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8

IBM, 현대차그룹 ‘글로벌ICT 센터’ 설립 프로젝트의 전략적 파트너로 선정

편집부 | ITWorld
한국IBM은 현대차그룹이 해외 IT 운영을 위해 인도 방갈로르에 글로벌 ICT 센터를 설립하는 프로젝트의 전략적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의 글로벌 ICT 센터는 클라우드, 프로세스 자동화 등 디지털 혁신을 위한 교두보로서 비즈니스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현대차그룹이 작년부터 기획하고 준비해온 프로젝트다.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IT 운영을 한 곳에 통합함으로써 5년간 약 1,000억 원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ICT 센터는 자동화 기술의 활용, 규모에 따른 효율성 향상, IT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의 단순화, 서비스 통합 등을 통해 현대차그룹이 고객들에게 더 나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글로벌 ICT 센터는 IBM의 검증된 IT 운영 모델을 기반으로 운영된다. IBM은 전 세계 30개 이상의 자동차 업계 고객과 협력한 경험과 비즈니스에 대한 이해, IT 서비스 전문 역량을 바탕으로 현대차그룹을 위한 새로운 IT 서비스 모델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IBM은 현대차그룹의 IT 서비스 전문기업인 현대오토에버가 3년 뒤 글로벌 ICT 센터를 자체 운영 할 수 있도록 직원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IT 운영 노하우와 전문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 최고정보책임자(CIO)인 서정식 전무는 “IBM과 추진하는 글로벌 ICT 센터는 ‘그룹원(One) IT’로서의 IT 운영표준화와 통합화를 기반으로, 글로벌 비즈니스 운영에 있어 효율성, 생산성을 제고해 현대차그룹이 글로벌시장에서 경쟁력을 향상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IBM 원성식 부사장은 “이번 글로벌 ICT 센터는 현대차그룹이 새롭게 일하는 방식을 수용하고 기술을 혁신하는 데 있어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며, 현대차그룹이 디지털 혁신 기업으로 전환하는 데 촉매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2020.04.08

IBM, 현대차그룹 ‘글로벌ICT 센터’ 설립 프로젝트의 전략적 파트너로 선정

편집부 | ITWorld
한국IBM은 현대차그룹이 해외 IT 운영을 위해 인도 방갈로르에 글로벌 ICT 센터를 설립하는 프로젝트의 전략적 파트너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의 글로벌 ICT 센터는 클라우드, 프로세스 자동화 등 디지털 혁신을 위한 교두보로서 비즈니스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기 위해 현대차그룹이 작년부터 기획하고 준비해온 프로젝트다. 현대차그룹은 글로벌 IT 운영을 한 곳에 통합함으로써 5년간 약 1,000억 원을 절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특히, 글로벌 ICT 센터는 자동화 기술의 활용, 규모에 따른 효율성 향상, IT 애플리케이션 포트폴리오의 단순화, 서비스 통합 등을 통해 현대차그룹이 고객들에게 더 나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는데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글로벌 ICT 센터는 IBM의 검증된 IT 운영 모델을 기반으로 운영된다. IBM은 전 세계 30개 이상의 자동차 업계 고객과 협력한 경험과 비즈니스에 대한 이해, IT 서비스 전문 역량을 바탕으로 현대차그룹을 위한 새로운 IT 서비스 모델을 제공할 계획이다.

또한, IBM은 현대차그룹의 IT 서비스 전문기업인 현대오토에버가 3년 뒤 글로벌 ICT 센터를 자체 운영 할 수 있도록 직원들의 역량을 강화하고, IT 운영 노하우와 전문성을 향상시킬 수 있도록 지원할 예정이다.

현대·기아차 최고정보책임자(CIO)인 서정식 전무는 “IBM과 추진하는 글로벌 ICT 센터는 ‘그룹원(One) IT’로서의 IT 운영표준화와 통합화를 기반으로, 글로벌 비즈니스 운영에 있어 효율성, 생산성을 제고해 현대차그룹이 글로벌시장에서 경쟁력을 향상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국IBM 원성식 부사장은 “이번 글로벌 ICT 센터는 현대차그룹이 새롭게 일하는 방식을 수용하고 기술을 혁신하는 데 있어 중요한 요소가 될 것이며, 현대차그룹이 디지털 혁신 기업으로 전환하는 데 촉매제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