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07

레노버, E잉크 보조 디스플레이 탑재한 씽크북 플러스 공개

Mark Hachman | PCWorld
레노버는 CES 2020에서 씽크북 플러스(ThinkBook Plus)는 섀시 외부에 10인치의 E잉크 디스플레이가 추가된 독특한 노트북을 발표했다. 3월 출시 예정으로, 가격은 1,199달러다. 

레노버는 씽크북 플러스 외에 CES에서 프로젝트 리미트리스(Project Limitless)로 알려졌던 퀄컴 기반의 노트북 요가 5G(Yoga 5G)와 혁신적인 폴더블 태블릿인 씽크패드 X1 폴드(ThinkPad X1 폴드)도 공개했다.

레노버는 집중력 저하와 멀티태스킹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고객과 함께 연구한 결과로 탄생한 것이 씽크북 플러스라고 설명했다. E잉크 디스플레이는 긴급 이메일과 같은 꼭 필요한 기본적인 알림만 표시되며, 번들로 제공되는 프리시전 펜(Precision Pen)으로 필기가 가능하다.

레노버는 여기서 흥미로운 선택을 했다. 다른 디바이스와 작업 공간의 영향을 받는다는 점이다. 일반적인 노트북에 E잉크 태블릿을 탑재함으로써 생산성이 향상되는가? 키보드 없이 작업하다 필요할 때 노트북을 여는 것이 집중력에 도움이 되는가? 알림을 최소화하거나 완전히 꺼버리는 윈도우 10의 집중 지원 기능 외에 추가적인 장치가 필요한가? 레노버는 그렇다고 생각하며, E잉크 디스플레이는 레노버의 저가형 비즈니스 제품군인 일반 씽크북과 씽크북 플러스를 차별화하는 요소다.
 
안쪽에서 보면 레노버의 씽크북 플러스는 일반적인 노트북과 같다. ⓒ LENOVO

한편으로는 4월부터 45달러에 판매 중인 씽크북 13.3인치 플러스 슬리브(ThinkBook 13.3” Plus Sleeve)와 관련있다. E잉크 디스플레이를 보호하면서도 긴급 알람을 다른 사람이 보지 못하게 만드는 역할도 한다. 하지만 레노버에 따르면, 노트북을 연 상태에서는 E잉크 디스플레이가 꺼지기 때문에 앞 사람이 내 정보를 볼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E잉크는 보통 전력 소모량이 적어서 추가 디스플레이가 배터리 사용 시간에 영향을 주진 않을 것이다. 45Wh 배터리가 탑재되어 있는데, 레노버에 따르면 10시간 정도 사용할 수 있다.
 
외부의 E잉크 디스플레이는 필기용으로 사용하거나 집중하기 위한 환경으로 사용할 수 있다. ⓒ LENOVO

코타나가 윈도우 PC를 지배하던 시대는 끝난 것으로 보인다. 씽크북 플러스에는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으며 코타나를 지원하지만, 아마존 알렉사 앱도 내장되어 있다.

씽크북 플러스는 전원 버튼에 내장된 윈도우 헬로 지원 지문 인식기 등 기타 보안 옵션들도 포함하고 있다. 인텔 10세대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했는데, 구체적인 사양은 밝히지 않았다.
 

레노버 씽크북 플러스 기본 사양

• 디스플레이 : 10.8인치 E잉크 흑백 디스플레이, 13.3인치(1920x1080) IPS 디스플레이, 300니트
• 프로세서 : 최대 인텔 10세대 코어 i7
• 그래픽 : 통합 UHD 그래픽
• 메모리 : 8GB 혹은 16GB DDR4
• 스토리지 : M.2 PCIe SSD(256GB, 512GB);, 옵테인 메모리 H10(256GB + 16GB, 512GB + 32GB)
• 포트 : USB-A 3.1 1세대 1개(1개는 올웨이즈 온); USC-C 2세대 1개, HDMI 1.4b 1개, 3.5mm 마이크/스피커
• 카메라 : 미공개
• 배터리 : 45Wh
• 무선 : 와이파이 6과 블루투스 5.0
• 운영체제 : 윈도우 10 프로
• 크기 : 30.81x 21.69x 1.72cm
• 무게 : 1.39kg~
• 색상 : 미네랄 그레이
• 가격 및 출시일 : 1,199달러, 3월
editor@itworld.co.kr


2020.01.07

레노버, E잉크 보조 디스플레이 탑재한 씽크북 플러스 공개

Mark Hachman | PCWorld
레노버는 CES 2020에서 씽크북 플러스(ThinkBook Plus)는 섀시 외부에 10인치의 E잉크 디스플레이가 추가된 독특한 노트북을 발표했다. 3월 출시 예정으로, 가격은 1,199달러다. 

