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31

KT 주도 토종 OS 연합체 결성…“공공 DaaS 시장 선도할 것”

편집부 | ITWorld
KT(www.kt.com)는 티맥스에이앤씨, 한글과컴퓨터, 틸론, 인베슘 4개 업체와 공공기관 대상 DaaS(Desktop as a Service)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 모델 공동개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언택트 형태로 빠르게 변화하는 공공기관 근무형태나 대국민 서비스에 대응하기 위함이다. MOU 기업들은 MOU를 바탕으로 공공분야 대상 DaaS 솔루션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하반기 협력 서비스를 출시하고 공공 망분리 서비스 도입 사업도 적극적으로 하기로 했다.

KT는 클라우드 서비스 기술력과 운용역량을 토대로 KT만의 DaaS 서비스를 설계하고, 각 토종 업체들의 개발 및 호환성 검증을 위한 기술지원을 할 계획이다. 티맥스에이앤씨, 한글과컴퓨터, 인베슘은 개방형 운영체제를 개발하고 공공기관 업무솔루션, 보안 솔루션과의 호환성 검증을 할 계획이다. 또 틸론은 토종 OS들과의 호환성이 높은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솔루션을 서비스형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하반기 출시하는 DaaS 서비스는 KT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 위치해, 유지보수와 장애 문의까지 KT전문인력이 전담할 계획이다. 공공기관은 신청 즉시 이용할 수 있고,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부담해 저렴한 가격으로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KT는 2015년 처음으로 공공기관 전용 클라우드(G-Cloud)를 선보이고 지난해 우정사업본부에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에 기반을 둔 DaaS 기업 인터넷 사용환경을 구축하는 등 공공분야의 DaaS 시장을 이끌고 있다. 우본 DaaS 사업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해 인터넷망과 업무망을 분리하는 것으로 1대의 PC에서 일반 인터넷과 KT가 구축한 보안 서버를 사용하는 망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서 보안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KT 클라우드/DX사업단 윤동식 전무는 “KT와 우수한 파트너들의 역량을 합쳐 공공 DaaS 시장을 선도하겠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공공분야를 중심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와 국민의 삶을 향상시킬 수 있는 디지털 혁신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2020.07.31

KT 주도 토종 OS 연합체 결성…“공공 DaaS 시장 선도할 것”

편집부 | ITWorld
KT(www.kt.com)는 티맥스에이앤씨, 한글과컴퓨터, 틸론, 인베슘 4개 업체와 공공기관 대상 DaaS(Desktop as a Service) 생태계 조성을 위한 사업 모델 공동개발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MOU 체결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언택트 형태로 빠르게 변화하는 공공기관 근무형태나 대국민 서비스에 대응하기 위함이다. MOU 기업들은 MOU를 바탕으로 공공분야 대상 DaaS 솔루션 개발 및 사업화를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하반기 협력 서비스를 출시하고 공공 망분리 서비스 도입 사업도 적극적으로 하기로 했다.

KT는 클라우드 서비스 기술력과 운용역량을 토대로 KT만의 DaaS 서비스를 설계하고, 각 토종 업체들의 개발 및 호환성 검증을 위한 기술지원을 할 계획이다. 티맥스에이앤씨, 한글과컴퓨터, 인베슘은 개방형 운영체제를 개발하고 공공기관 업무솔루션, 보안 솔루션과의 호환성 검증을 할 계획이다. 또 틸론은 토종 OS들과의 호환성이 높은 VDI(Virtual Desktop Infrastructure) 솔루션을 서비스형으로 개발할 계획이다.

하반기 출시하는 DaaS 서비스는 KT 클라우드 데이터센터에 위치해, 유지보수와 장애 문의까지 KT전문인력이 전담할 계획이다. 공공기관은 신청 즉시 이용할 수 있고, 사용한 만큼만 비용을 부담해 저렴한 가격으로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다.

KT는 2015년 처음으로 공공기관 전용 클라우드(G-Cloud)를 선보이고 지난해 우정사업본부에 퍼블릭 클라우드 서비스에 기반을 둔 DaaS 기업 인터넷 사용환경을 구축하는 등 공공분야의 DaaS 시장을 이끌고 있다. 우본 DaaS 사업은 클라우드 서비스를 활용해 인터넷망과 업무망을 분리하는 것으로 1대의 PC에서 일반 인터넷과 KT가 구축한 보안 서버를 사용하는 망을 동시에 사용할 수 있어서 보안성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KT 클라우드/DX사업단 윤동식 전무는 “KT와 우수한 파트너들의 역량을 합쳐 공공 DaaS 시장을 선도하겠다”며,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발맞춰 공공분야를 중심으로 다양한 산업 분야와 국민의 삶을 향상시킬 수 있는 디지털 혁신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