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27

‘성능, 경제성, 이동성…’ 엔지니어링 조직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 찾기

BrandPost Sponsored by SK&IBM
SK | SK

 


엔지니어링 부서는 현업 부서 중 강력한 컴퓨팅 파워가 제일 많이 필요한 곳이다. 고가의 워크스테이션을 마치 일반 데스크톱처럼 다뤄야 하는 엔지니어링 부서에도 특화된 고민이 있다.

자동차, 선박, 항공, 섬유, 의료, 건축 같은 업종의 IT 관리자는 엔지니어링 부서를 지원할 때 공통적인 불편과 어려움을 느낀다. 가장 먼저 성능과 비용을 들 수 있다. 엔지니어링 부서가 쓰는 소프트웨어는 산업에 특화된 솔루션이기 때문에 많은 컴퓨팅 자원이 필요하고, 사용자와 달리 IT 담당자는 늘 비용과 성능 사이에서 균형을 잡아야 한다.

두 번째는 자원 관리가 어렵다는 점이다. 엔지니어링 부서는 혼자 모든 것을 다 하는 독립적인 조직이 아니므로 사내외의 다양한 이해 관계자와 협력해야 한다. 외부 협력사 직원과 같은 공간에서 일하거나 원격 협업을 하는 모습이 낯설지 않다.

이런 업무 방식에는 자연스럽게 보안에 대한 걱정이 따라오는데, 이것이 세 번째 고충이다. 산업 분야에서의보안 문제는 매우 민감한 사안에 해당한다. 엔지니어링 부서에서는 중요한 지적 재산을 관리하고, 따라서 엔지니어링 부서가 다루는 모든 정보는 보안 등급이 높다. 많은 기업이 민감한 엔지니어링 관련 정보를 보호하기 위해서 외장형 저장 장치 사용을 금지하거나 문서 보안과 망 분리 등의 방안을 함께 사용한다.


그러나 모든 자원과 기기를 중앙 집중화해 손 쉽게 관리할 방법을 고민하고 있는 기업이 찾는 해답은 바로 클라우드에 있을 것이다.

엔지니어링 부서의 요구 사항 다섯 가지


엔지니어링 부서에 필요한 클라우드의 요구 사항은 대략 다섯 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첫 번째는 성능이다. 기존 워크스테이션이나 노트북보다 성능이 떨어지면 대부분의 엔지니어들은 클라우드로의 전환을 반대할 것이다. 두 번째는 경제성이다. 클라우드 도입의 이유를 묻는 질문에 운영상의 이점만 강조할 수는 없을 것이다. 운영 효율은 늘 비용 절감 효과와 함께 설명해야 클라우드 전환에 대한 지지를 얻을 수 있다. 세 번째는 운영 간소화다. 엔지니어링 부서에서 사용하는 컴퓨팅 자원과 소프트웨어 자산을 중앙 집중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이점 때문에 클라우드를 도입하는 것이다. 네 번째는 이동성이다. 높은 보안 수준을 충족하기 때문에 엔지니어링 부서는 이동성에 많은 제약을 받는다. 마지막 요구 사항도 이동성과 관련이 있다. 엔지니어링 부서에 적합한 클라우드 서비스는 더 높은 보안 통제 역량을 통해 사후적 대응이 아니라 사전 예방이 가능한 보안 체계를 마련해 언제, 어디서나, 어떤 기기에서든 업무를 할 수 있는 적극적인 이동성을 제공해야 한다.

엔지니어링 부서를 위해 태어난 Cloud Z Edge
앞서 소개한 5가지 요구 사항을 만족하는 솔루션은 이미 시장에 존재한다. 바로 SK의 Cloud Z Edge다. Cloud Z Edge는 온프레미스에 두고 사설 클라우드 환경처럼 쓸 수 있는 고성능 어플라이언스로, 기존에 엔지니어링 부서에서 사용하던 고성능 워크스테이션, 노트북, 서버로 하던 일을 1대의 어플라이언스로 처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여러 시스템과 네트워크 자원을 통합하면서 관리 포인트가 줄어들고, 자연스럽게 IT 운영과 지원이 간소화되어 궁극적으로 비용 절감 효과를 가져온다, 각종 시스템 도입, 설치, 유지보수 관련 비용이 대략 30% 가까이 줄어들고, 애플리케이션 가상화를 통해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비용도 40% 가량 절감할 수 있다.