레노버는 씽크북 플러스 외에 CES에서 프로젝트 리미트리스(Project Limitless)로 알려졌던 퀄컴 기반의 노트북 요가 5G(Yoga 5G)와 혁신적인 폴더블 태블릿인 씽크패드 X1 폴드(ThinkPad X1 폴드)도 공개했다.

레노버는 집중력 저하와 멀티태스킹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고객과 함께 연구한 결과로 탄생한 것이 씽크북 플러스라고 설명했다. E잉크 디스플레이는 긴급 이메일과 같은 꼭 필요한 기본적인 알림만 표시되며, 번들로 제공되는 프리시전 펜(Precision Pen)으로 필기가 가능하다.

레노버는 여기서 흥미로운 선택을 했다. 다른 디바이스와 작업 공간의 영향을 받는다는 점이다. 일반적인 노트북에 E잉크 태블릿을 탑재함으로써 생산성이 향상되는가? 키보드 없이 작업하다 필요할 때 노트북을 여는 것이 집중력에 도움이 되는가? 알림을 최소화하거나 완전히 꺼버리는 윈도우 10의 집중 지원 기능 외에 추가적인 장치가 필요한가? 레노버는 그렇다고 생각하며, E잉크 디스플레이는 레노버의 저가형 비즈니스 제품군인 일반 씽크북과 씽크북 플러스를 차별화하는 요소다.
 
안쪽에서 보면 레노버의 씽크북 플러스는 일반적인 노트북과 같다. ⓒ LENOVO

한편으로는 4월부터 45달러에 판매 중인 씽크북 13.3인치 플러스 슬리브(ThinkBook 13.3” Plus Sleeve)와 관련있다. E잉크 디스플레이를 보호하면서도 긴급 알람을 다른 사람이 보지 못하게 만드는 역할도 한다. 하지만 레노버에 따르면, 노트북을 연 상태에서는 E잉크 디스플레이가 꺼지기 때문에 앞 사람이 내 정보를 볼 걱정은 하지 않아도 된다. 

E잉크는 보통 전력 소모량이 적어서 추가 디스플레이가 배터리 사용 시간에 영향을 주진 않을 것이다. 45Wh 배터리가 탑재되어 있는데, 레노버에 따르면 10시간 정도 사용할 수 있다.
 
외부의 E잉크 디스플레이는 필기용으로 사용하거나 집중하기 위한 환경으로 사용할 수 있다. ⓒ LENOVO

코타나가 윈도우 PC를 지배하던 시대는 끝난 것으로 보인다. 씽크북 플러스에는 마이크가 내장되어 있으며 코타나를 지원하지만, 아마존 알렉사 앱도 내장되어 있다.

씽크북 플러스는 전원 버튼에 내장된 윈도우 헬로 지원 지문 인식기 등 기타 보안 옵션들도 포함하고 있다. 인텔 10세대 코어 프로세서를 탑재했는데, 구체적인 사양은 밝히지 않았다.
 

레노버 씽크북 플러스 기본 사양

• 디스플레이 : 10.8인치 E잉크 흑백 디스플레이, 13.3인치(1920x1080) IPS 디스플레이, 300니트
• 프로세서 : 최대 인텔 10세대 코어 i7
• 그래픽 : 통합 UHD 그래픽
• 메모리 : 8GB 혹은 16GB DDR4
• 스토리지 : M.2 PCIe SSD(256GB, 512GB);, 옵테인 메모리 H10(256GB + 16GB, 512GB + 32GB)
• 포트 : USB-A 3.1 1세대 1개(1개는 올웨이즈 온); USC-C 2세대 1개, HDMI 1.4b 1개, 3.5mm 마이크/스피커
• 카메라 : 미공개
• 배터리 : 45Wh
• 무선 : 와이파이 6과 블루투스 5.0
• 운영체제 : 윈도우 10 프로
• 크기 : 30.81x 21.69x 1.72cm
• 무게 : 1.39kg~
• 색상 : 미네랄 그레이
• 가격 및 출시일 : 1,199달러, 3월
editor@itworld.co.kr


X