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1.08.22

LG전자, ‘옵티머스 솔’ 글로벌 본격 출시

편집부 | ITWorld
LG전자(www.lge.co.kr)가 9.8mm 두께의 스마트폰 ‘옵티머스 솔(Optimus Sol)’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옵티머스 솔’은 내달 중순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확대 출시될 예정이며 내년 초에는 중남미에도 진출할 계획이다

‘옵티머스 솔’의 가장 큰 특징은 9.8mm 초슬림 디자인과 3.8인치 울트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것이다. 울트라 아몰레드는 기존 스탠다드 아몰레드보다 한 단계 진화된 형태로, 디스플레이와 터치 패널을 접합해 화질 손상을 최소화하고 반사율을 향상시킨 디스플레이다.



또한, ‘옵티머스 솔’은 1GHz CPU 등을 탑재해 웹브라우징, 동영상, 게임 등 다양한 사용 환경에서 최적의 성능을 구현한다.

특히 대부분의 메뉴 배경을 검정색으로 처리해 전력 소모가 많은 백색광 사용을 최소화 시킨 ‘옵티머스 UI 2.0’을 적용했다. 이로써 디스플레이 전력 소모가 적으며, 기존 스마트폰 대비최대 20-30% 가량 배터리 이용시간이 길다.

이 밖에도 전자기기간의 무선 네트워크 규격 중 하나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와 ‘와이파이 다이렉트(Wi-Fi Direct)’를 지원한다.

LG전자 박종석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뛰어난 화질과 최적화된 성능을 갖춘 ‘옵티머스 솔’과 같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면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11.08.22

LG전자, ‘옵티머스 솔’ 글로벌 본격 출시

편집부 | ITWorld
LG전자(www.lge.co.kr)가 9.8mm 두께의 스마트폰 ‘옵티머스 솔(Optimus Sol)’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옵티머스 솔’은 내달 중순 유럽을 시작으로 전세계에 확대 출시될 예정이며 내년 초에는 중남미에도 진출할 계획이다

‘옵티머스 솔’의 가장 큰 특징은 9.8mm 초슬림 디자인과 3.8인치 울트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를 탑재한 것이다. 울트라 아몰레드는 기존 스탠다드 아몰레드보다 한 단계 진화된 형태로, 디스플레이와 터치 패널을 접합해 화질 손상을 최소화하고 반사율을 향상시킨 디스플레이다.



또한, ‘옵티머스 솔’은 1GHz CPU 등을 탑재해 웹브라우징, 동영상, 게임 등 다양한 사용 환경에서 최적의 성능을 구현한다.

특히 대부분의 메뉴 배경을 검정색으로 처리해 전력 소모가 많은 백색광 사용을 최소화 시킨 ‘옵티머스 UI 2.0’을 적용했다. 이로써 디스플레이 전력 소모가 적으며, 기존 스마트폰 대비최대 20-30% 가량 배터리 이용시간이 길다.

이 밖에도 전자기기간의 무선 네트워크 규격 중 하나인 ‘DLNA(Digital Living Network Alliance)’와 ‘와이파이 다이렉트(Wi-Fi Direct)’를 지원한다.

LG전자 박종석 MC(Mobile Communications)사업본부장은 “스타일리시한 디자인을 바탕으로 뛰어난 화질과 최적화된 성능을 갖춘 ‘옵티머스 솔’과 같은 제품을 지속적으로 선보이면서 글로벌 스마트폰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