Cloud Z Edge 서비스가 제공하는 어플라이언스의 아키텍처를 확인하면서 성능에 대한 우려도 불식할 수 있다. 최신 CPU와 GPU가 결합해 구성한 어키텍처는 최강의 성능을 제공한다. 엔지니어들이 현장에서 다량의 3D 이미지, 영상 데이터를 씬 클라이언트 환경에서 다룰 때도 모자라지 않는다.

Cloud Z Edge 서비스의 보안 체계의 핵심은 논리적 망 분리, 강력한 접근 통제 및 데이터 보안이다. 논리적 망 분리를 통해 업무와 인터넷 환경을 완벽하게 분리해 외부로 정보가 유출되는 것을 원천 차단한다. 내외부 업무 협력이 필수인 엔지니어링 조직의 특성을 살리면서 역할과 권한에 따른 중요 데이터도 완벽하게 보호한다. 출력물이나 외장 저장 매체를 통한 데이터 유출은 원천적으로 불가능하다. 이런 강력한 보안 메커니즘으로 이동성도 보장된다. HTML5를 지원하는 브라우저를 쓸 수 있는 환경이라면 집이건, 출장 중이건, 협력사에 파견을 나갔건, 언제 어디서든 고성능 엔지니어링 워크스테이션 환경을 이용할 수 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이점까지 챙길 수 있어


Cloud Z Edge의 진가는 사실 ‘하이브리드’ 구성에서 나온다. 하이브리드 구성을 통해 기업은 사내에 구축한 어플라이언스의 자원 제약이라는 한계를 쉽게 벗어날 수 있다. 사내에 구축한 어플라이언스를 온프레미스 환경에서 이중화하는 것도 방법이지만. 더 경제적이고 안전한 방식은 클라우드 Z를 이용해 HA(High Availability) 구성을 하는 것이다. 이중, 삼중으로 대비한 HA 구성을 통해 각종 장애나 재해로 인한 엔지니어링 업무 중단의 위험을 해결할 수 있고, 경제적인 데이터 백업 방안도 확보할 수 있다. 엔지니어링 전용 클라우드와 연계해 쓸 PLM, QMS, PACS 등의 소프트웨어를 클라우드 Z에 올려두고, 안전한 전용선을 통해 연결하는 방식도 효율적인 시스템 운영 사례가 될 것이다.  


2018.08.27

‘성능, 경제성, 이동성…’ 엔지니어링 조직에 최적화된 클라우드 서비스 찾기

BrandPost Sponsored by SK&IBM
SK | SK

 


엔지니어링 부서는 현업 부서 중 강력한 컴퓨팅 파워가 제일 많이 필요한 곳이다. 고가의 워크스테이션을 마치 일반 데스크톱처럼 다뤄야 하는 엔지니어링 부서에도 특화된 고민이 있다.

자동차, 선박, 항공, 섬유, 의료, 건축 같은 업종의 IT 관리자는 엔지니어링 부서를 지원할 때 공통적인 불편과 어려움을 느낀다. 가장 먼저 성능과 비용을 들 수 있다. 엔지니어링 부서가 쓰는 소프트웨어는 산업에 특화된 솔루션이기 때문에 많은 컴퓨팅 자원이 필요하고, 사용자와 달리 IT 담당자는 늘 비용과 성능 사이에서 균형을 잡아야 한다.

두 번째는 자원 관리가 어렵다는 점이다. 엔지니어링 부서는 혼자 모든 것을 다 하는 독립적인 조직이 아니므로 사내외의 다양한 이해 관계자와 협력해야 한다. 외부 협력사 직원과 같은 공간에서 일하거나 원격 협업을 하는 모습이 낯설지 않다.

이런 업무 방식에는 자연스럽게 보안에 대한 걱정이 따라오는데, 이것이 세 번째 고충이다. 산업 분야에서의보안 문제는 매우 민감한 사안에 해당한다. 엔지니어링 부서에서는 중요한 지적 재산을 관리하고, 따라서 엔지니어링 부서가 다루는 모든 정보는 보안 등급이 높다. 많은 기업이 민감한 엔지니어링 관련 정보를 보호하기 위해서 외장형 저장 장치 사용을 금지하거나 문서 보안과 망 분리 등의 방안을 함께 사용한다.


그러나 모든 자원과 기기를 중앙 집중화해 손 쉽게 관리할 방법을 고민하고 있는 기업이 찾는 해답은 바로 클라우드에 있을 것이다.

엔지니어링 부서의 요구 사항 다섯 가지


엔지니어링 부서에 필요한 클라우드의 요구 사항은 대략 다섯 가지로 정리할 수 있다.

