이유가 없다. 말이 안된다”라고 강조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