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8.10.24

MS 1분기 실적, “매출 9% 증가, 2분기 목표는 하향조정”

Elizabeth Montalbano | IDG News Service

MS1분기 매출은9% 성장했으나, 세계적인 경기 침체로 인해2분기 목표는 당초 예상했던 것보다 낮췄다.

MS
23, 지난930일 마감된 회계연도1분기 매출이1506,000만 달러, 순이익은437,000만 달러로 전년대비9% 성장했다고 발표했다. 주당 수익은0.48달러를 기록했는데, 이는 톰슨 로이터가 추정했던 매출1478,000만 달러, 주당수익0.47달러를 상회하는 것 이다.

더불어MS 2분기 매출 목표를173억 달러~178억 달러, 주당수익0.51달러~0.53달러 수준으로 하향조절 했다고 밝혔다. MS는 올해 초2분기에180억 달러의 매출과0.55달러의 주당 수익을 얻을 것으로 예측한 바 있다.

이와 함께, 2009 회계연도에 대한 전체계획을 수정했는데, MS는 회계연도2009년에 연 매출은649억 달러~664억 달러, 주당 수익2달러~2.10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전에는6659,000달러~671억 달러, 주당 수익2.11달러~2.18달러를 예상한 바 있다.


MS
는 클라이언트, 비즈니스, 서버&툴 분야가1분기에20% 성장해1분기 실적 호조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사업분야별 매출을 살펴보면, 오피스 제품 군이 포함되어 있는 비즈니스 분야가495,000만 달러로 가장 높았고 , 클라이언트는422,000만 달러, 서버&툴은341,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반면 온라인 서비스 사업분야는1분기에도 고전을 했는데, 77,000만 달러의 매출을 기록해서 가장 낮았다. 하지만MS는 연간 성장률을 보면 지난해67,100만 달러에 비해 증가했다면서, 온라인 서비스 사업분야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MS
는 올해 초 야후를 인수해서 온라인 사업분야를 크게 성장시킬 계획이었으나, 지난5월 인수가 무산됐다. 그러나MS와 야후가 여전히 인수 논의를 하고 있다는 소문이 돌고 있었는데, 특히 이번 주 초MS CEO 스티브 발머가 야후와의 논의가 여전히 경제적으로 가치가 있다고 언급한 것 때문에 재협상에 대한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

한편, 분석가들은 경기 침체로 인해 미국 내 IT 분야에 대한 지출이 줄어들 것이라는 보고를 들어, MS 윈도우 영업의 핵심인PC 매출이 현재 예측하고 있는10.3% 성장에 미치지 못할 것이라며, MS2분기 실적을 조금 더 하향 조정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2008.10.24

MS 1분기 실적, “매출 9% 증가, 2분기 목표는 하향조정”

Elizabeth Montalbano | IDG News Service

MS1분기 매출은9% 성장했으나, 세계적인 경기 침체로 인해2분기 목표는 당초 예상했던 것보다 낮췄다.

MS
23, 지난930일 마감된 회계연도1분기 매출이1506,000만 달러, 순이익은437,000만 달러로 전년대비9% 성장했다고 발표했다. 주당 수익은0.48달러를 기록했는데, 이는 톰슨 로이터가 추정했던 매출1478,000만 달러, 주당수익0.47달러를 상회하는 것 이다.

더불어MS 2분기 매출 목표를173억 달러~178억 달러, 주당수익0.51달러~0.53달러 수준으로 하향조절 했다고 밝혔다. MS는 올해 초2분기에180억 달러의 매출과0.55달러의 주당 수익을 얻을 것으로 예측한 바 있다.

이와 함께, 2009 회계연도에 대한 전체계획을 수정했는데, MS는 회계연도2009년에 연 매출은649억 달러~664억 달러, 주당 수익2달러~2.10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내다봤다. 이전에는6659,000달러~671억 달러, 주당 수익2.11달러~2.18달러를 예상한 바 있다.


MS
는 클라이언트, 비즈니스, 서버&툴 분야가1분기에20% 성장해1분기 실적 호조에 크게 기여했다고 밝혔다. 사업분야별 매출을 살펴보면, 오피스 제품 군이 포함되어 있는 비즈니스 분야가495,000만 달러로 가장 높았고 , 클라이언트는422,000만 달러, 서버&툴은341,000만 달러를 기록했다.

반면 온라인 서비스 사업분야는1분기에도 고전을 했는데, 77,000만 달러의 매출을 기록해서 가장 낮았다. 하지만MS는 연간 성장률을 보면 지난해67,100만 달러에 비해 증가했다면서, 온라인 서비스 사업분야도 지속적으로 성장하고 있다고 밝혔다.

MS
는 올해 초 야후를 인수해서 온라인 사업분야를 크게 성장시킬 계획이었으나, 지난5월 인수가 무산됐다. 그러나MS와 야후가 여전히 인수 논의를 하고 있다는 소문이 돌고 있었는데, 특히 이번 주 초MS CEO 스티브 발머가 야후와의 논의가 여전히 경제적으로 가치가 있다고 언급한 것 때문에 재협상에 대한 기대가 더욱 높아지고 있다. .

한편, 분석가들은 경기 침체로 인해 미국 내 IT 분야에 대한 지출이 줄어들 것이라는 보고를 들어, MS 윈도우 영업의 핵심인PC 매출이 현재 예측하고 있는10.3% 성장에 미치지 못할 것이라며, MS2분기 실적을 조금 더 하향 조정해야 한다고 분석했다.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