첫 번째는 성능이다. 기존 워크스테이션이나 노트북보다 성능이 떨어지면 대부분의 엔지니어들은 클라우드로의 전환을 반대할 것이다. 두 번째는 경제성이다. 클라우드 도입의 이유를 묻는 질문에 운영상의 이점만 강조할 수는 없을 것이다. 운영 효율은 늘 비용 절감 효과와 함께 설명해야 클라우드 전환에 대한 지지를 얻을 수 있다. 세 번째는 운영 간소화다. 엔지니어링 부서에서 사용하는 컴퓨팅 자원과 소프트웨어 자산을 중앙 집중적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이점 때문에 클라우드를 도입하는 것이다. 네 번째는 이동성이다. 높은 보안 수준을 충족하기 때문에 엔지니어링 부서는 이동성에 많은 제약을 받는다. 마지막 요구 사항도 이동성과 관련이 있다. 엔지니어링 부서에 적합한 클라우드 서비스는 더 높은 보안 통제 역량을 통해 사후적 대응이 아니라 사전 예방이 가능한 보안 체계를 마련해 언제, 어디서나, 어떤 기기에서든 업무를 할 수 있는 적극적인 이동성을 제공해야 한다.

엔지니어링 부서를 위해 태어난 Cloud Z Edge
앞서 소개한 5가지 요구 사항을 만족하는 솔루션은 이미 시장에 존재한다. 바로 SK의 Cloud Z Edge다. Cloud Z Edge는 온프레미스에 두고 사설 클라우드 환경처럼 쓸 수 있는 고성능 어플라이언스로, 기존에 엔지니어링 부서에서 사용하던 고성능 워크스테이션, 노트북, 서버로 하던 일을 1대의 어플라이언스로 처리할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여러 시스템과 네트워크 자원을 통합하면서 관리 포인트가 줄어들고, 자연스럽게 IT 운영과 지원이 간소화되어 궁극적으로 비용 절감 효과를 가져온다, 각종 시스템 도입, 설치, 유지보수 관련 비용이 대략 30% 가까이 줄어들고, 애플리케이션 가상화를 통해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비용도 40% 가량 절감할 수 있다.

Cloud Z Edge 서비스가 제공하는 어플라이언스의 아키텍처를 확인하면서 성능에 대한 우려도 불식할 수 있다. 최신 CPU와 GPU가 결합해 구성한 어키텍처는 최강의 성능을 제공한다. 엔지니어들이 현장에서 다량의 3D 이미지, 영상 데이터를 씬 클라이언트 환경에서 다룰 때도 모자라지 않는다.

Cloud Z Edge 서비스의 보안 체계의 핵심은 논리적 망 분리, 강력한 접근 통제 및 데이터 보안이다. 논리적 망 분리를 통해 업무와 인터넷 환경을 완벽하게 분리해 외부로 정보가 유출되는 것을 원천 차단한다. 내외부 업무 협력이 필수인 엔지니어링 조직의 특성을 살리면서 역할과 권한에 따른 중요 데이터도 완벽하게 보호한다. 출력물이나 외장 저장 매체를 통한 데이터 유출은 원천적으로 불가능하다. 이런 강력한 보안 메커니즘으로 이동성도 보장된다. HTML5를 지원하는 브라우저를 쓸 수 있는 환경이라면 집이건, 출장 중이건, 협력사에 파견을 나갔건, 언제 어디서든 고성능 엔지니어링 워크스테이션 환경을 이용할 수 있다.

하이브리드 클라우드의 이점까지 챙길 수 있어


Cloud Z Edge의 진가는 사실 ‘하이브리드’ 구성에서 나온다. 하이브리드 구성을 통해 기업은 사내에 구축한 어플라이언스의 자원 제약이라는 한계를 쉽게 벗어날 수 있다. 사내에 구축한 어플라이언스를 온프레미스 환경에서 이중화하는 것도 방법이지만. 더 경제적이고 안전한 방식은 클라우드 Z를 이용해 HA(High Availability) 구성을 하는 것이다. 이중, 삼중으로 대비한 HA 구성을 통해 각종 장애나 재해로 인한 엔지니어링 업무 중단의 위험을 해결할 수 있고, 경제적인 데이터 백업 방안도 확보할 수 있다. 엔지니어링 전용 클라우드와 연계해 쓸 PLM, QMS, PACS 등의 소프트웨어를 클라우드 Z에 올려두고, 안전한 전용선을 통해 연결하는 방식도 효율적인 시스템 운영 사례가 될 것이다.  


X